10인의 조선 명 장군

도서정보 : 해밀출판사 편집부 | 2016-11-17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사람들과 두루 친교가 두터운 사람을 흔히 마당발이라고 한다. 마당발이라고 하면 마당처럼 발이 넓다는 뜻이고, 즉 요소요소에 인맥이 두터운 사람을 뜻한다.
고대 그리스의 철인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했듯이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 인간의 사회성은 사회가 복잡해지면 복잡해질수록 더욱 절실해진다.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영역이 자꾸만 좁아지기 때문이다. 따라서 마당발은 그 자체만으로도 큰 경쟁력이 될 수 있다. 특히 사업이나 정치 등 활동적이고 대인관계가 넓을 필요가 있는 업종에 종사를 하기 위해서는 더욱 절실한 것이 마당발이다.
하지만 마당발이라는 것이 되고 싶다고 되는 것은 아니다. 소위 자신의 경쟁력이 일단 어느 경지에 올라야 할 것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보다도 성격일 것이다. 원만하고 사교적인 성격이 아니면 아무리 많은 스펙이나 워치나 금전적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해도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 사교적인 성격은 어느 정도 노력을 통해 극복할 수 있다. 하지만 엄청난 자기희생과 시간을 투자하지 않고는 내성적이고 비사교적인 성격은 쉽게 극복되지 않는다. 그렇다면, 그런 사교성을 떠나 소극적이고 활동성이 약한 사람이 어떻게 하면 마당발을 극복하고 사회생활을 풍족하게 영위해 갈 수 있을까?
필자는 위인들을 통해 마당발을 극복하라고 권유를 드리고 싶다. 한 사람의 위인에 대해 그의 삶을 심층적으로 알게 되면 현실에서 한 사람 이상을 아는 것보다도 생산적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그런 위인에 대한 사교는 결국 경쟁력이 된다. 왜냐하면 자신감과 철학이라는 훌륭한 자산이 되기 때문이다. 그 자산은 소리만 요란한 마당발보다 훨씬 생산적이다. 결국 벗들이 원하는 것은 실속이기 때문이리라.
비록 작지만 위인들을 알릴 수 있는 책을 만들어 보기로 했다. 일단 접근하기 쉽고 익숙한 인물들부터 선별해 보았다. 천리 길도 한걸음부터라는 속담이 있다. 익숙한 인물이지만 온전히 안다고 할 수 없는 인물들. 그런 인물들에 대하여 조금씩 접근해 보기로 하자. 반드시 여러분의 벗이 되어 주리라고 믿는다. 훌륭한 벗들이 쌓이고 쌓이면 어느새 당신 또한 마당발이 되어 있으리라.

해밀출판사 편집부

구매가격 : 4,000 원

월간 샘터 2016년 12월호

도서정보 : 샘터편집부 | 2016-11-10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월간 <샘터>
2016. 12

구매가격 : 1,900 원

동트는 강원 93호

도서정보 : 강원도 | 2016-11-10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강원도에서 월간으로 발행하는 브랜드 마케팅 잡지.

홈페이지 : http://dongtuni.com

구매가격 : 0 원

공연 예술 마케팅

도서정보 : 조앤 셰프 번스타인 | 2016-10-3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입석밖에 없음’을 뜻하는 Standing Room Only(1997, 이하 SRO)와 ‘통찰력 있는 마케팅’을 뜻하는 Arts Marketing Insights(2007, 이하 AMI). 10년의 시차를 두고 미국 예술경영계의 선구자 조앤 셰프 번스타인(Joanne Scheff Bernstein) 교수가 펴낸 공연 마케팅 저서 제목이다. 국내에는 두 책 모두 『전석 매진』(2007)과 『문화예술 마케팅』(2007)이라는 제목으로 번역돼 예술경영 관계자라면 누구나 일독하고 연구와 실무에 참고하는 필독서로 꼽히고 있다. 저자가 두 책을 한 권으로 묶어 융·복합시킨 완전 개정판이 바로 Standing Room Only-Marketing Insights for Engaging Performing Arts Audiences(2014) 즉, 이번에 번역 출간되는 이 책 『공연 예술 마케팅』이다.
원서의 본제목과 부제목에 전작의 제목과 유사한 데서 보듯이 이 책은 저자의 두 저서 중 에센스만을 뽑았다. 실제로 17개 장(chapter) 중 7개의 제목이 SRO와 같고 6개의 제목은 AMI와 같으며 나머지 4개는 SRO, AMI와 겹치고 있다. 그러나 내용은 판이하여 통계자료는 100퍼센트 2012년 이후 자료로 최신화했고 본문도 일부 장을 제외하면 거의 새로워 사실상 새로 집필한 책이라고 볼 수 있다. 미국 중심의 사례 소개에서 유럽의 사례를 많이 소개한 점도 주목된다. 특히 모든 내용에서 디지털, 인터넷 시대에 맞는 마케팅 방안을 제시한 점은 SRO와는 90퍼센트 이상 달라졌고 AMI와 비교해도 최소 60퍼센트 이상 최신화됐음을 알 수 있다.

최근 예술 마케터들의 책임과 업무는 점점 더 복잡해지고 있다. 공연 비용은 꾸준히 올라가고 기부 수입은 불안정한 상황으로 인해 크든 작든 예술 조직의 매니저들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 21세기가 시작된 이후 공연 예술의 관객은 줄고 있다. 시즌 회원들이 꾸준히 감소하고 있고 특히 심각한 것은 사람들이 과거처럼 자동으로 티켓을 사는 게 아니라 꼭 가야 할 공연에 대해서만 선택적으로 표를 산다는 점이다. 이런 상황 때문에 마케터는 관객 개인별로 표를 구매하도록 해야 하고 관객들의 관심과 공연에 대한 충성도를 높이도록 다양한 방법을 써야 하는 탓으로 더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
인터넷과 같은 새로운 기술의 빠른 발달은 예술 조직이 관객들의 새로운 트렌드와 기대에 부응해야 하고 동시에 전통적으로 효과적이었던 마케팅 방법을 유지하고 개선하면서 제한돼 있는 재원과 인력을 풀가동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이에 따라 마케터들은 점점 가능한 한 최대한으로 관객을 공연장에 오도록 해야 하고 티켓 판매 수입을 끌어 올려야만 하는 상황이 되었다.

이 책은 공연 예술 조직이 예술적·공공적 설립취지에 실제로 충실하면서 영향력과 관행을 개선할 수 있는 전략과 테크닉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에 따라 이 책은 이론, 전략, 전술과 개혁 사례를 결합해 엮여 있는데 이 모든 것은 세분화된 관객의 요구에 더 잘 대응해 관객 규모를 증가시킬 수 있도록 능력을 개선시키는 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이 책에서는 ‘무엇(what)’뿐만 아니라 ‘왜(why)’에 대해서도 설명한다. 특히 ‘왜’와 관련해서는 무슨 이유로 지난 수십 년간 공연 예술계에서 일반화된 몇 가지 관객 유치 방법들이 현재와 잠재 관객들로부터는 더 이상 반향을 얻지 못하고 있는가에 대해 설명한다. 또 새로운 사고방식과 전략이 성공에 ‘왜’ 필수인지 밝힌다.
이 책은 또 예술 조직 전체의 마케팅을 중시하는 정신 자세 확산을 비롯해 전략적 마케팅 계획 개발, 브랜드 정체성 구축, 시장 조사 실시, 현재 및 미래 관객들과 효과적으로 소통하기 위한 표적 시장의 이해, 다양한 세분 시장을 겨냥한 매력적인 작품 기획, 인터넷을 비롯해 이메일 마케팅과 소셜 미디어(social media)의 활용 강화, 고객에 대한 멋진 서비스 제공 등을 소개해 미래를 위해 전략적 마케팅 프로그램을 만들고 관리하며 적응하는 데 필요한 모든 것을 망라하고 있다.
예술 경영자를 비롯해 마케터, 재원 조성 담당자, 이사진, 예술경영 전공 교수와 학생들에게 이 책은 빼놓을 수 없는 길잡이가 될 것이다. 마케팅은 전체 예술 조직의 정신 자세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단순히 마케팅 부서만의 기능은 아니다. 그러므로 고위 경영진과 이사진이 이 책을 읽고 고객 중심 마케팅의 원칙을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또 이 책은 공연 예술 마케팅이라는 주제를 상대적으로 생소하게 느끼는 사람들에게 포괄적인 교과서가 될 수 있고 경험이 좀 있더라도 현재와 미래 관객들에게 더욱 적절한 마케팅을 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영감과 도전 정신을 줄 수 있을 것이다.

구매가격 : 28,000 원

월간 샘터 2016년 11월호

도서정보 : 샘터편집부 | 2016-10-19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월간 <샘터>
2016. 11

구매가격 : 1,900 원

삼국유사(흑백 원문) 권1

도서정보 : 일연 저; 나종혁 편 | 2016-10-18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삼국유사』는 고려 시대 1281년 일연(一然; 1206년~1289년)이 편찬해서, 일연의 제자였던 무극(無極; 1251년~1322년)이 1310년대에 간행했다. 단군을 우리나라의 시조로 기록한 한국 최초의 역사서로서, 『삼국유사』의 신라 향가 14수는 『균여전』의 신라 향가 11수와 함께 우리나라 고대 향가 문학의 원천이 되고 있다. 그 외에 『삼국유사』에 수록된 고대시와 설화에는 「구지가」, 「해가사」, 「일연 찬시」, 그리고 「조신몽」(調信夢), 「김현감호」(金現感虎), 「거타지」 등이 있다.

10. 출판사 서평

일연 저/나종혁 편 『삼국유사(흑백 원문) 권1』은 근대 이후 최초로 간행된 1926년 정덕본 영인본(경도제국대 문학부총서 제6)의 흑백판을 전자책으로 재간행한 것이다. [삼국유사]의 간행 기록은 일연의 원고본을 제자 무극이 1322년 정본화해서 분권 간행했고, 1394년 조선 초기 김거두(金居斗)가 조선 중간본을 발행한 것으로 추정하며, 1512년 이계복이 조선 삼간본을 발행했다. 이계복 삼간본은 19세기 중기 소실되었고, 이계복 삼간본 재간행본이 몇 가지 판본으로 남아 있다. 문화재로 지정된 판본은 14세기말 고려조 목판본, 조선초 송은본과 파른본, 조선중기 정덕본 완질본, 그리고 조선중기 경주본 등이다.

구매가격 : 9,000 원

아름다운 명화에는 비밀이 있다

도서정보 : 이주은 | 2016-10-17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그림으로 하는 마음치유를 주제로 한 베스트셀러 <그림에, 마음을 놓다>의 작가 이주은의 저서로, 저자가 자신의 전문 분야인 "19세기 영국 빅토리아 시대 미술"을 본격적으로 다룬다. 출간 전 15일 동안 포털사이트 [네이버]에 연재되면서 순식간에 독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영국 빅토리아 미술"이라는 익숙하지 않은 주제를 깊이감 있게 다루는 이야기임에도 매일 1만 명이 넘는 독자들이 저자와 함께 빅토리와 시대와 우리의 현재를 비교하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저자는 빅토리아 시대를 "여자", "결혼", "정상과 비정상의 분류", "노동", "레이디스 앤 젠틀맨"이라는 주제로 살피면서도, 우리가 그림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디테일한 장면들을 포착하여 "빅토리아 키워드"라는 코너를 통해 미술사적 정보를 한번 떠 꼼꼼하게 짚어준다.

구매가격 : 13,200 원

江原的拂曉 18號

도서정보 : 由韓國江原道政府 | 2016-10-14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江原道發行的季刊品牌宣傳雜誌 www.dongtuni.com

구매가격 : 0 원

Rising Gangwon Volume 61

도서정보 : Gangwon-do | 2016-10-14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The quarterly magazine for Gangwon-do Brand Marketing. www.dongtuni.com

구매가격 : 0 원

동트는 강원 92호

도서정보 : 강원도 | 2016-10-07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강원도에서 월간으로 발행하는 브랜드 마케팅 잡지.

홈페이지 : http://dongtuni.com

구매가격 : 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