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소시효 : 법 위에 사는 사람들 | 끝나지 않는 정의 실현 무엇이 정의를 파괴하고 있는가

도서정보 : 강해인 | 2019-04-1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권력의 거짓말》을 썼던 저자가
권력형 범죄자들이 납부하지 25조 원의 ‘혈세血稅’를 파헤치다.

권력이라는 힘으로 이루어지는
권력자들의 범죄행위와 갑질 문화로 정점을 찍은 분노를 딛고
공정하고 정의로운 사회로 가는 밑바탕에
권력형 비리의 허점인 공소시효의 대대적인 개선과 함께
누구나 기회가 평등하고 공정한 세상의
인식을 바꿀 최고의 대안을 제시한다.

헬조선과 탈조선, 금수저와 흙수저, 갑질 문화, 청년실업, 3포 5포 7포 시대를 넘어선 N포 시대, 열정페이와 알바착취…….
우리의 현실을 대표하는 신조어들이다.
모든 사람이 함께 뛰고 있는 것 같지만 운동장 자체가 기울어져 있다고 한다. “기회는 평등할 것이고, 과정은 공정할 것이고,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던 비전에 비해 국민과 시민, 나와 주변 사람들의 현실의 삶은 그리 희망에 차 있지 않다.

박탈감과 좌절감, 우울과 분노가 뒤섞인 오늘날의 분위기는 누가 왜 조장한 것일까? 세상의 냉정한 안테나는 사회의 병든 부분을 진단하며 ‘적폐’의 해악이 심각함을 짚어냈다.
이 적폐의 적나라한 모습을 우리 국민은 평생에 걸쳐 목격하고 있다. 어릴 때부터 겪은 교육제도에서, 취업시장과 사회생활에서, 공직사회에서, 무엇보다 정치권과 경제 분야에서 불공정과 불신과 부패를 발견하게 된다. 그리고 이미 잘못된 방법으로 부와 권력을 축적한 일부 계층이 법제도의 틈새를 이용하여 자손 대대로 이득을 취하는 현상을 보고도 손을 쓰지 못했다. 이제는 이 관행을 지속하게 만드는 모순된 제도들을 하나씩 개선해야 할 때다.

권력, 기득권, 특권층 등 사회가 정한 원칙과 합의된 규범을 무시하고 법 위에서 사는 사람들이 있다. 부조리하고 불합리한 그들의 행태를 낱낱이 드러내고 비판해온 저자는 다시 한 번 우리 사회의 어두운 곳을 헤집는다. 《공소시효》를 통해 처참하고 부끄러운 우리의 현실을 직시하고, 공정한 사회를 위한 해법을 제시한다.

구매가격 : 13,500 원

공공조직론

도서정보 : 강용기 | 2019-04-1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전통적으로 행정학에서의 조직론은 관리학 중심으로 연구되었다. 경영학과 미국행정학의 영향아래 공공(pubic)이라는 가치가 무엇인지에 대한 논의는 미흡했고 주로 능률성의 원리아래서 행정(administration)의 수단과 방법을 주로 탐구해왔다.
그러나 행정학에서 공공성의 가치를 고려하지 않고 능률성을 중심으로 한 관리 문제에만 매진한다면 이는 영혼 없는 육체를 이야기하는 것처럼 공허한 일이 될 것이다.
이 책은 행정학과 학부생을 대상으로 한 공공조직론 강의의 기초 교재로 만들어진 것이다. 이 책이 기존의 조직론 교재와 구분되는 점은 두 가지 정도이다.
첫째는 잡다한 이론 소개는 최소한으로 줄이고 에세이처럼 서술했다는 점이다. 나도 모르는 남의 이야기를 장황하게 서술하는 것은 자제하도록 노력했다. 그래서 이 책의 원래 제목을 ‘에세이로 읽는 공공조직론’으로 하려 했으나, 교재로서 기능을 다하기 위해 그냥 ‘공공조직론’으로 하기로 했다.
둘째는 책 전체를 두 부분으로 나누어 제1 부에서 주로 공공성의 문제를 다루었다는 점이다. 공공조직론의 핵심 키워드 중의 하나인 공공(public)의 문제를 이해하는 것이 우선적으로 필요하다고 보았다. 전통적인 관리의 문제는 2부에서 다루었다. 따라서 2부 내용은 기존의 조직론 영역과 크게 다르지 않다.

구매가격 : 7,000 원

초등수학 분수 이렇게 가르쳐라 : Artistic 협동학습 분수 수업

도서정보 : 이상우 | 2019-04-15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Artistic 협동학습 분수 수업은 수학이라는 학문을 바탕으로 오늘과 내일을 살아갈 수 있게 설득하는 예술적 창조 활동이다.” 많은 교사들은 수업을 단지 교과서에 있는 내용이나 지식, 기술 등을 아이들에게 잘 전달하는 것 정도로 여긴다. 그래서인지 많은 교사들이 수업은 교사의 수업 기술에 의해 판가름 난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매우 강하다. 이런 이유 때문에 과거나 지금이나 겉으로 화려하게 치장된 수업 방법론이나 수업 기술 등에 치우친 연수와 그런 것을 따라 하기에 급급한 수업 실기 장면들이 여기저기에서 목격되고 있다. 하지만 이제는 달라져야 한다. 이를 위해 필자가 교과서 내용을 재구성하여 교단에서 적용해 효과를 나타낸 사례들을 중심으로 분수를 어떻게 가르치면 우리 아이들이 더욱 쉽게 받아들이는지를 조목조목 짚어 가며 설명하였다.

구매가격 : 17,500 원

대한민국임시헌장

도서정보 :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 | 2019-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본 원문은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에 관한 참고문건》을 옮긴 것이다.
1946년,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에서 발간한 것으로 1부 대한민국임시헌장, 2부 대한민국건국강령, 3부 현재의 대한민국임시정부, 4부 한국독립운동의 사적 고찰, 5부 한국광복군사략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귀중한 자료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 과거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을 것입니다.

구매가격 : 3,000 원

대한민국임시헌장

도서정보 :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 | 2019-04-12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본 원문은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에 관한 참고문건》을 옮긴 것이다.
1946년,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에서 발간한 것으로 1부 대한민국임시헌장, 2부 대한민국건국강령, 3부 현재의 대한민국임시정부, 4부 한국독립운동의 사적 고찰, 5부 한국광복군사략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귀중한 자료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 과거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을 것입니다.

구매가격 : 3,000 원

대한민국건국강령

도서정보 :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 | 2019-04-1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본 원문은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에 관한 참고문건》을 옮긴 것이다.
1941년,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에서 발간한 것으로 제1장 총강(總綱), 제2장 복국(復國), 제3장 건국(建國)으로 나누어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귀중한 자료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 과거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을 것입니다.

구매가격 : 3,000 원

대한민국건국강령

도서정보 :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 | 2019-04-12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본 원문은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에 관한 참고문건》을 옮긴 것이다.
1941년, 대한민국 28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전부’에서 발간한 것으로 제1장 총강(總綱), 제2장 복국(復國), 제3장 건국(建國)으로 나누어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귀중한 자료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 과거 역사를 되돌아볼 수 있을 것입니다.

구매가격 : 3,000 원

우리나라 어음의 역사

도서정보 : 유자후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어음 기일이 도래하면 어음의 소지인은 어음을 지불인인 채무자에게 꺼내 제시하고 어음과 금액을 상환하는 것이다. 그런데 이 경우에 먼저 기술한 대로 답인의 수속을 거치지 않은 어음이라 하더라도 지불인은 그 답인, 제시가 없었다는 이유로 어음의 금액 지급을 거절하지 못 한다. 동시에 지불인이 어음의 모든 금액을 지불하지 못하고 일부 금액만 지급해도 어음 소지인은 이것을 거절하지 못하던 관습이었다.<본문 중에서>

구매가격 : 7,000 원

우리나라 어음의 역사

도서정보 : 유자후 | 2019-04-08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어음 기일이 도래하면 어음의 소지인은 어음을 지불인인 채무자에게 꺼내 제시하고 어음과 금액을 상환하는 것이다. 그런데 이 경우에 먼저 기술한 대로 답인의 수속을 거치지 않은 어음이라 하더라도 지불인은 그 답인, 제시가 없었다는 이유로 어음의 금액 지급을 거절하지 못 한다. 동시에 지불인이 어음의 모든 금액을 지불하지 못하고 일부 금액만 지급해도 어음 소지인은 이것을 거절하지 못하던 관습이었다.<본문 중에서>

구매가격 : 7,000 원

노무현과 바보들 세트

도서정보 : (주)바보들(엮은이), 손현욱(기획) | 2019-04-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이 책은 故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작인 영화 [노무현과 바보들] 제작을 위한 인터뷰에서 시작되었다. 2000년 서울 종로 국회의원직을 던지고 지역주의 타파를 외치며 부산에서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하여 낙선했을 때 시민들은 ‘바보 노무현’이라는 별명을 붙이고 ‘노무현을 사랑하는 사람들’(노사모)을 자발적으로 만들었다. 그런 노사모 멤버들을 비롯하여 노무현 대통령과 오랫동안 같은 길을 걸어온 정치인들을 이번에 인터뷰했다. 영화 제작팀은 2년간 전국을 돌며 한 명의 인터뷰이에 짧게는 한 시간, 길게는 2~3일간에 걸쳐 총 82명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자녀들에게 ‘야만적인 나라’를 물려줄 수 없다며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들고자 모인 이들의, 한 시절을 새까맣게 불태웠던 열정과 회한의 기억을 러닝 타임 100여 분의 영화에 담기에는 턱없이 부족했다.

이에 ‘영화에서 못다 한 말들’이라는 콘셉트로 2백자 원고지 2만 5천 매가 넘는 인터뷰 녹취원고를 줄여 두 권의 책으로 묶었다. 인터뷰 내용이 워낙 방대하여 책에 모두 담을 수 없었지만, 어감과 의미는 살리되 서로 중복되는 부분들을 최대한 줄이는 방식으로 편집 작업을 진행했다. 인터뷰이 모두가 그 시절로 다시 돌아간 듯 흥분하고 긴장한 분위기도 오롯이 담고자 노력했다. 또한 책의 시작과 끝, 그리고 인터뷰 중간중간에 노무현 대통령이 추구했던 민주주의의 가치와 시민의 힘에 관한 연설문 일부와 사진을 게재했다.

구매가격 : 26,6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