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의 남자 1권(전4권)

도서정보 : 이서연 | 2021-04-13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동양풍#왕족/귀족#대형견남#능력녀#걸크러쉬#이야기중심

신국 공주 예서.
너무 뛰어나고 재기가 넘쳐 모두가 차기 여왕으로 생각했건만,
예상치 않은 계비의 왕자 출산과
왕좌의 뒤에서 권력을 탐하려는 귀족들의 분탕질에
예서공주에겐 암운이 드리우고…….

공주를 지키려는 자
공주를 위협하는 자
공주를 가지려는 자
공주를 죽이려는 자

하루에도 몇 번씩 바뀌는 아군과 적군 속에서 과연
예서공주는 여왕이 될 수 있을까.

예서는 제 입술 위를 누르는 뜨거운 열기에 눈을 크게 떴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예서는 가만히 눈을 감고 무륜의 입술을 받아들였다.
뜨겁고 부드러우면서도 힘 있는 존재는 점령군처럼 예서의 입속을 온통 휘젓고 돌아다녔다. 예서는 오랜만에 기꺼운 복종이 얼마나 황홀할 수 있는지 깨닫고 자신도 모르게 입을 더 벌렸다. 숨이 찰 만큼 서로의 호흡을 함께 나눈 시간이 끝나자 은실 같은 타액이 두 사람의 입술 사이에 가느다랗게 걸렸다. 빈틈없이 맞닿은 두 심장이 세차고 빠르게 서로의 박동을 상대에게 전달했다.
“하아……하…….”
예서는 가쁜 호흡을 몰아쉬었다.
“나는 공주님을 원해.”
“알고 있……다.”
“안다고? 얼마나? 대체 어디까지?”
무륜의 갈라진 목소리에 담긴 자조에 예서는 두 팔로 자진해서 무륜의 허리를 끌어안았다.
“알아……나는 언제나 당신을 미칠 만큼 원하고 갈망하지만 공주님은 그렇지 않겠지.”
“아니, 무륜. 나도 널 원해. 단지…….”
“…….”
단단한 무륜의 몸이 덜덜 떨리는 게 느껴져 예서는 그 가슴에 머리를 묻었다. 그리고 가만히 속삭이듯 말했다.
“그 무엇도 내겐 전부일 수 없어. 심지어 나 자신조차도 말이야.”

구매가격 : 4,000 원

 

여왕의 남자 2권

도서정보 : 이서연 | 2021-04-13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동양풍#왕족/귀족#대형견남#능력녀#걸크러쉬#이야기중심

신국 공주 예서.
너무 뛰어나고 재기가 넘쳐 모두가 차기 여왕으로 생각했건만,
예상치 않은 계비의 왕자 출산과
왕좌의 뒤에서 권력을 탐하려는 귀족들의 분탕질에
예서공주에겐 암운이 드리우고…….

공주를 지키려는 자
공주를 위협하는 자
공주를 가지려는 자
공주를 죽이려는 자

하루에도 몇 번씩 바뀌는 아군과 적군 속에서 과연
예서공주는 여왕이 될 수 있을까.

예서는 제 입술 위를 누르는 뜨거운 열기에 눈을 크게 떴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예서는 가만히 눈을 감고 무륜의 입술을 받아들였다.
뜨겁고 부드러우면서도 힘 있는 존재는 점령군처럼 예서의 입속을 온통 휘젓고 돌아다녔다. 예서는 오랜만에 기꺼운 복종이 얼마나 황홀할 수 있는지 깨닫고 자신도 모르게 입을 더 벌렸다. 숨이 찰 만큼 서로의 호흡을 함께 나눈 시간이 끝나자 은실 같은 타액이 두 사람의 입술 사이에 가느다랗게 걸렸다. 빈틈없이 맞닿은 두 심장이 세차고 빠르게 서로의 박동을 상대에게 전달했다.
“하아……하…….”
예서는 가쁜 호흡을 몰아쉬었다.
“나는 공주님을 원해.”
“알고 있……다.”
“안다고? 얼마나? 대체 어디까지?”
무륜의 갈라진 목소리에 담긴 자조에 예서는 두 팔로 자진해서 무륜의 허리를 끌어안았다.
“알아……나는 언제나 당신을 미칠 만큼 원하고 갈망하지만 공주님은 그렇지 않겠지.”
“아니, 무륜. 나도 널 원해. 단지…….”
“…….”
단단한 무륜의 몸이 덜덜 떨리는 게 느껴져 예서는 그 가슴에 머리를 묻었다. 그리고 가만히 속삭이듯 말했다.
“그 무엇도 내겐 전부일 수 없어. 심지어 나 자신조차도 말이야.”

구매가격 : 4,000 원

 

여왕의 남자 3권

도서정보 : 이서연 | 2021-04-13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동양풍#왕족/귀족#대형견남#능력녀#걸크러쉬#이야기중심

신국 공주 예서.
너무 뛰어나고 재기가 넘쳐 모두가 차기 여왕으로 생각했건만,
예상치 않은 계비의 왕자 출산과
왕좌의 뒤에서 권력을 탐하려는 귀족들의 분탕질에
예서공주에겐 암운이 드리우고…….

공주를 지키려는 자
공주를 위협하는 자
공주를 가지려는 자
공주를 죽이려는 자

하루에도 몇 번씩 바뀌는 아군과 적군 속에서 과연
예서공주는 여왕이 될 수 있을까.

예서는 제 입술 위를 누르는 뜨거운 열기에 눈을 크게 떴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예서는 가만히 눈을 감고 무륜의 입술을 받아들였다.
뜨겁고 부드러우면서도 힘 있는 존재는 점령군처럼 예서의 입속을 온통 휘젓고 돌아다녔다. 예서는 오랜만에 기꺼운 복종이 얼마나 황홀할 수 있는지 깨닫고 자신도 모르게 입을 더 벌렸다. 숨이 찰 만큼 서로의 호흡을 함께 나눈 시간이 끝나자 은실 같은 타액이 두 사람의 입술 사이에 가느다랗게 걸렸다. 빈틈없이 맞닿은 두 심장이 세차고 빠르게 서로의 박동을 상대에게 전달했다.
“하아……하…….”
예서는 가쁜 호흡을 몰아쉬었다.
“나는 공주님을 원해.”
“알고 있……다.”
“안다고? 얼마나? 대체 어디까지?”
무륜의 갈라진 목소리에 담긴 자조에 예서는 두 팔로 자진해서 무륜의 허리를 끌어안았다.
“알아……나는 언제나 당신을 미칠 만큼 원하고 갈망하지만 공주님은 그렇지 않겠지.”
“아니, 무륜. 나도 널 원해. 단지…….”
“…….”
단단한 무륜의 몸이 덜덜 떨리는 게 느껴져 예서는 그 가슴에 머리를 묻었다. 그리고 가만히 속삭이듯 말했다.
“그 무엇도 내겐 전부일 수 없어. 심지어 나 자신조차도 말이야.”

구매가격 : 4,000 원

 

여왕의 남자 4권

도서정보 : 이서연 | 2021-04-13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동양풍#왕족/귀족#대형견남#능력녀#걸크러쉬#이야기중심

신국 공주 예서.
너무 뛰어나고 재기가 넘쳐 모두가 차기 여왕으로 생각했건만,
예상치 않은 계비의 왕자 출산과
왕좌의 뒤에서 권력을 탐하려는 귀족들의 분탕질에
예서공주에겐 암운이 드리우고…….

공주를 지키려는 자
공주를 위협하는 자
공주를 가지려는 자
공주를 죽이려는 자

하루에도 몇 번씩 바뀌는 아군과 적군 속에서 과연
예서공주는 여왕이 될 수 있을까.

예서는 제 입술 위를 누르는 뜨거운 열기에 눈을 크게 떴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예서는 가만히 눈을 감고 무륜의 입술을 받아들였다.
뜨겁고 부드러우면서도 힘 있는 존재는 점령군처럼 예서의 입속을 온통 휘젓고 돌아다녔다. 예서는 오랜만에 기꺼운 복종이 얼마나 황홀할 수 있는지 깨닫고 자신도 모르게 입을 더 벌렸다. 숨이 찰 만큼 서로의 호흡을 함께 나눈 시간이 끝나자 은실 같은 타액이 두 사람의 입술 사이에 가느다랗게 걸렸다. 빈틈없이 맞닿은 두 심장이 세차고 빠르게 서로의 박동을 상대에게 전달했다.
“하아……하…….”
예서는 가쁜 호흡을 몰아쉬었다.
“나는 공주님을 원해.”
“알고 있……다.”
“안다고? 얼마나? 대체 어디까지?”
무륜의 갈라진 목소리에 담긴 자조에 예서는 두 팔로 자진해서 무륜의 허리를 끌어안았다.
“알아……나는 언제나 당신을 미칠 만큼 원하고 갈망하지만 공주님은 그렇지 않겠지.”
“아니, 무륜. 나도 널 원해. 단지…….”
“…….”
단단한 무륜의 몸이 덜덜 떨리는 게 느껴져 예서는 그 가슴에 머리를 묻었다. 그리고 가만히 속삭이듯 말했다.
“그 무엇도 내겐 전부일 수 없어. 심지어 나 자신조차도 말이야.”

구매가격 : 4,000 원

에브리바디파인

도서정보 : 김혜영 | 2021-04-13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하늘의 별 같은 존재 스타 한현우와 아주 보통의 여자 김영희의 만남.
첫 만남부터 삐그덕거렸지만, 아무도 보지 못하던 영희만의 특별함을 발견한 현우의 대시에 영희는 정신을 차릴수 없다. 이 남자 진심인 걸까?
화려함 속에 감춰진 현우의 상처와 아픔을 영희는 보듬을 수 있을까?
모두가 의아해하는 두 사람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구매가격 : 3,500 원

 

계절의 온도

도서정보 : 민혜윤 | 2021-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할머니의 장례를 치르기 위해 내려온 고향, 무연無緣.
지서는 그곳에서 여름을 닮은 눈빛으로 자신을 바라보는 은기를 만난다.

“부탁 하나만 할게요. 들어줄래요?”
“네.”
“나 배고파. 밥해 줘요.”
“해 줄게요.”
“그럼 난 뭘 해 주면 좋을까?”
“키스……. 키스해 주세요.”

시골집에서 머무는 동안 일상을 달래 줄 심심풀이 상대라고 생각했다.
이곳을 떠나면, 이 계절이 지나면 잊힐 마음이라고.

하지만 그는 그녀의 밤을 따스한 온기로 빼곡히 차오르게 만들었고,
몰랐던 외로움을 알게 했다.

“전 보수적이고 조신한 사람이라 자면 다 사귀는 줄 알았는데
지서 씨는 아닌 것 같아요.”
“…….”
“난 키스에 서투르고 지서 씨는 사랑에 서투르니까
서로 가르쳐 줘요.”

깊어 가는 마음에 여름이 짙어진다.
나의 계절은 계속 따뜻할 수 있을까.

구매가격 : 5,000 원

 

동족혐오

도서정보 : 윤명하 | 2021-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오메가버스 #정략결혼 #선결혼후연애 #정치/사회/재벌 #동거/배우자 #배틀호모 #계약 #초딩공 #귀염공 #까칠공 #단정수 #임신수 #능글수 #상처수 #사건물 #성장물 #애절물 #쌍방구원물 #3인칭시점

불과 며칠 전 통보받은 상견례 날짜.
상대는 이름도, 얼굴도 모르는 사람이었다.

오메가로 발현한 이상 이런 날이 오리라고 예상은 했었다.
굳이 연애결혼을 하겠다는 의지가 있었던 것도 아니다.
기왕에 그렇다면야, 비싼 상품이 되는 것도 나쁘지 않다.
그런 생각으로 마주한 얼굴은, 의외로 익숙했다.
그는 지금 가장 잘나가는 배우였으니까.

“할 거예요? 이 결혼.”
“내가 하자고 한 결혼도 아니잖습니까.”
“그러니까 안 하려면 우리가 안 한다고 해야죠.”

분하지도 않아요? 집에서 정해 준 사람이랑 사랑하는 거.

“난 이 결혼을 막을 수 있다는 희망이 완전히 사라지는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겁니다.”

끝내 결혼을 하게 될 줄 알면서도, 정오는 그렇게 말했다.
그렇지만 혹시 모를 상황이 닥쳐오면, 계약서를 쓰자고.

“나는 조건 하나만 달 겁니다.”

서로 사랑하는 가족을 원하는 그와, 가족을 만들고 싶지 않은 자신.
누구도 이 결혼으로 상처받지 않도록 써야 할 조건은 명백했다.
어떻게든 2년 후에는 깨끗하게 남남이 되는 것으로.

“만약 그쪽이랑 내가 서로에 대해 진심이 되면 이 약속은 전부 없었던 일로 하는 거요.”

그러니까 동화 같은 일 따위 벌어질 리 없다고 생각했다.
단 한 번도 꿈꿔 본 적 없는 일인 줄 알았다.
벗어날 수 없는 관계는 태어나느라 만든 걸로 충분했는데.

정오야, 네가 맞았어.
네가 그때 생각하고 있던 게 맞았어.
우린 서로 사랑하게 될 거야.

구매가격 : 4,000 원

 

라운드어바웃 1권

도서정보 : CZ | 2021-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판타지 #회귀 #사제지간 #첫사랑 #늑대수인공 #다정공 #헌신공 #미남공 #왕자수 #능력수 #헌신수 #미인수

“약속할게, 이번에는 너와 나만을 위해서 살게.”

비참히 스러져 가는 망국, 카누스의 왕자 레이하르.
내부 배신자의 암살 시도로 숨이 멎는가 싶었는데
눈을 떠 보니 딱 10년 전으로 되돌아왔다.

다시 얻은 두 번째 삶.
그는 조국을 위해 청춘을 바치기보다는 망명을 시도한다.
제 곁을 언제나 지켜 주던 어여쁜 늑대 ‘루카’와 함께.

“레이하가 아프면 내가 너무 아파. 좀 더 웃었으면 좋겠어.”

헌데 그 귀염둥이 루카가 난데없이 사람으로 변했다.
갑작스런 상황에 놀란 것도 잠시뿐.
속절없이 쏟아지는 애정에 레이하르의 마음은 녹아내린다.

한편, 루카와 단둘이 조용히 살아가려던 레이하르의 곁으로
사람이 하나둘 모여들더니 어느새 일행이 이루어졌다.
그들과 함께하며 레이하르의 마음은 조금씩 움직이기 시작하는데…….

구매가격 : 3,700 원

 

라운드어바웃 2권

도서정보 : CZ | 2021-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판타지 #회귀 #사제지간 #첫사랑 #늑대수인공 #다정공 #헌신공 #미남공 #왕자수 #능력수 #헌신수 #미인수

“약속할게, 이번에는 너와 나만을 위해서 살게.”

비참히 스러져 가는 망국, 카누스의 왕자 레이하르.
내부 배신자의 암살 시도로 숨이 멎는가 싶었는데
눈을 떠 보니 딱 10년 전으로 되돌아왔다.

다시 얻은 두 번째 삶.
그는 조국을 위해 청춘을 바치기보다는 망명을 시도한다.
제 곁을 언제나 지켜 주던 어여쁜 늑대 ‘루카’와 함께.

“레이하가 아프면 내가 너무 아파. 좀 더 웃었으면 좋겠어.”

헌데 그 귀염둥이 루카가 난데없이 사람으로 변했다.
갑작스런 상황에 놀란 것도 잠시뿐.
속절없이 쏟아지는 애정에 레이하르의 마음은 녹아내린다.

한편, 루카와 단둘이 조용히 살아가려던 레이하르의 곁으로
사람이 하나둘 모여들더니 어느새 일행이 이루어졌다.
그들과 함께하며 레이하르의 마음은 조금씩 움직이기 시작하는데…….

구매가격 : 3,700 원

 

라운드어바웃 3권 (완결)

도서정보 : CZ | 2021-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판타지 #회귀 #사제지간 #첫사랑 #늑대수인공 #다정공 #헌신공 #미남공 #왕자수 #능력수 #헌신수 #미인수

“약속할게, 이번에는 너와 나만을 위해서 살게.”

비참히 스러져 가는 망국, 카누스의 왕자 레이하르.
내부 배신자의 암살 시도로 숨이 멎는가 싶었는데
눈을 떠 보니 딱 10년 전으로 되돌아왔다.

다시 얻은 두 번째 삶.
그는 조국을 위해 청춘을 바치기보다는 망명을 시도한다.
제 곁을 언제나 지켜 주던 어여쁜 늑대 ‘루카’와 함께.

“레이하가 아프면 내가 너무 아파. 좀 더 웃었으면 좋겠어.”

헌데 그 귀염둥이 루카가 난데없이 사람으로 변했다.
갑작스런 상황에 놀란 것도 잠시뿐.
속절없이 쏟아지는 애정에 레이하르의 마음은 녹아내린다.

한편, 루카와 단둘이 조용히 살아가려던 레이하르의 곁으로
사람이 하나둘 모여들더니 어느새 일행이 이루어졌다.
그들과 함께하며 레이하르의 마음은 조금씩 움직이기 시작하는데…….

구매가격 : 3,7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