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일의 악당들 1

도서정보 : 고은재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친구>연인, #사내연애, #오피스물, #짝사랑, #쌍방짝사랑, #츤데레남, #다정남, #까칠남, #평범녀, #털털녀, #쾌활발랄녀, #달달물, #로맨틱코미디, #힐링물, #여주중심

세상살이는 마피아 게임과 같다.
선량한 시민들 틈에 악당이 도사리고 있다는 점에서 말이다.

스물아홉 평범한 직장인 서송하에게는 질겨서 끊어지지 않는 인연인 선배 우제현이 있다.

“저번에 입고 온 공작새 같은 맨투맨은 뭐야.”
그가 한심한 눈길로 나를 내려다보았다.
“그거 엄마가 사 줬어요.”
“……어쩐지 예쁘더라.”

결코 평범하지 않은 우제현과 평범한 하루를 보내던 어느 날.
얼결에 사내 폭력 사건에 휘말려 좌천되고…….
끝 간 데 없는 사고 연발의 하루하루. 송하 곁에는 여전히 제현이 있었다.
쌀국수의 고기 고명을 전부 양보하고, 스프링 롤도 반으로 나눠 먹으며, 구내염이 생겨도 불짬뽕을 함께 먹어 주는 제현.
그런 그가 별안간 제안을 해 왔다.

“앞으로 카풀해.”
“갑자기 카풀에는 왜 그렇게 집착하는 거예요?”
“한번 해 보니까 좋더라.”
“뭐가 좋아요?”
“기분이.”

송하는 점점 그에게 이상한 감정을 느낀다.
설마 이거…… 사랑은 아니겠지?

구매가격 : 3,700 원

평일의 악당들 2

도서정보 : 고은재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친구>연인, #사내연애, #오피스물, #짝사랑, #쌍방짝사랑, #츤데레남, #다정남, #까칠남, #평범녀, #털털녀, #쾌활발랄녀, #달달물, #로맨틱코미디, #힐링물, #여주중심

세상살이는 마피아 게임과 같다.
선량한 시민들 틈에 악당이 도사리고 있다는 점에서 말이다.

스물아홉 평범한 직장인 서송하에게는 질겨서 끊어지지 않는 인연인 선배 우제현이 있다.

“저번에 입고 온 공작새 같은 맨투맨은 뭐야.”
그가 한심한 눈길로 나를 내려다보았다.
“그거 엄마가 사 줬어요.”
“……어쩐지 예쁘더라.”

결코 평범하지 않은 우제현과 평범한 하루를 보내던 어느 날.
얼결에 사내 폭력 사건에 휘말려 좌천되고…….
끝 간 데 없는 사고 연발의 하루하루. 송하 곁에는 여전히 제현이 있었다.
쌀국수의 고기 고명을 전부 양보하고, 스프링 롤도 반으로 나눠 먹으며, 구내염이 생겨도 불짬뽕을 함께 먹어 주는 제현.
그런 그가 별안간 제안을 해 왔다.

“앞으로 카풀해.”
“갑자기 카풀에는 왜 그렇게 집착하는 거예요?”
“한번 해 보니까 좋더라.”
“뭐가 좋아요?”
“기분이.”

송하는 점점 그에게 이상한 감정을 느낀다.
설마 이거…… 사랑은 아니겠지?

구매가격 : 3,700 원

[합본]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전4권)

도서정보 : 엘림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왜냐하면 하루도 너 없이 살 수 없으니까.

인페르나 남작 가문의 장남, 루퍼스.
부와 명예를 얻기 위해 공주에게 청혼했다가,
국왕의 분노를 사 전쟁터로 내몰리게 된다.
“당신은 죽지 않을 거예요.”
절망에 빠진 루퍼스에게 성녀가 예언했다.

그로부터 3년이 지나고 전쟁은 끝이 났다.

모두가 죽을 것이라 예상했던 루퍼스는 살아남았고,
마왕의 목을 벤 영웅이라 칭송받으며 돌아왔다.
백성들은 당연히 그가 공주와 결혼할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루퍼스가 가장 먼저 찾은 이는 전혀 뜻밖의 인물이었다.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 때 유일하게 그를 위해 나서 주었던 성녀.
그녀는 다름 아닌 공주의 하녀 사루비아였다.

“왜 제 이름을 기억하고 계세요?”
“기억한 게 아니라 못 잊은 거다.”
그에게 그녀는 이미 삶의 일부였기에.

구매가격 : 14,000 원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1권

도서정보 : 엘림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왜냐하면 하루도 너 없이 살 수 없으니까.

인페르나 남작 가문의 장남, 루퍼스.
부와 명예를 얻기 위해 공주에게 청혼했다가,
국왕의 분노를 사 전쟁터로 내몰리게 된다.
“당신은 죽지 않을 거예요.”
절망에 빠진 루퍼스에게 성녀가 예언했다.

그로부터 3년이 지나고 전쟁은 끝이 났다.

모두가 죽을 것이라 예상했던 루퍼스는 살아남았고,
마왕의 목을 벤 영웅이라 칭송받으며 돌아왔다.
백성들은 당연히 그가 공주와 결혼할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루퍼스가 가장 먼저 찾은 이는 전혀 뜻밖의 인물이었다.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 때 유일하게 그를 위해 나서 주었던 성녀.
그녀는 다름 아닌 공주의 하녀 사루비아였다.

“왜 제 이름을 기억하고 계세요?”
“기억한 게 아니라 못 잊은 거다.”
그에게 그녀는 이미 삶의 일부였기에.

구매가격 : 3,500 원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2권

도서정보 : 엘림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왜냐하면 하루도 너 없이 살 수 없으니까.

인페르나 남작 가문의 장남, 루퍼스.
부와 명예를 얻기 위해 공주에게 청혼했다가,
국왕의 분노를 사 전쟁터로 내몰리게 된다.
“당신은 죽지 않을 거예요.”
절망에 빠진 루퍼스에게 성녀가 예언했다.

그로부터 3년이 지나고 전쟁은 끝이 났다.

모두가 죽을 것이라 예상했던 루퍼스는 살아남았고,
마왕의 목을 벤 영웅이라 칭송받으며 돌아왔다.
백성들은 당연히 그가 공주와 결혼할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루퍼스가 가장 먼저 찾은 이는 전혀 뜻밖의 인물이었다.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 때 유일하게 그를 위해 나서 주었던 성녀.
그녀는 다름 아닌 공주의 하녀 사루비아였다.

“왜 제 이름을 기억하고 계세요?”
“기억한 게 아니라 못 잊은 거다.”
그에게 그녀는 이미 삶의 일부였기에.

구매가격 : 3,500 원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3권

도서정보 : 엘림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왜냐하면 하루도 너 없이 살 수 없으니까.

인페르나 남작 가문의 장남, 루퍼스.
부와 명예를 얻기 위해 공주에게 청혼했다가,
국왕의 분노를 사 전쟁터로 내몰리게 된다.
“당신은 죽지 않을 거예요.”
절망에 빠진 루퍼스에게 성녀가 예언했다.

그로부터 3년이 지나고 전쟁은 끝이 났다.

모두가 죽을 것이라 예상했던 루퍼스는 살아남았고,
마왕의 목을 벤 영웅이라 칭송받으며 돌아왔다.
백성들은 당연히 그가 공주와 결혼할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루퍼스가 가장 먼저 찾은 이는 전혀 뜻밖의 인물이었다.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 때 유일하게 그를 위해 나서 주었던 성녀.
그녀는 다름 아닌 공주의 하녀 사루비아였다.

“왜 제 이름을 기억하고 계세요?”
“기억한 게 아니라 못 잊은 거다.”
그에게 그녀는 이미 삶의 일부였기에.

구매가격 : 3,500 원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4권(완결)

도서정보 : 엘림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너보다 하루 먼저 죽고 싶어. 왜냐하면 하루도 너 없이 살 수 없으니까.

인페르나 남작 가문의 장남, 루퍼스.
부와 명예를 얻기 위해 공주에게 청혼했다가,
국왕의 분노를 사 전쟁터로 내몰리게 된다.
“당신은 죽지 않을 거예요.”
절망에 빠진 루퍼스에게 성녀가 예언했다.

그로부터 3년이 지나고 전쟁은 끝이 났다.

모두가 죽을 것이라 예상했던 루퍼스는 살아남았고,
마왕의 목을 벤 영웅이라 칭송받으며 돌아왔다.
백성들은 당연히 그가 공주와 결혼할 것이라 생각했다.
그러나 루퍼스가 가장 먼저 찾은 이는 전혀 뜻밖의 인물이었다.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을 때 유일하게 그를 위해 나서 주었던 성녀.
그녀는 다름 아닌 공주의 하녀 사루비아였다.

“왜 제 이름을 기억하고 계세요?”
“기억한 게 아니라 못 잊은 거다.”
그에게 그녀는 이미 삶의 일부였기에.

구매가격 : 3,500 원

 

거미 정원

도서정보 : 릴케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로맨스#신파#선결혼후연애#고수위

순간순간 자지러지고
미쳐 날뛴다.
불사르는 정념에 폭발하는 교성.
하지만 볼 수가 없다.

“날 보는 건 다른 때 해도 돼.”

가려진 눈과
묶여진 몸.

“나도 널 이렇게 묶어 두고 싶지 않아.”

빚구덩이에서 벗어나기 위한 결혼이었을 뿐인데
문조를 안을 때마다 가리고 묶는 남편 유현.

비밀투성이 남편이
너무 궁금해서
진짜 아내가 되고 싶어서
비밀의 문 앞에 선 문조는…….

“겁먹지 마.”
그의 몸이 그녀의 몸을 타고 올라왔다.
“유희라고 생각해. 부부라면 누구나 즐기는 섹스, 그걸 좀 거칠게 하는 거라고.”
그럼 좀 편할 거라고. 유현은 그녀의 눈앞을 커다란 손으로 가렸다.
문조는 그가 자신의 눈을 잠깐 가린 거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내 사락 하는 소리와 함께 그녀의 눈앞이 천으로 가려졌다.
천 안쪽에서 문조의 눈동자가 세차게 흔들렸다.
“유, 유현 씨…….”
문조는 애타게 유현을 불렀다.
“이건…….”
“쉿. 다치게 하지 않아. 절대.”
“안 보여…….”
“생각하는 그런 게 아냐. 단지 익숙해질 때까지만.”
“무슨…….”
“섹스에 익숙해질 때까지만 참으면 돼. 네가 날 볼 수도 있으니까.”
“대체 왜 보면 안 된단 거예요. 무서워요.”
“조금만 참아 줘.”
“싫어…….”
“절대 어떤 위험한 행동도 안 해.”
그럼에도 문조의 몸은 뒤틀렸다. 그녀가 공포에 져 가고 있단 걸 깨달았던지 유현은 죄스러운 얼굴로 문조를 내려다보았다.
그러다 그녀의 얼굴을 잡고 키스했다. 그건 다급하면서도 감미로운 키스였다.
입술을 부드럽게 빨고 소중하게 숨결을 뿌려 가며 번갈아 엇갈리자 그녀가 멈칫했다. 침대에 묶인 채 요동치던 몸의 움직임도 서서히 줄어들었다.
한동안 입술 섞이는 소리만 들렸다.
아…….

구매가격 : 3,600 원

 

궁극적인 본능

도서정보 : 이희경 | 2020-08-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로맨스#첫사랑#재회물#소유욕/독점욕/질투#운명적사랑

신혼 첫날밤, 관계를 갖는 순간
남편의 이름이 아닌 다른 남자를 부른 박하향

‘김재준’

첫 남자 재준의 손길, 입술 그리고 숨결을 되찾고자
하향은 그를 찾아가는데…….



“……재준 오빠.”
“네가 여긴 왜?”
“견딜 수 없어서…….”
“……네가 올 곳이 아니야.”
“알아. 그런데 나 이제 갈 곳이 없어.”

“……잤어?”
“응?”
“그놈이랑 잤냐고?”
“아흐…….”
“말해.”
“하아……. 이제 와서 그게 궁금해?”
그가 질투했다. 그 묘한 느낌이 이상한 희열과 더불어 괜스레 약 올리고 확인하고 싶은 마음을 만들었다. 연애할 때 그런 감정을 모르는 사람처럼 관대하고 남자 사람 친구들과 만나도 무심하고 궁금해하지도 않았던 재준이었다.
“뭐, 상관없어.”
“그런데 왜 물어? 오빠가 처음 가르쳐 준 키스나 경험을 다른 사람이랑 했을까 봐?”
“관심 없어. 어차피 내가 네 첫 남자이자 마지막일 거니까.”

구매가격 : 1,200 원

 

짐승의 유혹

도서정보 : 화련 | 2020-08-1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로맨스#동거#원나잇#친구>연인#달달물#고수위

불긋불긋한 자국들을 어루만지며 미끄러지듯 내려오던 가느다란 손가락도 부들거렸다. 힘이 탁 풀린 팔이 스르르 아래로 떨어졌다.

오, 마이, 갓!
어느 날 밤, 엄청난 대형 사고를 쳐버린 주원과 태은.
그 사고 이후 두 사람의 입장이 확연하게 엇갈린다.
“난 섹스한 여자하고는 친구 안 해.”
“난 친구 박주원을 잃고 싶지 않아.”

구매가격 : 2,5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