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영혼은 행복합니다 : 허홍구 시인의 말꽃 묶음

도서정보 : 허홍구 | 2019-07-0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허홍구 시인이 아홉 번째 작품집 <사랑하는 영혼은 행복합니다>(북랜드)를 펴냈다.  
‘시인의 말꽃 묶음’이라는 부제를 달고 출간된 이번 시집은, 오래전 우리말살리는겨레모임을 이끌었던 아동문학가 이오덕 선생이 “나는 시를 말꽃이라 부르고 싶다”고 하신 생전 말씀에 따라 이미 독자들에게 잘 알려진 시인의 작품과 쉽고 공감하는 작품 그리고 시인을 말하는 가까운 문우들의 글을 덧붙여 풍성한 말꽃(시) 묶음으로 엮었다.
세상살이에 대한 허홍구 시인의 한없는 사랑을 대들보로 하여 지어진 이 시집의 마당에는,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시인 특유의 해학과 풍자가 맛있고 재미있는 어우러진 직설적인 시편과, 촌철살인의 쉽고 짧은 경구로 가슴 깊이 공감하게 하는 시편, 올곧고 진솔한 시적 사유를 담은 담담한 진술의 시편 등 소박한 순정이 있는 아름다운 말꽃(시)들이 활짝 피어있다.
시인 특기인 인물 시들은 권녕하 시인을 필두로 김성수 대한성공회 대주교, 박항서 감독, 송월주 스님, 친구 박명칠, 고 변세화 시인, 송종의 전 법제처장, 한승욱 시조시인 등등, 유명 무명 익명을 막론하고 어떠한 차별 없이 ‘그 사람’을 세밀하게 바라보고 기록하고 있는데 시인의 시로 쓴 이 짧은 평전 편편이 인간에 대한 따뜻한 존경과 애정으로 일관한다.
시집에 덧붙인 ‘시인 허홍구’라는 글에서 김구부 시인이 ‘그가 사랑하고 받드는 것은 뭉클한 눈물이며 상처를 어루만지는 사랑이리라’고 말하고 있듯이 시집 전반에 흐르고 있는 정서는 시인의 뜨거운 사랑이다. 시인 스스로도 책머리에서 “절절한 사랑 아니었으면 무슨 의미로 살았을까요? 시집 제목은 제가 이 세상에 남기고 싶은 말입니다”라고 고백하고 있으니 <사랑하는 영혼은 행복합니다> 이 시집은 감동으로 영혼이 행복해지는 사랑의 시집이다.

구매가격 : 7,000 원

아파도 괜찮으니 떠나지 마라 상처야

도서정보 : 한정인 | 2019-07-0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우리는
전화도 편지도
그 무엇도 할 수가 없잖아

그래서 내가 매일 밤하늘에
내 마음을 수놓을 테야

구매가격 : 9,000 원

좋은 글 예쁜 꿈

도서정보 : 우정태 | 2019-07-0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어린이들이 좋은 것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이끌어 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부모님들은 먼저 좋은 동시, 동요, 동화책을 많이 읽게 해 주어야 할 것입니다. 제일 중요한 것이 아이들의 심성이 좋아지고 맑아지게 하는 책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쉬운 단어로 쉽게 쓰인 새롭고 상쾌한 좋은 소재의 글을 많이 읽으면, 아이들 각자가 꿈꾸는 멋진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구매가격 : 6,000 원

나 홀로 시골살이

도서정보 : 박운익 | 2019-07-0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어렸을 적에 객지로 나갔다가
중년이 되어 귀향할 때
나는 자본주의 전장의 패잔병이나 다름없었다.

실의에 빠진 나는 고향 사람들과도
어울리지 못하고 홀로 술이나 마시고 있었는데,
이때 내 눈에 띈 것이 남의 밭에 있는
쑥갓꽃과 상추꽃이었다.

채소꽃들이 하 예뻐서
직접 텃밭을 일구기 시작했고,
차츰 기운을 되찾아
오래전에 중단한 시를 다시 쓰게 되었고,
마침내 시집을 내게 되었다.

구매가격 : 6,000 원

꽃이 지던 그날의 봄

도서정보 : 이종성 | 2019-07-0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시간의 물리적 법칙을 거스르고 모든 순간이 영원 같았던 우리의 첫 만남”

“신이 우리가 만날 수 있게 햇살 한 줌까지도 계산을 했다고 바람 한 줌까지도 계산했다고 그렇게 믿었다"

시중에 유통되는 사랑에 관한 수많은 시집. 수 세기 전 철학자들의 철학에 가까운 사랑 시부터, 현대의 젊은 시인들의 사랑 고백까지 그 범주가 실로 다양하다. 하지만 오직 한 사람에게 바치는 순수한 사랑이 담긴 책은 몇 권이나 있을까? 『꽃이 지던 그날의 봄』은 한 사랑을 향한 순수한 마음 자체이다. 저자 이종성은 목숨보다도 소중했던 그녀와 연애하며 보고, 듣고, 느낀 모든 감정을 오롯한 시로써 표현했다. 그렇게 쓰인 300여 편의 시들 중 꼭 그녀에게 들려주고 싶은 104편의 시를 엄선해 이 책에 실었다.
1부의 사랑 시부터 2부의 애틋함, 3부의 이별, 4부의 그리움에 이르기까지 절절하고도 애틋한 사랑 이야기들을 만나볼 수 있다.

구매가격 : 6,300 원

사회시

도서정보 : 김종민 | 2019-06-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삶은 사회에 있고
사람과 이어집니다

다산과 두보에서는 유난히도
사람과 사회의 노래가 울립니다
구석구석 삶과 죽음의 노래입니다

신문이며 방송이며 이야기며 풍문이며
사람들이 오목오목 묻혀있고
볼록볼록 나옵니다

얼굴이며 말이며
땀이며 눈물이며
고통이며 분노며
복이며 재앙이며

사람의 노래요
사회의 노래입니다

이제 사회의 노래를 전합니다

구매가격 : 5,000 원

그립다 2

도서정보 : 김종민 | 2019-06-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그립고 그립다
말하니 더 그립고
생각하니 더 그립다

사랑하여 그립고
떠나서 그립고
가며 그립다

그리움의 샘에서
두레박을 퍼올립니다

그립다 그립다
그립고 그립다

그립다와 그립다 2
그리움의 노래입니다

구매가격 : 5,000 원

무덤가 2

도서정보 : 김종민 | 2019-06-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무덤이 낯설지 않습니다

종묘에 황혼이 떠돌고
파리의 몽파르나스 묘지에도 황혼이 깃듭니다

인생길 지나 지나 기력이 다해지며
무덤이 편합니다
가슴과 머리가 하애집니다

무덤에 들어야만 저승이 아닙니다
사람도 이승과 저승 사이에 발을 걸치고 갑니다
무덤과 멀리 있어도 점점 무덤으로 항?니다

나이가 들어가는 무덤의 노래를 삶의 노래가 덮습니다
삶의 노래가 치워지는 것이 아니라 무덤의 노래에 스며듭니다

아하

묘지를 도는 무덤의 노래가
길에 있고 집에 있고 사람에 있습니다

무덤의 이야기가 길어집니다
무덤가에 무덤가 2를 더합니다

구매가격 : 5,000 원

유럽가

도서정보 : 김종민 | 2019-06-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유럽을 돌았습니다

서울 올림픽을 반년 앞서 들어가 독일 통일을 보며 나왔습니다

그림 형제의 로만틱 가도를 돌았고
알프스와 서유럽과 영국으로 돌았습니다

동유럽은 또 다른 유럽이었습니다

유럽의 자연을 찾고 이야기를 들으며 지냈습니다

이후에도 유럽을 드나들며 이야기가 쌓이고 노래가 흘러나왔습니다
북해에서 하르쯔와 뤼네부르크 하이데, 라인강과 도나우강...
도시와 시골을 돌고 자연에 들어 노래했습니다

사람들이 달랐지만 또한 같았습니다

기억이 바래고 사진과 자료가 많이 없어졌지만
다니던 길을 따라 남겨진 사진과 떠도는 이야기를
두레박으로 길어 올립니다

노래가 시작됩니다
유럽입니다

구매가격 : 5,000 원

패랭이꽃 아직도 피어 있을까 : 조진순 시집

도서정보 : 조진순 | 2019-06-2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조진순 시인의 시를 보면 나이를 느낄 수 없을 정도로 상상력이 풍부하고 참신하다. 좋은 시를 쓰기 위해서는 시간 투자를 많이 해야 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그렇게 하지 못하는데도 고개가 끄덕여지는 시를 쓴다. 그러고 보면 그는 타고난 시인이다. - 시인 권숙월

구매가격 : 7,0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