뿔미디어

5678종의 전자책이 판매중입니다.

락슈미를 부탁해 1권

도서정보 : 갓누 / 다향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오, 락슈미 출근했네? 또 도망갔을 줄 알았는데.”
“네?”
흰색 드레스 셔츠 차림의 남자는, 홍콩 누아르 영화에 나올 법한 카리스마를 두르고 있었다. 185센티는 될 듯한 장신에 리젠트 포마드 스타일 헤어, 단단해 보이는 체형에 동작 하나하나가 가볍고 날렵했다.
“나야 비슈누. 네가 따먹고 도망간.”
“무슨…… 말씀이신지?”
“하! 섭섭하네. 내가 그렇게 존재감이 없나. 하와이에서 네가 화대로 이만 원 놓고 갔잖아. 나 씻으러 들어간 사이.”
‘설마, 그 비슈누? 그래서 면접 때?’
거울로 굳이 확인을 안 하더라도 태주의 얼굴이 파랗게 혹은 하얗게 질렸을 것이 틀림없었다. 적어도 공손히 마주 잡은 손은 파들파들 떨고 있었으니.

구매가격 : 2,800 원

락슈미를 부탁해 2권 (완결)

도서정보 : 갓누 / 다향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오, 락슈미 출근했네? 또 도망갔을 줄 알았는데.”
“네?”
흰색 드레스 셔츠 차림의 남자는, 홍콩 누아르 영화에 나올 법한 카리스마를 두르고 있었다. 185센티는 될 듯한 장신에 리젠트 포마드 스타일 헤어, 단단해 보이는 체형에 동작 하나하나가 가볍고 날렵했다.
“나야 비슈누. 네가 따먹고 도망간.”
“무슨…… 말씀이신지?”
“하! 섭섭하네. 내가 그렇게 존재감이 없나. 하와이에서 네가 화대로 이만 원 놓고 갔잖아. 나 씻으러 들어간 사이.”
‘설마, 그 비슈누? 그래서 면접 때?’
거울로 굳이 확인을 안 하더라도 태주의 얼굴이 파랗게 혹은 하얗게 질렸을 것이 틀림없었다. 적어도 공손히 마주 잡은 손은 파들파들 떨고 있었으니.

구매가격 : 2,800 원

락슈미를 부탁해 합본

도서정보 : 갓누 / 다향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오, 락슈미 출근했네? 또 도망갔을 줄 알았는데.”
“네?”
흰색 드레스 셔츠 차림의 남자는, 홍콩 누아르 영화에 나올 법한 카리스마를 두르고 있었다. 185센티는 될 듯한 장신에 리젠트 포마드 스타일 헤어, 단단해 보이는 체형에 동작 하나하나가 가볍고 날렵했다.
“나야 비슈누. 네가 따먹고 도망간.”
“무슨…… 말씀이신지?”
“하! 섭섭하네. 내가 그렇게 존재감이 없나. 하와이에서 네가 화대로 이만 원 놓고 갔잖아. 나 씻으러 들어간 사이.”
‘설마, 그 비슈누? 그래서 면접 때?’
거울로 굳이 확인을 안 하더라도 태주의 얼굴이 파랗게 혹은 하얗게 질렸을 것이 틀림없었다. 적어도 공손히 마주 잡은 손은 파들파들 떨고 있었으니.

구매가격 : 5,600 원

헤라 이야기: The tale of Hera (외전 Part 1)

도서정보 : 클로엘(CLOEL) / 필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그동안 아무도 나의 이야기를 하지 않았다. 이타카 음유 시인의 기교 섞인 목소리도, 암초에 앉아 선원들을 유혹하는 세이렌의 음탕한 목소리도. 나의 이야기를 담기엔 적합하지 않았기에, 내가 허락하지 않았다.

올림포스와 인간 세상에 나에 대한 소문과 악명이 자자하단 걸 잘 알고 있다. 그것들은 한낱 유희에 지나지 않는다. 신들은 언제나 이야깃거리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마음껏 뜯고 씹으라고 내버려 뒀다.

이젠 진실을 말해 보려고 한다. 지금껏 무수한 소문에도 아무도 하지 않은 이야기를 해 보려고 한다. 왜 지금이냐고? 올림포스 신들의 전성기가 끝나 가고 있는 이 시점에서야, 나의 이야기를 담을 수 있는 그릇은 오직 나 자신의 목소리뿐이라는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고로, 이건 나의 이야기다. 오롯이 나 자신의 시점으로 다시 써 내려간 이야기.

그것은 가이아와 제우스 간의 양차 전쟁에 대한 이야기인 동시에 나의 벗 메티스를 위한 만가이며, 미케네의 왕 아가멤논이 트로이를 상대로 전쟁을 선포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에 대한 변론인 동시에 내가 사랑한, 이 세상에서 올림포스의 제왕인 제우스를 상대로 겁을 상실하고 대항한 유일한 인간인 한 남자에 대한 연서이다.

나는 아직 역사가 써지지 않은 새로운 땅에서, 현명한 켄타로우스 한 마리와 아가필리아라는 이름의 훌륭한 조수의 도움을 받아 이 기록을 완성하였다. 누군가 이 이야기를 읽고 있다면, 그건 지혜로운 아테나의 허락이 있었음을 전제할 것이다. 이야기를 완성한 뒤 그녀에게 맡겼기 때문이다.

내뱉어야 할 말을 내뱉었고, 써야 할 말을 다 옮겨 썼으니 비로소 자유로움을 느낀다.

나는 헤라다.

올림포스의 최고 여신, 제우스의 아내, 크로노스의 딸이 아니라
날 그저 헤라, 라고 기억해 준다면 내가 뜻한 바를 다 이룬 거라 생각하며
이만 양피지의 마지막을 장식하겠다.

구매가격 : 1,000 원

100일 안에 키스 받지 못하면 고양이가 되는 세상

도서정보 : 한여름 / B&M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현대물, 학원/캠퍼스물, 가이드버스, 오해/착각, 동갑내기, 대학생, 친구>연인, 첫사랑, 미남공, 다정공, 집착공, 초딩공, 사랑꾼공, 약후회공, 초능력자공, 미인수, 자낮수, 가이드수, 소심수, 단정수, 짝사랑수, 병약수, 상처수, 일상물, 3인칭시점

초능력자인 에스퍼와 그 에스퍼를 통제할 수 있는 가이드가 존재하는 세상.
에스퍼, 혹은 가이드로 각성한 사람은 무조건 각성 후 100일 안에
상대 형질자에게 키스를 받아야만 한다.
그렇지 않으면 더 이상 인간으로 살 수 없으니까!
비유가 아니라 정말, 말 그대로 고양이가 되어 버리니까!

소심하고 타인을 실망시키는 걸 두려워하는 소년 이선은
고등학교 시절부터 같은 반 친구이자 에스퍼인 청하를 짝사랑해 왔다.
스스로도 잘될 리가 없다는 걸 알기에 마음을 꼭꼭 숨겨 왔으나
그로부터 6년이 흐른 스물셋의 여름, 이선은 난데없이 가이드로 각성한다.
이제 100일 안에 에스퍼와 키스하지 않으면 꼼짝없이 고양이가 될 처지.
이선은 각성 후 가장 먼저 떠오른 청하에게 찾아간다.

“임청하.”
“응. 한이선.”
“나랑 키스하면 안 돼?”
“어?”
“어?”
맹세코 그 말은 이선이 준비했던 멘트가 아니었다!

이선의 난데없는 고백에 흥미를 느끼는 청하.
충동적인 고백과 충동적인 수락으로 둘은 연애를 시작한다.

“근데, 이선아.”
“응……?”
“6년 전부터 날 좋아했는데.”
“…….”
“왜 이제 고백했어?”

그러나 이후로도 키스해 줄 생각 따위 없어 보이는 청하 곁에서,
이선이 고양이가 될 날은 점점 다가오기만 하고…….
키스하거나, 고양이가 되거나.
이선의 선택지는 두 가지뿐이다.

구매가격 : 3,400 원

낙현(樂縣) 1권

도서정보 : 응선 / B&M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본 작품은 저속한 표현이 다수 등장하며 폭력, 욕설, 협박, 제삼자와의 강압적 관계 등 민감한 소재가 포함되어 있으니 도서 이용에 참고 부탁드립니다.
※ 작중 배경과 설정은 사실을 기반한 창작물이며 소설 속 언급되는 지역, 인물, 단체, 기업 및 기타 상호명은 실제와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

조직/암흑가, 노란장판, 현대물, 조폭공,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강공, 능글공, 집착공, 순정공, 절륜공, 초반존댓말공, 미인수, 다정수, 순진수, 소심수, 순정수, 상처수, 굴림수, 도망수, 재회물, 할리킹, 피폐물, 애절물

서울의 작은 동네 ‘낙현동(樂縣洞)’을 관리하는 조직 ‘낙원파’에 전용 남창으로 잡혀 있는 윤창화와 그 어린놈이 거슬리기 시작한 새끼 조폭 서무진.
재개발 사업이 한창이던 2000년도, 보랏빛 향기로 시작된 기나긴 인연이자 악연.

*

우울한 낯짝으로 있다가 저를 보자마자 꽃처럼 활짝 웃는 윤창화를 눈앞에 두자니, 불현듯 그런 말이 떠올랐다.

‘미인은 요절한다는 말.’
무진은 오래전 요절한 미인을 알았다.

불도 붙이지 않은 장초를 바닥으로 툭 떨궜다.

“씨발.”

잘 쓰지도 않는 욕지거리를 읊조리며 어처구니없다는 듯 웃었다.
윤창화는 요절하게 둘 수 없다고 생각해 버린 순간 머릿속에서 철컹, 하는 소리가 어렴풋하게 들렸다.

아무래도 인생이 통째로 저당 잡히는 소리인 듯했다.

구매가격 : 3,800 원

낙현(樂縣) 2권

도서정보 : 응선 / B&M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본 작품은 저속한 표현이 다수 등장하며 폭력, 욕설, 협박, 제삼자와의 강압적 관계 등 민감한 소재가 포함되어 있으니 도서 이용에 참고 부탁드립니다.
※ 작중 배경과 설정은 사실을 기반한 창작물이며 소설 속 언급되는 지역, 인물, 단체, 기업 및 기타 상호명은 실제와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

조직/암흑가, 노란장판, 현대물, 조폭공,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강공, 능글공, 집착공, 순정공, 절륜공, 초반존댓말공, 미인수, 다정수, 순진수, 소심수, 순정수, 상처수, 굴림수, 도망수, 재회물, 할리킹, 피폐물, 애절물

서울의 작은 동네 ‘낙현동(樂縣洞)’을 관리하는 조직 ‘낙원파’에 전용 남창으로 잡혀 있는 윤창화와 그 어린놈이 거슬리기 시작한 새끼 조폭 서무진.
재개발 사업이 한창이던 2000년도, 보랏빛 향기로 시작된 기나긴 인연이자 악연.

*

우울한 낯짝으로 있다가 저를 보자마자 꽃처럼 활짝 웃는 윤창화를 눈앞에 두자니, 불현듯 그런 말이 떠올랐다.

‘미인은 요절한다는 말.’
무진은 오래전 요절한 미인을 알았다.

불도 붙이지 않은 장초를 바닥으로 툭 떨궜다.

“씨발.”

잘 쓰지도 않는 욕지거리를 읊조리며 어처구니없다는 듯 웃었다.
윤창화는 요절하게 둘 수 없다고 생각해 버린 순간 머릿속에서 철컹, 하는 소리가 어렴풋하게 들렸다.

아무래도 인생이 통째로 저당 잡히는 소리인 듯했다.

구매가격 : 3,800 원

낙현(樂縣) 3권

도서정보 : 응선 / B&M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본 작품은 저속한 표현이 다수 등장하며 폭력, 욕설, 협박, 제삼자와의 강압적 관계 등 민감한 소재가 포함되어 있으니 도서 이용에 참고 부탁드립니다.
※ 작중 배경과 설정은 사실을 기반한 창작물이며 소설 속 언급되는 지역, 인물, 단체, 기업 및 기타 상호명은 실제와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

조직/암흑가, 노란장판, 현대물, 조폭공,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강공, 능글공, 집착공, 순정공, 절륜공, 초반존댓말공, 미인수, 다정수, 순진수, 소심수, 순정수, 상처수, 굴림수, 도망수, 재회물, 할리킹, 피폐물, 애절물

서울의 작은 동네 ‘낙현동(樂縣洞)’을 관리하는 조직 ‘낙원파’에 전용 남창으로 잡혀 있는 윤창화와 그 어린놈이 거슬리기 시작한 새끼 조폭 서무진.
재개발 사업이 한창이던 2000년도, 보랏빛 향기로 시작된 기나긴 인연이자 악연.

*

우울한 낯짝으로 있다가 저를 보자마자 꽃처럼 활짝 웃는 윤창화를 눈앞에 두자니, 불현듯 그런 말이 떠올랐다.

‘미인은 요절한다는 말.’
무진은 오래전 요절한 미인을 알았다.

불도 붙이지 않은 장초를 바닥으로 툭 떨궜다.

“씨발.”

잘 쓰지도 않는 욕지거리를 읊조리며 어처구니없다는 듯 웃었다.
윤창화는 요절하게 둘 수 없다고 생각해 버린 순간 머릿속에서 철컹, 하는 소리가 어렴풋하게 들렸다.

아무래도 인생이 통째로 저당 잡히는 소리인 듯했다.

구매가격 : 3,000 원

낙현(樂縣) 4권

도서정보 : 응선 / B&M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본 작품은 저속한 표현이 다수 등장하며 폭력, 욕설, 협박, 제삼자와의 강압적 관계 등 민감한 소재가 포함되어 있으니 도서 이용에 참고 부탁드립니다.
※ 작중 배경과 설정은 사실을 기반한 창작물이며 소설 속 언급되는 지역, 인물, 단체, 기업 및 기타 상호명은 실제와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

조직/암흑가, 노란장판, 현대물, 조폭공,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강공, 능글공, 집착공, 순정공, 절륜공, 초반존댓말공, 미인수, 다정수, 순진수, 소심수, 순정수, 상처수, 굴림수, 도망수, 재회물, 할리킹, 피폐물, 애절물

서울의 작은 동네 ‘낙현동(樂縣洞)’을 관리하는 조직 ‘낙원파’에 전용 남창으로 잡혀 있는 윤창화와 그 어린놈이 거슬리기 시작한 새끼 조폭 서무진.
재개발 사업이 한창이던 2000년도, 보랏빛 향기로 시작된 기나긴 인연이자 악연.

*

우울한 낯짝으로 있다가 저를 보자마자 꽃처럼 활짝 웃는 윤창화를 눈앞에 두자니, 불현듯 그런 말이 떠올랐다.

‘미인은 요절한다는 말.’
무진은 오래전 요절한 미인을 알았다.

불도 붙이지 않은 장초를 바닥으로 툭 떨궜다.

“씨발.”

잘 쓰지도 않는 욕지거리를 읊조리며 어처구니없다는 듯 웃었다.
윤창화는 요절하게 둘 수 없다고 생각해 버린 순간 머릿속에서 철컹, 하는 소리가 어렴풋하게 들렸다.

아무래도 인생이 통째로 저당 잡히는 소리인 듯했다.

구매가격 : 3,800 원

낙현(樂縣) 5권

도서정보 : 응선 / B&M / 2022년 10월 04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본 작품은 저속한 표현이 다수 등장하며 폭력, 욕설, 협박, 제삼자와의 강압적 관계 등 민감한 소재가 포함되어 있으니 도서 이용에 참고 부탁드립니다.
※ 작중 배경과 설정은 사실을 기반한 창작물이며 소설 속 언급되는 지역, 인물, 단체, 기업 및 기타 상호명은 실제와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

조직/암흑가, 노란장판, 현대물, 조폭공, 미남공, 다정공, 헌신공, 강공, 능글공, 집착공, 순정공, 절륜공, 초반존댓말공, 미인수, 다정수, 순진수, 소심수, 순정수, 상처수, 굴림수, 도망수, 재회물, 할리킹, 피폐물, 애절물

서울의 작은 동네 ‘낙현동(樂縣洞)’을 관리하는 조직 ‘낙원파’에 전용 남창으로 잡혀 있는 윤창화와 그 어린놈이 거슬리기 시작한 새끼 조폭 서무진.
재개발 사업이 한창이던 2000년도, 보랏빛 향기로 시작된 기나긴 인연이자 악연.

*

우울한 낯짝으로 있다가 저를 보자마자 꽃처럼 활짝 웃는 윤창화를 눈앞에 두자니, 불현듯 그런 말이 떠올랐다.

‘미인은 요절한다는 말.’
무진은 오래전 요절한 미인을 알았다.

불도 붙이지 않은 장초를 바닥으로 툭 떨궜다.

“씨발.”

잘 쓰지도 않는 욕지거리를 읊조리며 어처구니없다는 듯 웃었다.
윤창화는 요절하게 둘 수 없다고 생각해 버린 순간 머릿속에서 철컹, 하는 소리가 어렴풋하게 들렸다.

아무래도 인생이 통째로 저당 잡히는 소리인 듯했다.

구매가격 : 3,8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