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 리딩의 기술방법론.On The Art of Reading, by Arthur Quiller- Couch

도서정보 : Arthur Quiller- Couch | 2019-10-28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인문 > 독서법/독서지도
독서 리딩의 기술방법론.On The Art of Reading, by Arthur Quiller- Couch
영어책의 독서에 대해서,즉 어린이영어책 및 학교에서 영어책 그리고 그리크와 라틴문학에서온 영어책 마지막으로 성경바이블을 독서하는 기술에 대해서 논하였음.
CAMBRIDGE UNIVERSITY PRESS LONDON:
BENTLEY HOUSE NEW YORK. TORONTO, BOMBAY CALCUTTA.
MADRAS:
MACMILLAN TOKYO: MARUZEN COMPANY LTD
All rights reserved
Copyrighted in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by G. P. Putnam's Sons
All rights reserved
On The Art of Reading
By
Sir Arthur Quiller- Couch
CAMBRIDGE
AT THE UNIVERSITY PRESS

PREFACE
The following twelve lectures have this much in common with a
previous twelve published in 1916 under the title "On the Art of
Writing"―they form no compact treatise but present their central
idea as I was compelled at the time to enforce it, amid the dust of
skirmishing with opponents and with practical difficulties.

구매가격 : 20,000 원

서평을 서평하다

도서정보 : 김자영 | 2019-09-2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이 책은 서평이 아니라 서평한 책을 다시 서평한 독특한 책이다.
쉽게 말하면 독서 감상문을 다시 감상하거나 비평한 것이다.
국내의 서평책은 거의 모두 다루었다고 보면 쉽다.

저자가 지난 2006년부터 2010년까지 국립중앙도서관에서 발행하는 기관지인 <도서관계>에 연재해온 글을 모았다.
‘서평’과 ‘연재’라는 형식으로 작은 지면을 빌려 써왔던 원고가 해가 가다 보니 한 가지 주제로 일정한 분량을 가진 도톰한 뭉치의 원고가 되었고, 메타서평 또는 책을 둘러싼 이야기라는 꽤 미시적인 주제를 가진 색깔 있는 책이 되었다.

이 책에 실린 서평 도서로 채택된 도서는 국립중앙도서관을 비롯하여 전국에 산재한 국공립도서관의 사서들의 눈에 드는 자격 또한 얻게 되었다. 이 책에 자부심이 있는 까닭은 이 책에 실린 서평 도서들은 모두 사서들에 의해 도서관에서 한 자리를 차지했을 것이란 점 때문이다.

서평은 책을 쓴 저자 또는 글을 쓴 필자와 진정한 대화를 나누는 소통의 장이이다. 그래서 단순히 책 소개에 그치는 서평이 아니라 논평에 가까운 ‘크리티크(clitic, 논평가 또는 비평가)’에 가깝다.
물론 한 회당 10매라는 지면의 한계가 있어서 매우 짧고도 압축적으로 생각을 전달해야 했다. 그러니 원고지 10매의 2000자라는 분량에 책 소개와 비평 모두를 해야 했기에 효과적으로 생각을 표현하는 글쓰기 기술도 터득할 수 있었다.

구매가격 : 4,900 원

100만 클릭을 부르는 글쓰기

도서정보 : 신익수 | 2019-09-1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잘 쓴 글 하나, 수 억 마케팅 안 부럽다
누구나 공유하고 싶은 핵인싸 글쓰기!

블로그·포스트·유튜브·SNS… 요즘 플랫폼 세계는 철저히 ‘클릭 or 무시’다. 손끝의 간택을 받지 못하면 글 존재 이유가 없어진다. 뻔한 글쓰기책의 가르침, 그러니깐 두루뭉술하거나 무겁고 고상한 만연체로 이 세계에 뛰어들었다간? 그야말로 순삭이다. 이런 살벌한 세계에서는 클릭 받기 위한 글쓰기법이 절실하다. 주제 살짝 비틀고, 조사 하나 수정하고, 제목 금기어 삭제하고, 뭐 이런 식이다.

『100만 클릭을 부르는 글쓰기』는 ‘클릭뽐뿌 실전 글쓰기 바이블’ 정도로 보면 된다. 3만 개 이상의 블로그, 포스트, 유튜브 제작 노하우를 담았다. 분명, 이런 소리 하는 분도 있을 거다. 지은이가 전문기자라면서 이런 글쓰기가 말이 되냐고. 미안하지만, 말 된다. 이게 먹히니깐. 정통 글쓰기 세계에선 상상도 할 수 없던 초간편, 초스피드 플랫폼 글쓰기! 여기에 수백·수억만 엄지족이 열광한다. 바로 사이트 메인에 올라간다.100만 클릭, 헛된 꿈이 아니다. 일단, 이 책 비법 하나 하나 써먹어보자.

구매가격 : 9,800 원

석사/박사학위 논문 어떻게 쓸 것인가

도서정보 : 조광행 | 2019-08-21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주위에는 연구방법론/조사방법론에 관한 책, 통계학에 관한 책, 자료분석을 위한 통계프로그램 사용법(예를 들면, SPSS, AMOS)에 관한 책들이 무척이나 많이 있습니다.
그러나 연구방법론, 자료분석, 통계학과 석사/박사학위 논문 실전사례를 풍부하게 또 긴밀하게 연결시킨 책은 거의 보이지 않습니다. 그렇지만 석사/박사학위 논문을 쓰기 위해서는 이들을 서로 연결시키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비유를 들자면, 기존 책으로만 공부한 예비의사는, 의학지식은 어느 정도 있으나 임상을 해본 경험이 별로 없어 환자를 보기가 쉽지 않은 경우라 할 수 있을 듯합니다.

따라서 “연구방법론/조사방법론, 통계학, 자료분석을 위한 통계프로그램 작성법(SPSS, AMOS) 등을, 실제의 석사/박사논문 사례를 통해 서로 긴밀하게 연결시킨 책”을 집필 Concept로 하여 이 책을 출간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책제목도 “석사/박사학위 논문 어떻게 쓸 것인가”이며, 가급적 독자들이 실제 석사/박사학위 논문을 쉽게 접해 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실전사례 접근방법”이라고 부제를 달았습니다.

이 책이 다른 연구방법론/조사방법론 책이나 통계분석방법 책과 다른, 즉 차별화되는 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이 책의 각 장이 대부분 제1절 기초지식, 제2절 실전사례로 구성되어 있어, 초보자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둘째, 앞에서도 이야기했듯이 연구방법론/조사방법론, 통계학, 자료분석을 위한 통계프로그램 작성법(SPSS, AMOS)을 긴밀하게 연결시킴으로써, 이 책 한권만 확실히 이해한다면 학위논문을 쓰는 기초지식뿐만 아니라 응용능력까지 갖추도록 하였습니다.

셋째, 저 자신도 석사/박사학위 논문을 쓸 때, 어떻게 써야할 지에 대해 많은 답답함을 느낀적이 있습니다. 따라서 실제논문 사례를 다룬 책으로서 도움이 되게 하고자, 우리나라 대학원 학위논문들 중 비교적 오류가 적은 편인, 서울대 석사/박사학위 논문들 중 우수논문들을 실전사례로 검토해 보았습니다. 실제논문을 다룬 책은 희소하기에, 많은 도움이 되리라 기대합니다.

넷째, 기존 관련책들에서 소홀히 하는 이론적 배경, 논의, 결론 부분도, 가급적 자세히 다루었습니다.

다섯째, 각 장마다 단계별 흐름(flow)을 그림으로 제시하였습니다. 이 단계별 흐름을 Step by Step으로 따라서 하다보면, 학위논문 작성에 있어서 지름길을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구매가격 : 15,300 원

이야기 365 : 소곤소곤 들려주면, 새록새록 꿈꾸는 아이

도서정보 : 정지혜, 최이정 | 2019-08-20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하루 한 편씩 365일, 엄마, 아빠가 소곤소곤 읽어주는 이야기!
부모는 쉽고 편하게, 아이는 즐겁게 책과 이야기를 만날 수 있는 『이야기 365』. 아이가 잠들기 전에 침대에서 엄마, 아빠가 하루에 3분씩 365일 읽어줄 수 있는 우리나라와 세계의 옛날이야기부터 세계 명작 동화, 전래 동요, 자장가를 담은 책으로, 총 9가지 장르, 366가지로 구성되었다. 교과서에 실린 전래 동화 71편, 국내외 명저자 작품 22편, 세계 동화 60편, 그리스 신화 11편, 세계 명작 89편, 세계 옛날이야기(총 26개국) 38편, 전래 동화 42편, 전래 동요와 자장가 26편, 전기 7편이 담겨있다. 태어나기 전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유년 시절, 초등학생 때 듣거나 읽었던 이야기이지만 아이가 청소년, 성인이 되어서도 스스로 책을 펼쳐보며 소중한 추억을 되새기며 두고두고 꺼내보고 싶은 소중한 기억이 될 수 있도록 했다.

▶ 『이야기365』 북트레일러
https://youtu.be/XfbL2HP1dYE

구매가격 : 25,000 원

영어성경을마스터하는법.HOW TO MASTER THE ENGLISH BIBLE,by James Gray

도서정보 : James Gray | 2019-07-19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인문 > 독서법/독서지도
영어성경을마스터하는법.HOW TO MASTER THE ENGLISH BIBLE,by James Gray
HOW TO MASTER THE ENGLISH BIBLE
AN EXPERIENCE, A METHOD
A RESULT, AN ILLUSTRATION
BY
REV. JAMES M. GRAY, D.D.
MINISTER IN THE REFORMED EPISCOPAL CHURCH
AUTHOR OF "SYNTHETIC BIBLE STUDIES"
"THE ANTIDOTE TO CHRISTIAN SCIENCE"
"PRIMERS OF THE FAITH" ETC. ETC.
EDINBURGH AND LONDON
OLIPHANT ANDERSON & FERRIER
1907

구매가격 : 12,000 원

초등 글쓰기 비밀수업 : 아이의 생각과 감정을 열어주는 글 선생의 진짜 글쓰기 비법

도서정보 : 권귀헌 | 2019-07-1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이의 공부머리, 언어 능력, 이해력’을 키우고 싶은 부모의 필독서
전국 학부모와 선생님이 극찬한 최고의 글쓰기 책!

글짓기가 아닌 글 놀이로 아이의 창의력을 깨워주세요!
전국 학부모와 선생님들이 최고의 글 선생으로 극찬을 아끼지 않는 권귀헌 선생님은 아이들의 글을 볼 때마다 매번 놀라곤 합니다. 예를 들면, 다섯 단어로 한 편의 글을 쓰는 미션을 명쾌하게 해결하는 아이들을 종종 만나기 때문입니다. 아이가 해결해야 할 단어는 ‘설사, 사탕, 도둑, 오렌지, 타이어’였습니다. 무작위로 선정된 다섯 단어. 상관관계를 찾아볼 수 없는 이 단어 다섯 개로 어떤 글을 써낼까? 선생님은 특히 ‘설사’를 아이가 글로 어떻게 표현할지 궁금했습니다. 평소 쓰지 않는 단어, 무관한 단어의 조합으로 글을 쓰려면 글이 어느 정도 길어져야 합니다. 또 매끄럽게 연결하려면 상상력을 발휘해야 하죠.

그런데 이 친구는 단 한 문장으로 끝냈습니다. 바로 이렇게요. “먹으면 설사를 하게 되는 오렌지 맛 사탕을 훔쳐 먹은 도둑이 차를 타고 도망가다 타이어에 펑크가 났다.” 놀랍지 않나요? 이 친구는 새로운 제품을 하나 만든 겁니다. 먹으면 설사를 하는 오렌지 맛 사탕! 이 사탕이 20년 뒤에는 아이폰, 페이스북, 드론, 무인자동차, AI 같은 혁신적인 콘텐츠로 이어질 거라 믿습니다. 아이들의 상상력은 상상을 초월합니다. 또 쓰고 싶은 것을 쓰도록 멍석을 깔아주면 진심이 담긴 글을 써냅니다. 작가이자 글 선생인 필자가 훔치고 싶은 표현도 어렵지 않게 만들어냅니다. 경계심 많던 아이가 나무, 풀, 꽃과 이야기를 할 정도로 말랑해집니다. 질문이 많아지고 궁금한 걸 숨기지 않습니다.

이 책은 그 수업에 관한 기록입니다. 더불어 글쓰기의 본질과 기능을 쉽게 이해하도록 필요한 지식을 담았습니다. 또 경험에서 도출한 글쓰기 지도법(글쓰기 싫어하는 아이들도 빠져들게 만드는 글 놀이 23가지)을 소개했습니다. 가정에서 혹은 소규모 수업에서 바로 적용할 수 있는 구체적인 방법도 제시하고 있습니다. 모두에게 정답이 되긴 어렵더라도 어느 가정, 어떤 아이에게는 글쓰기에 대한 고민을 해 소하는 데 보탬이 되리라 확신합니다.

구매가격 : 9,800 원

자료 찾기가 어렵습니다

도서정보 : 고영리 | 2019-07-01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책 소개]

믿을 수 있는 자료 잘 찾는 10가지 솔루션
“제대로 된 자료를 찾고 싶습니다.”

자료란 ‘정보를 만들기 위해 1차적으로 수집해야 하는 다양한 형태의 사실’이다. 또한 ‘주장하거나 증명하고자 하는 것을 뒷받침해 주는 재료’이다. 즉, 타당성을 위한 가장 기초적인 준비물이다. 이는 자료가 존재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자료는 단순한 사실의 모음이나 근거로서의 역할뿐만 아니라, 좋은 정보가 되며 큰 흐름을 만드는 근거 자료가 된다. 이처럼 좋은 자료는 모든 사실의 시작이다.
이 책은 당신이 어떤 목적으로 무슨 일을 할 때 자료를 가장 효율적으로 찾을 수 있는 최신 방법에 대해 안내하고 있다. 좋은 자료 찾는 방법, 검색 잘하는 방법, 찾은 자료를 검증하고 분류하는 방법 등을 터득해 빠르고 정확한 자료를 찾게 되길 바란다. 자료는 당신이 하고자 하는 일이 무엇이든 언제나 첫 시작이다!

구매가격 : 7,000 원

공부완성 독서법

도서정보 : 신진상 | 2019-06-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무슨 책을 어떻게 읽어야 하는가” 공부와 입시에 도움이 되는 실용적인 독서 가이드 15년 대치동 입시 컨설턴트가 밝힌 공부와 입시에 써먹는 독서법 대치동에서 15년간 대학 입시 컨설턴트로 일해 온 저자는 수많은 학생들과 학부모들을 만나 왔다. 그 과정에서 서울대 합격생들의 공통점을 발견했다. 무엇일까? 바로 책 읽기를 좋아한다는 점이다. 독서를 통해 자기주도학습이 되어 있으며 내신이나 수능 준비로 바쁜 고3 때도 틈틈이 시간을 내 독서를 한다. 또한 교과서 내용과 연계된 책을 읽으며 공부한다. 독서가 곧 공부이고 공부가 곧 독서라는 것이다. 이 책은 오랜 기간 중고생들과 함께 책을 읽고 독서교육과 토론을 진행한 저자가 갈수록 중요해지는 독서의 필요성과 공부와 입시를 둘 다 잡을 수 있는 쓸모 있는 독서법을 정리한 내용이다. 저자는 말한다. “선행 학습은 독이지만 선행 독서는 약이다.” 다소 어렵고 두꺼운 내용의 책이라도 한 권을 끝까지 독파하고 나면 자연스럽게 지적 향상이 이뤄지고 자신을 뛰어넘을 수 있게 된다고. 독서가 중요한 것은 알지만 공부나 입시에 얼마나 도움이 될까 싶어 책 읽는 시간을 아까워하는 것이 현실이다. 이 책은 그런 생각을 가진 학생이나 학부모들의 고정관념을 깨뜨리며 공부가 쉬워지고 입시가 만만해지는 독서법을 소개한다. 수능 내신 학종 등 각각에 특화된 맞춤형 책을 소개하고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 방법을 알려 준다. 특히 서울대생들의 독서 이야기와 책을 어떻게 읽고 정리하는지 그 방법과 더불어 서울대가 권하는 스터디 독서를 소개한다. 읽기와 쓰기가 통합된 스터디 독서법으로 독해력과 사고력을 동시에 끌어올릴 수 있다. 서울대 합격생들이 어떤 책을 읽고 자기소개서에 어떤 내용을 담았는지 실제 사례까지 수록했다. 정보와 지식이 두루 담겨 있어 공부와 입시 문제로 머리가 아픈 학생이나 학부모에게 쓸모가 많은 책이 될 것이다.

구매가격 : 10,360 원

매일 웹소설 쓰기

도서정보 : 김남영 | 2019-06-28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책 소개]

웹소설 시장 분석부터 글쓰기 전략,
작가로 살아남는 법까지
초보 작가를 위한 최고의 길잡이!

스마트폰의 대중화로 많은 사람이 웹소설을 찾기 시작했다.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김비서가 왜 그럴까> <성균관 스캔들>의 원작이 웹소설이라는 얘기가 전해지면서 쓰기만 하면 대박이 날 거라고 기대하는 사람도 많다. 그만큼 작가도 대폭 늘고, 하루에 올라오는 수천 편의 글에 묻히기도 쉽다. 또한 생각보다 한 편을 완결하는 것도, 작가로 살아남는 것도 쉬운 일이 아니다.
웹소설은 순문학과 다른 웹소설만의 특징이 있다. 웹소설만의 글쓰기 전략도 따로 있다. 빠르게 트렌드가 변하는 웹소설 시장에서 살아남으려면 내가 쓰고자 하는 글과 웹소설의 세계에 대해 제대로 아는 것이 중요하다.
《매일 웹소설 쓰기》는 저자가 웹소설 선배로서 겪은 우여곡절을 책에 상세히 담았다. 초보 작가들이 갈피를 못 잡고, 우왕좌왕 하지 않도록 길잡이 역할을 자처한다.
이 책은 처음 웹소설 시장 분석부터, 글을 쓰기 전 계획, 웹소설 쓸 때 주의할 점과 전략, 마지막으로 작가 데뷔와 이후 작가로 살아남는 법까지 단계별로 구성되었다. 저자의 딱 떨어지는 웹소설 맞춤 예시와 현실적인 경험담은 초보자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거기에 그치지 않고 ‘매일 웹소설 쓰기’ 활동을 제시하여 가장 큰 목적인 ‘웹소설 한 편’을 완성하게끔 이끌어 줄 것이다.

구매가격 : 9,0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