뿔미디어

4123종의 전자책이 판매중입니다.

교대생과 교대생

도서정보 : 한동솔 / 스칼렛 / 2020년 05월 20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나의 한 살 어린 소꿉친구.
언제나 내 뒤를 따라오던 아이, 강원.

“원아, 나는 선생님이 될 거야.”
지방 교대로 가겠다는 내 말에
상실감 어린 표정을 하던 너.

“우리 엄마 아빠처럼 부부 교사 해야지.”
“부부 교사. 그거 좋네, 부부 교사.”
그때, 나를 또렷하게 바라보는 네 시선을 알 수 없었다.

“그럼 나도 선생님 해야겠네.”

교대엔 세 가지 바보가 존재한다.
1. 4년 동안 장학금 한 번 못 받아 본 자.
2. CC를 못 해 본 남자.
3. CC를 한 여자.

그리고 나, 최샛별은
교대에서 가장 가는 바보가 되었다.

구매가격 : 3,000 원

비터 스윗 스윗 달링 1권

도서정보 : 카르페XD / B&M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연예계 #오해/착각 #복수 #재회 #첫사랑 #계약 #스폰서 #도망수(?) #동거 #다정공 #강공 #재벌공 #능글공 #굴림수 #짝사랑수 #상처수 #소심수 #허당수 #냉미남수 #순정수 #능력수 #사건물 #성장물 #달달물 #3인칭시점


‘이게 드라마라면 나는 분명 비열한 악역 조연일 거야.’
그나마도 비중이 없는 악역 조연.

시우는 아니라는 말도, 그 어떤 변명도 꺼낼 수 없었다.
그의 행동 하나하나를 지켜보는 감시자가 있었기에.

“내 배우에게 약을 먹인 게 너야?
대답하지 않으면, 난 네가 이 빌어먹을 짓을 한 것으로 생각하겠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힘들 때마다 떠올렸던 빛나는 추억.
바로 그 한태림이, 몇 년간의 짝사랑이 비수로 돌아왔다.

“정시우.”

잔혹할 정도로 싸늘한 눈빛으로 태림이 노려보았다.

“앞으로는 연기할 생각은 꿈에도 꾸지 마.
내가 있는 한 넌 다시는 이 업계에 발도 들이지 못할 테니까.”

오래도록 짝사랑해 온 사람 앞에서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고 낙인찍히는 상황.
그로 인해 그 대상이 자신에게 처벌을 고하는 이 순간…….
시우는 더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뒤돌아 도망쳐 버리고 말았다.

구매가격 : 3,500 원

비터 스윗 스윗 달링 2권

도서정보 : 카르페XD / B&M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연예계 #오해/착각 #복수 #재회 #첫사랑 #계약 #스폰서 #도망수(?) #동거 #다정공 #강공 #재벌공 #능글공 #굴림수 #짝사랑수 #상처수 #소심수 #허당수 #냉미남수 #순정수 #능력수 #사건물 #성장물 #달달물 #3인칭시점


‘이게 드라마라면 나는 분명 비열한 악역 조연일 거야.’
그나마도 비중이 없는 악역 조연.

시우는 아니라는 말도, 그 어떤 변명도 꺼낼 수 없었다.
그의 행동 하나하나를 지켜보는 감시자가 있었기에.

“내 배우에게 약을 먹인 게 너야?
대답하지 않으면, 난 네가 이 빌어먹을 짓을 한 것으로 생각하겠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힘들 때마다 떠올렸던 빛나는 추억.
바로 그 한태림이, 몇 년간의 짝사랑이 비수로 돌아왔다.

“정시우.”

잔혹할 정도로 싸늘한 눈빛으로 태림이 노려보았다.

“앞으로는 연기할 생각은 꿈에도 꾸지 마.
내가 있는 한 넌 다시는 이 업계에 발도 들이지 못할 테니까.”

오래도록 짝사랑해 온 사람 앞에서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고 낙인찍히는 상황.
그로 인해 그 대상이 자신에게 처벌을 고하는 이 순간…….
시우는 더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뒤돌아 도망쳐 버리고 말았다.

구매가격 : 3,500 원

비터 스윗 스윗 달링 3권

도서정보 : 카르페XD / B&M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연예계 #오해/착각 #복수 #재회 #첫사랑 #계약 #스폰서 #도망수(?) #동거 #다정공 #강공 #재벌공 #능글공 #굴림수 #짝사랑수 #상처수 #소심수 #허당수 #냉미남수 #순정수 #능력수 #사건물 #성장물 #달달물 #3인칭시점


‘이게 드라마라면 나는 분명 비열한 악역 조연일 거야.’
그나마도 비중이 없는 악역 조연.

시우는 아니라는 말도, 그 어떤 변명도 꺼낼 수 없었다.
그의 행동 하나하나를 지켜보는 감시자가 있었기에.

“내 배우에게 약을 먹인 게 너야?
대답하지 않으면, 난 네가 이 빌어먹을 짓을 한 것으로 생각하겠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힘들 때마다 떠올렸던 빛나는 추억.
바로 그 한태림이, 몇 년간의 짝사랑이 비수로 돌아왔다.

“정시우.”

잔혹할 정도로 싸늘한 눈빛으로 태림이 노려보았다.

“앞으로는 연기할 생각은 꿈에도 꾸지 마.
내가 있는 한 넌 다시는 이 업계에 발도 들이지 못할 테니까.”

오래도록 짝사랑해 온 사람 앞에서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고 낙인찍히는 상황.
그로 인해 그 대상이 자신에게 처벌을 고하는 이 순간…….
시우는 더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뒤돌아 도망쳐 버리고 말았다.

구매가격 : 3,500 원

비터 스윗 스윗 달링 4권

도서정보 : 카르페XD / B&M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연예계 #오해/착각 #복수 #재회 #첫사랑 #계약 #스폰서 #도망수(?) #동거 #다정공 #강공 #재벌공 #능글공 #굴림수 #짝사랑수 #상처수 #소심수 #허당수 #냉미남수 #순정수 #능력수 #사건물 #성장물 #달달물 #3인칭시점


‘이게 드라마라면 나는 분명 비열한 악역 조연일 거야.’
그나마도 비중이 없는 악역 조연.

시우는 아니라는 말도, 그 어떤 변명도 꺼낼 수 없었다.
그의 행동 하나하나를 지켜보는 감시자가 있었기에.

“내 배우에게 약을 먹인 게 너야?
대답하지 않으면, 난 네가 이 빌어먹을 짓을 한 것으로 생각하겠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힘들 때마다 떠올렸던 빛나는 추억.
바로 그 한태림이, 몇 년간의 짝사랑이 비수로 돌아왔다.

“정시우.”

잔혹할 정도로 싸늘한 눈빛으로 태림이 노려보았다.

“앞으로는 연기할 생각은 꿈에도 꾸지 마.
내가 있는 한 넌 다시는 이 업계에 발도 들이지 못할 테니까.”

오래도록 짝사랑해 온 사람 앞에서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고 낙인찍히는 상황.
그로 인해 그 대상이 자신에게 처벌을 고하는 이 순간…….
시우는 더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뒤돌아 도망쳐 버리고 말았다.

구매가격 : 3,500 원

비터 스윗 스윗 달링 5권(완결)

도서정보 : 카르페XD / B&M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연예계 #오해/착각 #복수 #재회 #첫사랑 #계약 #스폰서 #도망수(?) #동거 #다정공 #강공 #재벌공 #능글공 #굴림수 #짝사랑수 #상처수 #소심수 #허당수 #냉미남수 #순정수 #능력수 #사건물 #성장물 #달달물 #3인칭시점


‘이게 드라마라면 나는 분명 비열한 악역 조연일 거야.’
그나마도 비중이 없는 악역 조연.

시우는 아니라는 말도, 그 어떤 변명도 꺼낼 수 없었다.
그의 행동 하나하나를 지켜보는 감시자가 있었기에.

“내 배우에게 약을 먹인 게 너야?
대답하지 않으면, 난 네가 이 빌어먹을 짓을 한 것으로 생각하겠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힘들 때마다 떠올렸던 빛나는 추억.
바로 그 한태림이, 몇 년간의 짝사랑이 비수로 돌아왔다.

“정시우.”

잔혹할 정도로 싸늘한 눈빛으로 태림이 노려보았다.

“앞으로는 연기할 생각은 꿈에도 꾸지 마.
내가 있는 한 넌 다시는 이 업계에 발도 들이지 못할 테니까.”

오래도록 짝사랑해 온 사람 앞에서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고 낙인찍히는 상황.
그로 인해 그 대상이 자신에게 처벌을 고하는 이 순간…….
시우는 더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뒤돌아 도망쳐 버리고 말았다.

구매가격 : 3,500 원

비터 스윗 스윗 달링 외전

도서정보 : 카르페XD / B&M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연예계 #오해/착각 #복수 #재회 #첫사랑 #계약 #스폰서 #도망수(?) #동거 #다정공 #강공 #재벌공 #능글공 #굴림수 #짝사랑수 #상처수 #소심수 #허당수 #냉미남수 #순정수 #능력수 #사건물 #성장물 #달달물 #3인칭시점


‘이게 드라마라면 나는 분명 비열한 악역 조연일 거야.’
그나마도 비중이 없는 악역 조연.

시우는 아니라는 말도, 그 어떤 변명도 꺼낼 수 없었다.
그의 행동 하나하나를 지켜보는 감시자가 있었기에.

“내 배우에게 약을 먹인 게 너야?
대답하지 않으면, 난 네가 이 빌어먹을 짓을 한 것으로 생각하겠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힘들 때마다 떠올렸던 빛나는 추억.
바로 그 한태림이, 몇 년간의 짝사랑이 비수로 돌아왔다.

“정시우.”

잔혹할 정도로 싸늘한 눈빛으로 태림이 노려보았다.

“앞으로는 연기할 생각은 꿈에도 꾸지 마.
내가 있는 한 넌 다시는 이 업계에 발도 들이지 못할 테니까.”

오래도록 짝사랑해 온 사람 앞에서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고 낙인찍히는 상황.
그로 인해 그 대상이 자신에게 처벌을 고하는 이 순간…….
시우는 더는 견디지 못하고 그만 뒤돌아 도망쳐 버리고 말았다.

구매가격 : 2,200 원

[합본]붉은 미궁(전3권)

도서정보 : 대딩의삶 / 필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르고니아의 공주, 네가 신의 무녀인가?”
대륙의 침략자는 뚫어질 듯 그저 들여다만 보았다.
칼을 댄 것도 아니고 저 무뢰한 오라비마냥 옷가지를 헤집은 것도 아니다.
그는 그저 뚫어질 듯 이카릴을 잡아챈 채 들여다보았다.
냉소적이고, 잔인하고, 냉혹하며, 지독히 탐욕적인 저 미동 없는 푸른 눈.
하지만, 시선으로 범해지는 듯한 기분을 그녀는 처음 알았다.

“당신, 나한테 왜 이래……?”
“꽃을 꺾는 데 이유는 필요 없지.”

언제나 그저 살고 싶었을 뿐이다. 처절하고 간절하게.
하지만 고향도 제국의 황궁에서도 그녀를 약탈하려는 남자로부터 벗어날 수 없다.

“잠들 때나, 음식을 씹어 삼킬 때나, 딴 계집을 안을 때도.
심지어 사람 죽이면서도, 정신 나간 듯이 너만 생각했어.”

남자가 혀로 자신의 입술을 핥으며 킥킥 웃음을 터트렸다.
미쳤다, 저 남자는! 미쳤어! 미쳤다고!
순간 사내가 중얼거린 말이 귓가에 대고 박는 것처럼 음험하게 울렸다.

“날아가 버리면 날개를 꺾어 버릴 거야.”
넌 영원히 내 품에서 울어야 돼. 새장 속 하얀 새처럼.

구매가격 : 10,200 원

붉은 미궁 1권

도서정보 : 대딩의삶 / 필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르고니아의 공주, 네가 신의 무녀인가?”
대륙의 침략자는 뚫어질 듯 그저 들여다만 보았다.
칼을 댄 것도 아니고 저 무뢰한 오라비마냥 옷가지를 헤집은 것도 아니다.
그는 그저 뚫어질 듯 이카릴을 잡아챈 채 들여다보았다.
냉소적이고, 잔인하고, 냉혹하며, 지독히 탐욕적인 저 미동 없는 푸른 눈.
하지만, 시선으로 범해지는 듯한 기분을 그녀는 처음 알았다.

“당신, 나한테 왜 이래……?”
“꽃을 꺾는 데 이유는 필요 없지.”

언제나 그저 살고 싶었을 뿐이다. 처절하고 간절하게.
하지만 고향도 제국의 황궁에서도 그녀를 약탈하려는 남자로부터 벗어날 수 없다.

“잠들 때나, 음식을 씹어 삼킬 때나, 딴 계집을 안을 때도.
심지어 사람 죽이면서도, 정신 나간 듯이 너만 생각했어.”

남자가 혀로 자신의 입술을 핥으며 킥킥 웃음을 터트렸다.
미쳤다, 저 남자는! 미쳤어! 미쳤다고!
순간 사내가 중얼거린 말이 귓가에 대고 박는 것처럼 음험하게 울렸다.

“날아가 버리면 날개를 꺾어 버릴 거야.”
넌 영원히 내 품에서 울어야 돼. 새장 속 하얀 새처럼.

구매가격 : 3,400 원

붉은 미궁 2권

도서정보 : 대딩의삶 / 필 / 2020년 05월 18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르고니아의 공주, 네가 신의 무녀인가?”
대륙의 침략자는 뚫어질 듯 그저 들여다만 보았다.
칼을 댄 것도 아니고 저 무뢰한 오라비마냥 옷가지를 헤집은 것도 아니다.
그는 그저 뚫어질 듯 이카릴을 잡아챈 채 들여다보았다.
냉소적이고, 잔인하고, 냉혹하며, 지독히 탐욕적인 저 미동 없는 푸른 눈.
하지만, 시선으로 범해지는 듯한 기분을 그녀는 처음 알았다.

“당신, 나한테 왜 이래……?”
“꽃을 꺾는 데 이유는 필요 없지.”

언제나 그저 살고 싶었을 뿐이다. 처절하고 간절하게.
하지만 고향도 제국의 황궁에서도 그녀를 약탈하려는 남자로부터 벗어날 수 없다.

“잠들 때나, 음식을 씹어 삼킬 때나, 딴 계집을 안을 때도.
심지어 사람 죽이면서도, 정신 나간 듯이 너만 생각했어.”

남자가 혀로 자신의 입술을 핥으며 킥킥 웃음을 터트렸다.
미쳤다, 저 남자는! 미쳤어! 미쳤다고!
순간 사내가 중얼거린 말이 귓가에 대고 박는 것처럼 음험하게 울렸다.

“날아가 버리면 날개를 꺾어 버릴 거야.”
넌 영원히 내 품에서 울어야 돼. 새장 속 하얀 새처럼.

구매가격 : 3,4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