뿔미디어

4577종의 전자책이 판매중입니다.

가짜 시녀 2권 (완결)

도서정보 : 재겸 / 필 / 2021년 01월 2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레일라 공주의 시녀 말리는
벨담 왕의 왕비로 시집가야 하는 공주와 역할을 바꾼다.
공주는 시녀로, 시녀는 공주로.
말리는 공주가 되어 신의 저주를 받아 가면 쓴 왕에게 매일 밤 시달린다.

하지만 말리는 레일라 공주에 비하면 자신은 호사스러운 처지라고 생각한다.
시녀가 된 레일라 공주는 매일매일 화가 나 새빨개진 얼굴로
말리의 방과 정원을 청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던 어느 날 말리는 레일라 공주에게서 이상한 조짐을 느낀다.
남에게 몸을 보이기 싫어하던 왜소한 공주는 벨담으로 온 후
살도 붙고 부쩍 키가 크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단 1년만 시녀 노릇을 한 후,
남자와 도망치겠다던 레일라 공주는 어느새 말리보다 한참은 커졌다.
그리고 말리는 레일라를 보고 어떤 사실을 깨닫게 된다. 그녀가 사실은…….

“저는 차가운 바닥에서 자는 삶이 어떤 건지 알아요.”
“……내 뺨을 친 계집애가 할 말은 아닌데.”
“때린 사람은 발 뻗고 자지 못한다는 말 아세요, 공주님?”

서로를 싫어하면서도 서로밖에 남지 않은 공주와 시녀의 이야기.

구매가격 : 2,400 원

결혼 먼저 1권

도서정보 : 요안나 / 다향 / 2021년 01월 2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자신의 삶과 직업을 사랑하는 선명한 색감을 지닌 갤러리스트 윤인애.
어느 날 총천연색이었던 그녀의 삶을 무채색으로 바꾸어 놓는 일이 일어난다.

“쇼윈도 부부가 되자는 건가요?”
“맞아.”

사촌 언니 정혼자의 갑작스러운 내연녀 스캔들로 인해 대신 정략결혼을 하게 된 것.
상대는 바로 그녀의 첫사랑인 이설 자동차 대표 최휘욱.

그런데 이 남자 정말 알다가도 모르겠다.

“사랑 없이 하는 잠자리에는 관심 없다고 말했을 텐데?”
내연녀가 있으니 결혼 생활에 충실할 수 없다는 말을 내뱉으면서도
“새신랑이 이렇게 부끄럼이 많은 성격이라고는 생각 못 했어요.
준비되면 말해요. 언제든지 유혹해 줄 테니까.”
때론 첫사랑조차 경험해 보지 못한 어리숙한 소년처럼 보였다.

어느 순간부터 자신을 보는 그의 눈동자가 동요를 일으키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에게서 언뜻언뜻 드러나는 감정의 정체가 궁금해졌다.

두 사람은 쇼윈도 부부가 아닌 진정한 부부가 될 수 있을까?

구매가격 : 3,000 원

결혼 먼저 2권 (완결)

도서정보 : 요안나 / 다향 / 2021년 01월 2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자신의 삶과 직업을 사랑하는 선명한 색감을 지닌 갤러리스트 윤인애.
어느 날 총천연색이었던 그녀의 삶을 무채색으로 바꾸어 놓는 일이 일어난다.

“쇼윈도 부부가 되자는 건가요?”
“맞아.”

사촌 언니 정혼자의 갑작스러운 내연녀 스캔들로 인해 대신 정략결혼을 하게 된 것.
상대는 바로 그녀의 첫사랑인 이설 자동차 대표 최휘욱.

그런데 이 남자 정말 알다가도 모르겠다.

“사랑 없이 하는 잠자리에는 관심 없다고 말했을 텐데?”
내연녀가 있으니 결혼 생활에 충실할 수 없다는 말을 내뱉으면서도
“새신랑이 이렇게 부끄럼이 많은 성격이라고는 생각 못 했어요.
준비되면 말해요. 언제든지 유혹해 줄 테니까.”
때론 첫사랑조차 경험해 보지 못한 어리숙한 소년처럼 보였다.

어느 순간부터 자신을 보는 그의 눈동자가 동요를 일으키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에게서 언뜻언뜻 드러나는 감정의 정체가 궁금해졌다.

두 사람은 쇼윈도 부부가 아닌 진정한 부부가 될 수 있을까?

구매가격 : 3,000 원

컬러 미(Colour Me) 합본

도서정보 : 뚜릿 / B&M / 2021년 01월 20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현대물, 오해/착각, 정치/사회/재벌, 첫사랑, 재회물,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집착공, 재벌공, 사랑꾼공, 순정공, 상처공, 약후회공, 연상공, 미인수, 순진수, 외유내강수, 짝사랑수, 상처수, 오해수, 연하수, 성장물, 3인칭시점

이제 막 스무 살이 된 미대 입시 준비생, 윤열.
오래전 엄마에게 버려진 그는 할머니가 일하셨던 재벌가의 별채에서
잠시간 신세를 지며 살고 있다.

그런 그에게 유일한 힘이 되어 주는, 재벌가의 아들 도경을
윤열은 오래전부터 짝사랑하고 있었다.
그래서 성인이 되자마자 그에게 제 사랑을 고백하지만
도경은 쉽게 열의 마음에 대한 답을 들려주지 않는다.

나, 형을… 형을…… 정말 많이…….
?열은 마치 12시를 알리는 뻐꾸기시계처럼, 한참을 참고 참아 왔던 그 말을 뱉어 냈다.
?“형, 나 형 좋아해.”
?도경의 표정은 여전히 같았다.
?지금 이 순간만큼은, 단번에 알 수 있었다. 저 표정은 긍정의 대답이 아니었다.

그럼에도 열은 그에게 열심히 구애하지만, 일련의 사건으로 인해
자신이 도경에게 그간 이용당해 왔다고 굳게 믿어 버리고 만다.

“유일하게 믿었는데……. 나한텐 형이 유일했는데.”
“…….”
“……다시 보지 말자.”

그렇게 도경을 잊기 위해 무던히도 애쓰고 살아온 6년.
그 시간이 무색하게 열은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도경과 재회하는데…….

“……안녕하세요, 대리운전 불러 주셔서 왔습니다.”
“열아.”
그의 입에서 제 이름이 나왔다.
열은 6년 동안 수없이 해 오고 반복했던 생각을 지금 이 순간 또다시 떠올리고 있었다. 이도경을 좋아한 건 자신의 인생 최악의 선택이었다고.

구매가격 : 11,600 원

컬러 미(Colour Me) 1권

도서정보 : 뚜릿 / B&M / 2021년 01월 20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현대물, 오해/착각, 정치/사회/재벌, 첫사랑, 재회물,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집착공, 재벌공, 사랑꾼공, 순정공, 상처공, 약후회공, 연상공, 미인수, 순진수, 외유내강수, 짝사랑수, 상처수, 오해수, 연하수, 성장물, 3인칭시점

이제 막 스무 살이 된 미대 입시 준비생, 윤열.
오래전 엄마에게 버려진 그는 할머니가 일하셨던 재벌가의 별채에서
잠시간 신세를 지며 살고 있다.

그런 그에게 유일한 힘이 되어 주는, 재벌가의 아들 도경을
윤열은 오래전부터 짝사랑하고 있었다.
그래서 성인이 되자마자 그에게 제 사랑을 고백하지만
도경은 쉽게 열의 마음에 대한 답을 들려주지 않는다.

나, 형을… 형을…… 정말 많이…….
?열은 마치 12시를 알리는 뻐꾸기시계처럼, 한참을 참고 참아 왔던 그 말을 뱉어 냈다.
?“형, 나 형 좋아해.”
?도경의 표정은 여전히 같았다.
?지금 이 순간만큼은, 단번에 알 수 있었다. 저 표정은 긍정의 대답이 아니었다.

그럼에도 열은 그에게 열심히 구애하지만, 일련의 사건으로 인해
자신이 도경에게 그간 이용당해 왔다고 굳게 믿어 버리고 만다.

“유일하게 믿었는데……. 나한텐 형이 유일했는데.”
“…….”
“……다시 보지 말자.”

그렇게 도경을 잊기 위해 무던히도 애쓰고 살아온 6년.
그 시간이 무색하게 열은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도경과 재회하는데…….

“……안녕하세요, 대리운전 불러 주셔서 왔습니다.”
“열아.”
그의 입에서 제 이름이 나왔다.
열은 6년 동안 수없이 해 오고 반복했던 생각을 지금 이 순간 또다시 떠올리고 있었다. 이도경을 좋아한 건 자신의 인생 최악의 선택이었다고.

구매가격 : 3,000 원

컬러 미(Colour Me) 2권

도서정보 : 뚜릿 / B&M / 2021년 01월 20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현대물, 오해/착각, 정치/사회/재벌, 첫사랑, 재회물,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집착공, 재벌공, 사랑꾼공, 순정공, 상처공, 약후회공, 연상공, 미인수, 순진수, 외유내강수, 짝사랑수, 상처수, 오해수, 연하수, 성장물, 3인칭시점

이제 막 스무 살이 된 미대 입시 준비생, 윤열.
오래전 엄마에게 버려진 그는 할머니가 일하셨던 재벌가의 별채에서
잠시간 신세를 지며 살고 있다.

그런 그에게 유일한 힘이 되어 주는, 재벌가의 아들 도경을
윤열은 오래전부터 짝사랑하고 있었다.
그래서 성인이 되자마자 그에게 제 사랑을 고백하지만
도경은 쉽게 열의 마음에 대한 답을 들려주지 않는다.

나, 형을… 형을…… 정말 많이…….
?열은 마치 12시를 알리는 뻐꾸기시계처럼, 한참을 참고 참아 왔던 그 말을 뱉어 냈다.
?“형, 나 형 좋아해.”
?도경의 표정은 여전히 같았다.
?지금 이 순간만큼은, 단번에 알 수 있었다. 저 표정은 긍정의 대답이 아니었다.

그럼에도 열은 그에게 열심히 구애하지만, 일련의 사건으로 인해
자신이 도경에게 그간 이용당해 왔다고 굳게 믿어 버리고 만다.

“유일하게 믿었는데……. 나한텐 형이 유일했는데.”
“…….”
“……다시 보지 말자.”

그렇게 도경을 잊기 위해 무던히도 애쓰고 살아온 6년.
그 시간이 무색하게 열은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도경과 재회하는데…….

“……안녕하세요, 대리운전 불러 주셔서 왔습니다.”
“열아.”
그의 입에서 제 이름이 나왔다.
열은 6년 동안 수없이 해 오고 반복했던 생각을 지금 이 순간 또다시 떠올리고 있었다. 이도경을 좋아한 건 자신의 인생 최악의 선택이었다고.

구매가격 : 3,000 원

컬러 미(Colour Me) 3권 (완결)

도서정보 : 뚜릿 / B&M / 2021년 01월 20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현대물, 오해/착각, 정치/사회/재벌, 첫사랑, 재회물,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집착공, 재벌공, 사랑꾼공, 순정공, 상처공, 약후회공, 연상공, 미인수, 순진수, 외유내강수, 짝사랑수, 상처수, 오해수, 연하수, 성장물, 3인칭시점

이제 막 스무 살이 된 미대 입시 준비생, 윤열.
오래전 엄마에게 버려진 그는 할머니가 일하셨던 재벌가의 별채에서
잠시간 신세를 지며 살고 있다.

그런 그에게 유일한 힘이 되어 주는, 재벌가의 아들 도경을
윤열은 오래전부터 짝사랑하고 있었다.
그래서 성인이 되자마자 그에게 제 사랑을 고백하지만
도경은 쉽게 열의 마음에 대한 답을 들려주지 않는다.

나, 형을… 형을…… 정말 많이…….
?열은 마치 12시를 알리는 뻐꾸기시계처럼, 한참을 참고 참아 왔던 그 말을 뱉어 냈다.
?“형, 나 형 좋아해.”
?도경의 표정은 여전히 같았다.
?지금 이 순간만큼은, 단번에 알 수 있었다. 저 표정은 긍정의 대답이 아니었다.

그럼에도 열은 그에게 열심히 구애하지만, 일련의 사건으로 인해
자신이 도경에게 그간 이용당해 왔다고 굳게 믿어 버리고 만다.

“유일하게 믿었는데……. 나한텐 형이 유일했는데.”
“…….”
“……다시 보지 말자.”

그렇게 도경을 잊기 위해 무던히도 애쓰고 살아온 6년.
그 시간이 무색하게 열은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도경과 재회하는데…….

“……안녕하세요, 대리운전 불러 주셔서 왔습니다.”
“열아.”
그의 입에서 제 이름이 나왔다.
열은 6년 동안 수없이 해 오고 반복했던 생각을 지금 이 순간 또다시 떠올리고 있었다. 이도경을 좋아한 건 자신의 인생 최악의 선택이었다고.

구매가격 : 3,000 원

컬러 미(Colour Me) 외전

도서정보 : 뚜릿 / B&M / 2021년 01월 20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현대물, 오해/착각, 정치/사회/재벌, 첫사랑, 재회물,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집착공, 재벌공, 사랑꾼공, 순정공, 상처공, 약후회공, 연상공, 미인수, 순진수, 외유내강수, 짝사랑수, 상처수, 오해수, 연하수, 성장물, 3인칭시점

이제 막 스무 살이 된 미대 입시 준비생, 윤열.
오래전 엄마에게 버려진 그는 할머니가 일하셨던 재벌가의 별채에서
잠시간 신세를 지며 살고 있다.

그런 그에게 유일한 힘이 되어 주는, 재벌가의 아들 도경을
윤열은 오래전부터 짝사랑하고 있었다.
그래서 성인이 되자마자 그에게 제 사랑을 고백하지만
도경은 쉽게 열의 마음에 대한 답을 들려주지 않는다.

나, 형을… 형을…… 정말 많이…….
?열은 마치 12시를 알리는 뻐꾸기시계처럼, 한참을 참고 참아 왔던 그 말을 뱉어 냈다.
?“형, 나 형 좋아해.”
?도경의 표정은 여전히 같았다.
?지금 이 순간만큼은, 단번에 알 수 있었다. 저 표정은 긍정의 대답이 아니었다.

그럼에도 열은 그에게 열심히 구애하지만, 일련의 사건으로 인해
자신이 도경에게 그간 이용당해 왔다고 굳게 믿어 버리고 만다.

“유일하게 믿었는데……. 나한텐 형이 유일했는데.”
“…….”
“……다시 보지 말자.”

그렇게 도경을 잊기 위해 무던히도 애쓰고 살아온 6년.
그 시간이 무색하게 열은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도경과 재회하는데…….

“……안녕하세요, 대리운전 불러 주셔서 왔습니다.”
“열아.”
그의 입에서 제 이름이 나왔다.
열은 6년 동안 수없이 해 오고 반복했던 생각을 지금 이 순간 또다시 떠올리고 있었다. 이도경을 좋아한 건 자신의 인생 최악의 선택이었다고.

구매가격 : 2,600 원

이데아 합본

도서정보 : 이유월 / 필 / 2021년 01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한번 흘러간 강물이 되돌아온다고?’
‘오지 말란 법 있어?’

그날따라 우리 대화는 자꾸만 아귀가 어긋나는 느낌이었다.
상식이나 논리의 궤도에서 한참 벗어난, 온건하지 않은 방향으로 삐걱삐걱 구르는 기분.
그때 나는 알고 있었다. 네가 일부러 억지를 부리고 있다는 걸.
‘무슨 연어도 아니고.’
‘물고기도 돌아오는데.’
그때 우리를 둘러싼 것은 연한 물비린내와 새하얀 햇살, 온통 새파란 녹음이었다.
그리고 빛나는 색채 사이로 눈부시게 존재하던 너.

‘돌아와.’

그랬던 너에게 나는 대답하지 않았다.
나에게 미래란 거대하고 난폭한 괴물 같았다.
제어할 수도 예측할 수도 없는 존재 앞에서, 내가 장담할 수 있는 일은
아무것도 없어 보였다.
돌아올 거라는 희망도 돌아오겠다는 다짐도 나는 네게 줄 수 없었다.

그러나,
그 순간에도 강물은 흐르고 있었다.

구매가격 : 6,000 원

이데아 1권

도서정보 : 이유월 / 필 / 2021년 01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한번 흘러간 강물이 되돌아온다고?’
‘오지 말란 법 있어?’

그날따라 우리 대화는 자꾸만 아귀가 어긋나는 느낌이었다.
상식이나 논리의 궤도에서 한참 벗어난, 온건하지 않은 방향으로 삐걱삐걱 구르는 기분.
그때 나는 알고 있었다. 네가 일부러 억지를 부리고 있다는 걸.
‘무슨 연어도 아니고.’
‘물고기도 돌아오는데.’
그때 우리를 둘러싼 것은 연한 물비린내와 새하얀 햇살, 온통 새파란 녹음이었다.
그리고 빛나는 색채 사이로 눈부시게 존재하던 너.

‘돌아와.’

그랬던 너에게 나는 대답하지 않았다.
나에게 미래란 거대하고 난폭한 괴물 같았다.
제어할 수도 예측할 수도 없는 존재 앞에서, 내가 장담할 수 있는 일은
아무것도 없어 보였다.
돌아올 거라는 희망도 돌아오겠다는 다짐도 나는 네게 줄 수 없었다.

그러나,
그 순간에도 강물은 흐르고 있었다.

구매가격 : 3,0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