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확의 증언

도서정보 : 신철식 | 2021-03-16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최연소 부흥부장관, 경제 개발 5개년계획의 입안자, 한국 경제정책의 설계자, ‘TK 인맥’의 대부,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위기 수습에 진력했던 국무총리. 이 모든 수식어는 신현확이라는 한 사람에게로 수렴된다. 그는 1공화국부터 6공화국 초기까지 대한민국 현대사 곳곳에 많은 흔적을 남겼으며, 그의 삶의 궤적을 따라가다 보면 대한민국 역사 70년의 많은 부분을 이해할 수 있다는 표현은 지나친 말이 아닐 것이다.
신현확이라는 인물을 설명할 수 있는 첫 번째 키워드는 ‘관료’다. 그는 한국전쟁이 한창이던 1951년 상공부 공업국 공정과장으로 발탁돼 공직생활을 시작한다. 국초에 국가 행정의 노하우가 전혀 갖춰져 있지 않았던 터라 일제강점기 때 일본 본토 상공성에서 근무했던 그의 경험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그 후, 그는 상공부 국장을 거쳐 최연소의 나이로 부흥부장관에 임명된다. 3·15 부정선거 관련자 및 자유당 정권을 단죄하는 과정에서 구속·기소되어 2년 7개월간의 옥살이를 하게 되지만, 3공화국 들어 박정희 대통령의 요청으로 장관급인 경제과학심의회 상임위원으로 위촉된다. 박정희 정부에서는 보건사회부장관으로서 국내에 의료보험제도를 도입하고, 부총리 겸 경제기획원 장관 시절에는 고도성장 일변도의 성장론에 제동을 걸고 경제안정화 정책을 실시하였다. 이처럼 신현확은 1공화국에서 4공화국에 이르기까지 골고루 등용된 흔치 않은 사례로, 자연스럽게 경제 관료를 포함한 모든 관료들의 ‘대부’로 불리게 되었지만 그는 늘 스스로를 경제 행정가이자 관료로 규정했다.
신현확은 ‘한국 경제정책의 설계자’이기도 하다. 경제 개발 5개년계획의 원안은 부흥부장관 시절 그의 주도 아래 만들어졌으며 이로써 한국 경제 개발정책의 모델이 마련되었다. 또한 부총리 겸 경제기획원장관이 된 뒤에는 고도성장 위주의 경제정책에 제동을 걸고 안정을 바탕으로 한 점진적인 성장을 강조했으며, 이는 오늘날에도 한국 경제정책의 기조로 이어지고 있다.
또한 신현확은 파란만장한 현대사를 관통해온 산증인이기도 하다. 10·26 직후 국가 위기 상황에서도 침착하게 경제 부처의 수장으로 위기 상황을 수습했고, 12·12에서 5·18에 이르는 5개월 동안 국무총리로서 신군부의 권력 찬탈을 견제하고 막으려 한 유일한 인물이었다. 또한 공직에서 물러난 뒤에도 사회 원로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이처럼 신현확의 삶은 대한민국 현대사와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으며, 그의 삶을 읽는 일은 곧 한국 현대사를 다시 읽는 일이기도 하다. 또한 그 안에는 지금까지 사람들이 잘못 알거나 알지 못했던 새로운 사실들이 속속들이 담겨 있다. 이 책은 한국 경제 관료의 거목이자 역사의 산증인인 신현확 전 총리의 최초이자 유일한 육성 증언록이자 우리가 알고 있던 현대사를 새로운 눈으로 바라볼 수 있게 만들어줄 사료(使料)이기도 하다.

구매가격 : 18,200 원

호주인의 에세이집. The Book of Australian Essays, by Francis W. L. Adams

도서정보 : Francis W. L. Adams | 2021-03-16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인문 > 영미문학이론
호주인의 에세이집. The Book of Australian Essays, by Francis W. L. Adams
호주인의 에세이를 목차처럼 모아서 발행한 책.
즉 호주의 도시인 멜버른과 시드니의 문명화를 영국인이보고 놀란것, 아담린세이 고던의 시집,살베이션 아미- 구세군, 문화 컬쳐, 하향-대화, ㅡ등입니다. 호주는 영연방국가이며 호주의 대도시인 멜버른과 시드니 등의 문명화와 문화가 영국인도 놀라게하고 ,호주는 구세군도 있고 하향에 대하여 대화한 것 등이 주 내용임.
AUSTRALIAN ESSAYS.
BY
FRANCIS W. L. ADAMS.
AUTHOR OF
“LEICESTER, AN AUTOBIOGRAPHY.”
Melbourne:
WILLIAM INGLIS & CO., FLINDERS STREET EAST.
LONDON PUBLISHERS: GRIFFITH, FARRAN & CO.
MDCCCLXXXVI.

Contents:
? PREFACE.
? MELBOURNE AND HER CIVILIZATION.
? THE POETRY OF ADAM LINDSAY GORDON.
? THE SALVATION ARMY.
? SYDNEY AND HER CIVILIZATION.
? CULTURE.
? “ DAWNWARDS:” A DIALOGUE.

구매가격 : 17,000 원

올더스 헥슬리의 리틀 멕시칸과 다른이야기들. The Book of Little Mexican & Other Stories, by Aldous Hu

도서정보 : Aldous Huxley | 2021-03-16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인문 > 영미문학이론
올더스 헥슬리의 리틀 멕시칸과 다른이야기들. The Book of Little Mexican & Other Stories, by Aldous Huxley
이책에 들어있는 내용은 6편의 단편 이야기들, 즉 .
UNCLE SPENCER page 1
LITTLE MEXICAN 155
HUBERT AND MINNIE 213
FARD 236
THE PORTRAIT 247
YOUNG ARCHIMEDES 271

올더스 헉슬리 Aldous Huxley, 1894-1963. 영문학전공, 옥스포드대학교졸업. 영국의 소설가이자 비평가. 현대문명의 발달을 비판. 소설, 시, 단편집, 심리학, 철학, 과학, 사회비평, 문명비평 등 30여 권의 책을 펴낸 20세기 영국을 대표. 헉슬리 가문 사람
LITTLE MEXICAN
AND OTHER
STORIES
BY THE SAME AUTHOR
ANTIC HAY: A NOVEL
CROME YELLOW: A NOVEL
MORTAL COILS: SHORT STORIES
LIMBO: SHORT STORIES
LEDA: AND OTHER POEMS
ON THE MARGIN: NOTES & ESSAYS
Aldous Leonard Huxley (26 July 1894 - 22 November 1963) was an English writer and philosopher. He wrote nearly fifty books―both novels and non-fiction works―as well as wide-ranging essays, narratives, and poems. Born into the prominent Huxley family, he graduated from Balliol College, Oxford with an undergraduate degree in English literature. Early in his career, he published short stories and poetry and edited the literary magazine Oxford Poetry

구매가격 : 20,000 원

느슨하게 철학하기

도서정보 : 아즈마 히로키 | 2021-03-1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느슨하게 철학하기』는 30대에 이미 ‘일본을 대표하는 비평가’로 불린 아즈마 히로키가 2008년부터 2018년에 걸쳐 여러 매체에 기고했던 글을 모은 것이다. 반려동물, 가상 화폐, 한국 영화 [택시 운전사], ‘혐오 발언하는 일본 아저씨’ 등 쉬운 주제부터 일본 인문사회학의 문맥을 바탕으로 문학-사상에 집중한 비평, 그리고 아즈마가 안정적인 대학교수직을 버리고 힘든 독립출판사를 경영하게 되었는지에 대한 설명까지…… 두툼한 볼륨감에 걸맞는 다채로운 구성이 인상적이다. ‘비평이란 무엇인가?’ ‘공적인 것과 사적인 것의 구분은 어떻게 변하는가?’ ‘포스트모던 사회에서 지식인은 무엇을 할 수 있는가?’ 등 어느덧 10여년이 지났지만 지금 읽어도 전혀 낡지 않은 날카로운 통찰과 새로운 시점을 제시해주는 아즈마 히로키의 현재진행형 철학에 당신을 초대한다.

구매가격 : 12,600 원

시간과 물에 대하여

도서정보 : 안드리 스나이르 마그나손 | 2021-03-1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역사상 가장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지구 이야기
한 사람 한 사람에게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과학의 언어를 시의 언어로 번역한 역작!

* 전 세계 27개국 번역 출간
* 2019년 아이슬란드 서점가 베스트셀러 1위
* 리베카 솔닛, 대런 애러노프스키, 파올로 조르다노 강력 추천

빙하의 나라 아이슬란드에서 온 절박한 전보, 더없이 개인적이면서도 지구적인 기후변화에 대한 탐사, 기후변화에 대한 의미심장하고 강렬하며 아름다운 논픽션. 마침내 기후변화가 우리 생활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시기가 오고 말았다. 이 심각함은 적절히 표현할 언어를 찾는 것이 어려울 정도다. 어떤 말과 글로 다가가야 사람들이 마음을 움직여 행동에 나서게 될까?
과학자들이 느끼는 현실적 위기를 독자들에게 직관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동시대 아이슬란드 문학을 대표하는 작가 마그나손은 과학의 언어를 시의 언어로 번역하기로 한다. 저자는 시간을 여행하면서, 신화와 역사, 개인적 일화와 대화, 과학자들과의 인터뷰, 달라이 라마와의 대담 등을 들려준다. 우리 시대 중요한 빙하학자, 해양학자, 지리학자들의 인터뷰와 조언을 기초로 했기에 과학적 근거도 명료하다.
그렇게 다양한 결의 글들이 어우러져 눈부신 이야기가 완성되었다. 저자가 10년 동안 준비한 이 책은 기획 및 집필 과정에서부터 기후 위기에 대한 더없이 아름답고 호소력 있는 작품으로 인정받아, 미국, 영국, 독일, 프랑스, 스페인 등 27개국에서 출간을 결정했다. 또한 출간 후 리베카 솔닛, 대런 애러노프스키, 파올로 조르다노 등 영향력 있는 인물들로부터 극찬을 받으며 일약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인문교양 #인문에세이 #사회문제 #환경문제 #기후문제 #기후변화 #이상고온 #해수산성화 #아포화현상 #빙하해빙 #빙하의죽음 #빙하장례식 #생물다양성감소 #산호초멸종위기 #악어멸종위기 #인류세

구매가격 : 12,800 원

어머니의 음성같이 옛 애인의 음성같이

도서정보 : 김승희 | 2021-03-1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과연 ‘인간’이란 도대체 무엇인가?” “분명 인간은 ‘무엇’이다.”
삶의 길을 묻는 그대들에게 바치는 시인 김승희의 52권 문학 속 52가지 인생론!

 1973년 등단한 이래로 부단히도 삶과 인간에 대한 질문을 던져온 김승희 시인. 산문집 『33살의 팡세』와 시집 『도미는 도마 위에서』 『희망은 외롭다』 외 다수의 작품에서 ‘역동적이고 혁명적인 유희의 메타포’(이재복)를 보여준 그가, 이번에는 자신이 개척해온 넓고 깊은 작품세계의 지층을 이루는 고전들의 책장을 한 장씩 넘겨 보인다.
 『어머니의 음성같이 옛 애인의 음성같이』는 메마른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이들에게 김승희 시인이 내미는 52권의 세계고전과 52가지의 사유를 한데 모은 책이다. 김민정 시인의 말처럼, 이는 ‘어딘가 활자가 내게 남겼을 목소리, 그 음성을 뒤늦게 더욱 소중히 좇게 하는 책’이다. 이 음성은 셰익스피어부터 에리카 종까지, 500년에 가까운 시간을 아우른다. ‘고전’ 하면 떠올릴 헤르만 헤세, 귀스타브 플로베르, 어니스트 헤밍웨이와 같은 유명 작가는 물론, 윌리엄 사로얀, 비르질 게오르규, 시어도어 드라이저, 에리카 종 등 한국어로 번역된 작품이 상대적으로 적은 작가들이나 20세기 후반에 출간된 ‘젊은 고전’까지도 다루고 있는 것이 인상적이다. 어제와 같은 오늘을 살아내야만 하는 모두에게, 그리고 퇴근 시간 무렵의 맥빠진 허무에 발길이 무거워지는 모두에게 김승희 시인이 권하는 작품들이다.
 ‘무조건적인 생의 찬미자’가 되기를 거부해온 김승희 시인. 그의 세계 인식은 ‘미화보다 냉철함에 가까워 삶을 쉽게 채색하거나 스스로를 합리화하는 법이 없’다는 평을 받는다. 김승희 시인에게 있어 ‘생은 생 그 자체로 다가온다’(나민애). 때문에 그는 문학작품을 통해 현대사회를 함께 살아내고 있는 사람들에게 올곧은 시대적 질문들을 던진다. 사회의 시계와 개인의 시계가 가리키는 시간은 어떻게 다른지, 그리고 그 괴리감에 외로워하고 있지는 않은지(『25시』), 소외의 불가시성 속에서 혼자 항거하고 고뇌하고 고발하고 사랑하다가 그만 허무감에 빠져버리지는 않았는지 말이다(『보이지 않는 인간』). 그리고 이 질문에 대한 답 역시 문학에 있다는 것을, 시인은 이 책 하나로 증명해 보인다.

구매가격 : 9,800 원

전설의 수문장

도서정보 : 권문현 | 2021-03-1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호텔밥 44년,
이제야 몰아서 일기를 적어본다.
후회도 원망도 미련도 없는,
일상에 한없이 충실했던 삶.
문 뒤에서 혹은 앞에서
묵묵히 당신을 기다리던 나의 이야기.


“나는 도어맨이다.
어떤 이들은 이 직업을 감정 노동자라고 하지만
항상 웃을 수 있어서 행복하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못다한 이야기


1977년 웨스틴조선호텔에 입사해 2013년에 정년퇴직하고, 같은 해에 다시 콘래드 서울에 채용돼 지금까지 44년째 호텔에서 일하고 있다. 하루에 9시간씩 서 있고, 1000번 이상 허리를 숙인다. 호텔의 다른 직원들이 두 손 두 발 든 고객을 전담 마크한다. 호텔 문 앞에 서는 자동차 번호판만 보고도 고객의 이름과 직함을 떠올리며, 외교관 차량에 붙어 있는 외국 국기를 보고 나라 이름을 전부 맞힐 수 있다. 호텔업계 ‘전설의 수문장(守門將)’ 권문현지배인의 이야기다.
전깃불도 들어오지 않던 시골집을 떠나 상경해 건설 현장에서 일하던 중 ‘친구의 친구’ 소개로 우연히 웨스틴조선호텔 면접을 본 것이 호텔과의 첫 만남이었다. 그렇게 1977년 임시직 벨보이로 입사해 이듬해에 정사원으로 채용되었고 도어맨으로 호텔의 ‘최전선’을 지키다가 2013년 정년퇴직을 맞았다. 36년간의 긴긴 인연이었다. 그의 정년퇴임식은 SBS 〈모닝와이드〉에서 ‘특급호텔 36년 도어맨, 마지막 그날’이라는 타이틀로 방송되기도 했다. 권문현씨와 호텔의 인연은 거기서 끝나지 않고 이번에는 콘래드 서울로 이어졌다. 그렇게 호텔과 함께한 세월이 어느새 44년째다. 이제는 ‘평생직장’이라는 말도 듣기 드물어진 시대에 정년을 넘어서까지 현역으로 뛰고 있는 도어맨 권문현씨의 사연은 각별하다.

구매가격 : 9,800 원

우키요에

도서정보 : 오쿠보 준이치 | 2021-03-15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우키요에의 역사, 기법, 제작 방식부터 대표 작품, 화가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 화가들을 단숨에 매료시킨, 우키요에의 모든 것을 살펴볼 수 있는 책. 우키요에 입문서의 결정판인 이 책은 입체적이고 다채로운 우키요에의 면모를 잘 알려진 우키요에 대표작 이외에도 다양한 도판 70여 장과 함께 제시함으로써 단순히 교양으로서 우키요에를 다루는 것이 아닌, 한국 독자에게 실제로 우키요에 판화 감상에 도움이 되고 이웃 나라 일본 문화에 대해 좀 더 깊이 살피는 계기를 마련해준다.

구매가격 : 14,800 원

독자 기르는 법

도서정보 : 메건 데일리 | 2021-03-1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독자 기르는 법』은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실용적인 정보를 제공합니다. 한 가지는 다채로운 주제에 따라 제공하는 ‘추천도서’이다. 저자는 연령별, 장르별, 상황별에 따라 읽어 볼 만한 책을 엄선하여 수록했다. 만화나 유머책, 동화 등 오락적 독서를 위한 책뿐만 아니라 비판적인 사고를 길러 주고 도덕적ㆍ윤리적 주제를 탐구할 수 있는 역사책이나 소설, 논픽션도 추천한다.

구매가격 : 10,500 원

끝내주는 맞춤법

도서정보 : 김정선 | 2021-03-13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새로운 형식의 맞춤법 공부책

삼십 년 가까이 다른 사람이 쓴 글을 읽고 다듬어 온 교정 교열 전문가 김정선이 사람들이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 실수를 수집해 ‘맞춤법 끝내기 책’을 내놓았다. 어문 규범의 이해를 돕는 책이 아니라 필요한 부분만 반복해서 보고 쓰도록 해서 이미 가진 지식을 ‘체득’할 수 있게 돕는 책이다. 우리는 맞춤법을 몰라서 틀리는 게 아니며, 알거나 공부하는 것만으로는 맞춤법을 끝낼 수 없다.
총 20단계로 구성된 이 책에는 저자가 직접 만든 3,000개의 예문이 수록되어 있다. 독자는 이 예문을 문제 삼아 앞에서부터 차근차근 풀어 나가기만 하면 된다. 공부책이자 참고서로, 문제집이자 연습장으로 활용할 수 있는 이 책이 우리 모두를 ‘맞춤법의 늪’에서 벗어날 수 있게 도울 것이다.

구매가격 : 11,2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