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락(墮落)

도서정보 : 연(蓮) | 2019-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아……!”

온몸의 근육이 바짝 조였다.
순간적으로 얀의 시야가 캄캄해졌다가 하얘지길 반복했다.

“조금 이른 감이 없지 않아 있지만.”

에덴의 검은빛 눈동자가 오늘따라 유독 붉게 보였다.

“한 달도 남지 않았으니 병원놀이는 이쯤해도 되겠지.”

큰 보폭으로 다가오는 그가 너무 섬뜩해서
숨이 턱, 하고 막혔다.
엉덩이를 뒤로 밀며 도망갔지만,
곧 등에 투명한 유리문이 닿았다.

“찾았다고. 천제의 열일곱 번째 딸, 얀.”

구매가격 : 3,200 원

어화둥둥 (전3권)

도서정보 : 연(蓮)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1권》
“내가 얼마나 귀하게 자랐는지 알아?”

요괴의 황제가 어화둥둥 업어 키웠다는 금지옥엽 딸, 연화.
큰 실수를 저질러 인간계로 쫓겨나고 만다.

“내게 반하기라도 한 것이냐.”

선계의 가장 웃어른, 세상에서 가장 완벽에 가까운 존재.
태운은 꼬리를 살랑거리는 연화가 귀찮았다.
하지만 그게 또 너무 귀엽다.

“태운은 약하니까. 내가 지켜 줄게.”

인간이 아닌 티를 내도 소용이 없다.
오히려 평생을 지켜 준다며 청혼을 한다.
그녀는 역시나 당돌하고 오만하기 짝이 없는 여우였다.


《2권》
“다른 건 몰라도, 그놈은 절대 안 돼.”
“태운이랑 나는 이미 짝짓기를 했는걸.”

요황의 반대?
세상에 자식 이기는 부모는 없는 거다.
있어도 천상천하 유아독존 연화에게는 해당될 수 없었다.

“나 또 반해 버릴 것 같잖아.”
“나는 네 것이니 또 반해도 상관없지 않아?”
“정말 내 거 할 거야? 그 말, 정말이지? 약속하는 거지?”

태운이 좋다. 그래서 가져야겠다.
연화는 뒤로 넘어가는 부모보다 태운이 더 좋았다.

“앞으로는 내가 연화를 어화둥둥 업어 키우도록 하지.”

어화둥둥 업어 키워 준다는 태운이 정말 좋았다.

구매가격 : 9,630 원

어화둥둥 1

도서정보 : 연(蓮)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1권》
“내가 얼마나 귀하게 자랐는지 알아?”

요괴의 황제가 어화둥둥 업어 키웠다는 금지옥엽 딸, 연화.
큰 실수를 저질러 인간계로 쫓겨나고 만다.

“내게 반하기라도 한 것이냐.”

선계의 가장 웃어른, 세상에서 가장 완벽에 가까운 존재.
태운은 꼬리를 살랑거리는 연화가 귀찮았다.
하지만 그게 또 너무 귀엽다.

“태운은 약하니까. 내가 지켜 줄게.”

인간이 아닌 티를 내도 소용이 없다.
오히려 평생을 지켜 준다며 청혼을 한다.
그녀는 역시나 당돌하고 오만하기 짝이 없는 여우였다.

구매가격 : 5,000 원

어화둥둥 2

도서정보 : 연(蓮)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2권》
“다른 건 몰라도, 그놈은 절대 안 돼.”
“태운이랑 나는 이미 짝짓기를 했는걸.”

요황의 반대?
세상에 자식 이기는 부모는 없는 거다.
있어도 천상천하 유아독존 연화에게는 해당될 수 없었다.

“나 또 반해 버릴 것 같잖아.”
“나는 네 것이니 또 반해도 상관없지 않아?”
“정말 내 거 할 거야? 그 말, 정말이지? 약속하는 거지?”

태운이 좋다. 그래서 가져야겠다.
연화는 뒤로 넘어가는 부모보다 태운이 더 좋았다.

“앞으로는 내가 연화를 어화둥둥 업어 키우도록 하지.”

어화둥둥 업어 키워 준다는 태운이 정말 좋았다.

구매가격 : 5,000 원

어화둥둥 외전

도서정보 : 연(蓮)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1권》
“내가 얼마나 귀하게 자랐는지 알아?”

요괴의 황제가 어화둥둥 업어 키웠다는 금지옥엽 딸, 연화.
큰 실수를 저질러 인간계로 쫓겨나고 만다.

“내게 반하기라도 한 것이냐.”

선계의 가장 웃어른, 세상에서 가장 완벽에 가까운 존재.
태운은 꼬리를 살랑거리는 연화가 귀찮았다.
하지만 그게 또 너무 귀엽다.

“태운은 약하니까. 내가 지켜 줄게.”

인간이 아닌 티를 내도 소용이 없다.
오히려 평생을 지켜 준다며 청혼을 한다.
그녀는 역시나 당돌하고 오만하기 짝이 없는 여우였다.


《2권》
“다른 건 몰라도, 그놈은 절대 안 돼.”
“태운이랑 나는 이미 짝짓기를 했는걸.”

요황의 반대?
세상에 자식 이기는 부모는 없는 거다.
있어도 천상천하 유아독존 연화에게는 해당될 수 없었다.

“나 또 반해 버릴 것 같잖아.”
“나는 네 것이니 또 반해도 상관없지 않아?”
“정말 내 거 할 거야? 그 말, 정말이지? 약속하는 거지?”

태운이 좋다. 그래서 가져야겠다.
연화는 뒤로 넘어가는 부모보다 태운이 더 좋았다.

“앞으로는 내가 연화를 어화둥둥 업어 키우도록 하지.”

어화둥둥 업어 키워 준다는 태운이 정말 좋았다.

구매가격 : 700 원

사양하소루 (전2권)

도서정보 : 윤희원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거짓으로 시작된 만남.

“넌, 누구지?”
“나는… 모애. 그쪽은?”

황제의 권력을 나눠 가지려는 자들
그들이 들이민 수많은 후궁들을 몰아내야 한다.
그러나 처음부터 눈길을 빼앗는 여인.

“강휘.”

부르는 말에 보듬듯 시선이 내려앉는다.
그저 시선임에도, 흔하디흔한 사내의 눈빛임에도
모애, 아니 정유는 숨죽여 외면해야 했다.

두렵지도, 무섭지도 않았다.
암투와 모략이 지배하는 후궁전도, 여인들의 질시도.
하지만 단 하나, 욕심내서는 안 되는 것.

“몇 대를 맞더라도 좋으니 거부하지 마.”

세 번째 다가온 강휘의 입술은 뜨겁다 못해 절절 끓었다.
사랑받아도 좋을까, 거짓된 이름으로.
답을 줄 수 없는 사랑, 그럼에도 원한다.
강휘, 당신을. 당신의 지극한 마음을.

구매가격 : 6,480 원

사양하소루 1권

도서정보 : 윤희원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거짓으로 시작된 만남.

“넌, 누구지?”
“나는… 모애. 그쪽은?”

황제의 권력을 나눠 가지려는 자들
그들이 들이민 수많은 후궁들을 몰아내야 한다.
그러나 처음부터 눈길을 빼앗는 여인.

“강휘.”

부르는 말에 보듬듯 시선이 내려앉는다.
그저 시선임에도, 흔하디흔한 사내의 눈빛임에도
모애, 아니 정유는 숨죽여 외면해야 했다.

두렵지도, 무섭지도 않았다.
암투와 모략이 지배하는 후궁전도, 여인들의 질시도.
하지만 단 하나, 욕심내서는 안 되는 것.

“몇 대를 맞더라도 좋으니 거부하지 마.”

세 번째 다가온 강휘의 입술은 뜨겁다 못해 절절 끓었다.
사랑받아도 좋을까, 거짓된 이름으로.
답을 줄 수 없는 사랑, 그럼에도 원한다.
강휘, 당신을. 당신의 지극한 마음을.

구매가격 : 3,600 원

사양하소루 2권

도서정보 : 윤희원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거짓으로 시작된 만남.

“넌, 누구지?”
“나는… 모애. 그쪽은?”

황제의 권력을 나눠 가지려는 자들
그들이 들이민 수많은 후궁들을 몰아내야 한다.
그러나 처음부터 눈길을 빼앗는 여인.

“강휘.”

부르는 말에 보듬듯 시선이 내려앉는다.
그저 시선임에도, 흔하디흔한 사내의 눈빛임에도
모애, 아니 정유는 숨죽여 외면해야 했다.

두렵지도, 무섭지도 않았다.
암투와 모략이 지배하는 후궁전도, 여인들의 질시도.
하지만 단 하나, 욕심내서는 안 되는 것.

“몇 대를 맞더라도 좋으니 거부하지 마.”

세 번째 다가온 강휘의 입술은 뜨겁다 못해 절절 끓었다.
사랑받아도 좋을까, 거짓된 이름으로.
답을 줄 수 없는 사랑, 그럼에도 원한다.
강휘, 당신을. 당신의 지극한 마음을.

구매가격 : 3,600 원

설렘의 출처 (전2권)

도서정보 : 이채원 | 2019-04-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나흘 전에 ‘썸’을 타던 여자와 끝내고
싱글생활 96시간이 도래한 금수저 중의 금수저, 추동희.
오는 여자 안 막고, 가는 여자 더 안 막는다!
그의 철칙을 한 번에 깨트린 여자가 나타났다.
그런데 어떻게 나를 보고 안 반할 수가 있지?

취업준비생 6개월 차인 흙수저 중의 흙수저, 송루영.
‘알바비 2배’라는 미끼에 행사요원 일을 덥석 물었다가
진정 자뻑에 ‘사이코또라이협박범’을 만났다.

뭐, 내가 식인종이 아니라 잡아먹진 않아? 과연 그럴까?
바로 그 순간 동희는 음흉하게 그녀를 사냥하고 야금야금 먹어치우는 상상을 했다. 그것도 육식동물과는 좀 다른 방식으로.
그러자 단전 아래가 자꾸만 간질거렸다.
미쳤구나? 그러고 보면 내가 너무 굶주리긴 했어.

지금 이 여자에게 이끌리는 것은 마법이다. 여자의 눈빛이 심장에 각인되고 있다는 착각을 만드는 마법, 달콤한 사기이다.
하지만 동희는 기꺼이 속임수에 발을 담근다.
치명적으로 유혹적인 달콤한 사기에 이끌려서.

구매가격 : 6,480 원

설렘의 출처 1권

도서정보 : 이채원 | 2019-04-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나흘 전에 ‘썸’을 타던 여자와 끝내고
싱글생활 96시간이 도래한 금수저 중의 금수저, 추동희.
오는 여자 안 막고, 가는 여자 더 안 막는다!
그의 철칙을 한 번에 깨트린 여자가 나타났다.
그런데 어떻게 나를 보고 안 반할 수가 있지?

취업준비생 6개월 차인 흙수저 중의 흙수저, 송루영.
‘알바비 3배’라는 미끼에 행사요원 일을 덥석 물었다가
진정 자뻑에 ‘사이코또라이협박범’을 만났다.

뭐, 내가 식인종이 아니라 잡아먹진 않아? 과연 그럴까?
바??????85??ㅨ十?十85&85&??_x00C_???,????丈???膏???????0在???地???^5?????十^5#^5#_x00F_地??,??丈???蔯?????

구매가격 : 3,6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