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동네

1995종의 전자책이 판매중입니다.

희망은 사랑을 한다 (문학동네시인선 144)

도서정보 : 김복희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9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새로운 ‘-되기’를 실험하는 낯선 주체들의 탈주

“읽고 쓰는 것을 좋아하면서
귀신이 안 되려고 노력하는 모양이 안됐다
기껏
인간을 너무 좋아하는 것이 가엾다”

구매가격 : 7,000 원

편집된 죽음

도서정보 : 장 자크 피슈테르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9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프랑스 최고 문학상 공쿠르 상이 발표되는 날,
30년간 멈춰 있던 지옥의 수레바퀴가 돌아가기 시작한다!
완벽한 처녀작, 비블리오 미스터리의 최고봉,
그 전설의 작품을 만난다!

구매가격 : 6,700 원

어두운 범람

도서정보 : 와카타케 나나미 / 엘릭시르 / 2020년 08월 19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제66회 일본 추리작가협회상 수상작

생각지 못한 반전
읽고 난 후 몇 번이고 곱씹게 되는 쌉싸래한 감각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와카타케 나나미의 걸작 단편집

미스터리 단편의 명수 와카타케 나나미의 미스터리 단편집 『어두운 범람』이 엘릭시르에서 출간되었다. 제66회 추리작가협회상 단편 부문을 수상한 표제작 「어두운 범람」을 포함해 다섯 편의 단편이 수록되어 있는 단편집 『어두운 범람』은 일상 미스터리에 악의와 음모를 살짝 끼워 넣어 독자들을 오싹하게 만드는 작가의 특징이 잘 드러나 있는 작품으로, 극상極上의 작품집이라 불러도 손색없을 정도로 한 편 한 편의 밀도가 높다. 더불어 『네 탓이야』, 『의뢰인은 죽었다』 등에서 활약했던 여탐정 하무라 아키라의 모습도 만나볼 수 있다.

구매가격 : 9,700 원

우리 아버지들의 마지막 나날

도서정보 : 조엘 디케르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 유럽 문단의 젊은 천재
『HQ 해리 쿼버트 사건의 진실』의 작가 조엘 디케르 첫 장편소설

2005년 스무 살의 젊은 나이에 국제 젊은작가상 대상을 수상하며 데뷔한 조엘 디케르. 그후 발표한 『HQ 해리 쿼버트 사건의 진실』은 “스위스 시계의 톱니바퀴처럼 정교하게 맞물리는 구성이 돋보인다”는 찬사와 함께 프랑스에서만 70만 부 이상이 판매되었고 아카데미 프랑세즈 소설 대상과 고등학생들이 선정하는 공쿠르상, 프랑스 젊은작가상 수상의 영예를 누렸다. 이 작품은 장자크 아노 감독의 10부작 TV 시리즈로도 제작되어 호평을 받았다. 이어서 출간된 작품들 역시 연이어 성공하며 ‘베스트셀러 제조기’라는 별명을 얻었다.
『우리 아버지들의 마지막 나날』은 디케르의 첫 장편소설로, 장래 유럽을 휩쓸게 될 스타 작가의 자질이 유감없이 드러난 작품이다. 2010년 제네바 작가상 수상작이기도 한 이 작품은 2차세계대전 당시 특수작전본부 SOE(Special Operations Executive)에 지원한 젊은이들의 인간적 고뇌와 로맨스를 다룬다. SOE는 1940년 ‰蝸?르크 철군 이후 위기감을 느낀 처칠이 독일군에 대항하기 위해 조직한 비밀부대다. 세계 각지에서 모인 젊은이 수천 명이 고된 특수훈련을 받은 후 위험한 작전을 수행하는 비밀 요원으로 전장을 누빈다. 디케르는 이들의 모습을 사랑하는 아버지를 떠나온 폴에밀, 영국 상류층이면서도 전선에 나선 로라, 가톨릭교 신부의 꿈을 버리고 참전한 클로드 등 소중한 이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건 젊은이들의 치열한 이야기로 생생하게 되살려냈다. “전쟁에 대한 공포나 전쟁이 인간에게 미치는 영향만이 아니라, ‘우리’의 온기 어린 힘을 다룬다”는 평에서 알 수 있다시피, 이 소설은 2차대전의 전황을 낱낱이 전달하는 데 치중하기보다는 전쟁의 한가운데에서도 살아가기 위해 애쓰는 사람들의 땀과 눈물에 집중한다.

구매가격 : 11,100 원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 1

도서정보 : 장미셸 게나시아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혜성처럼 나타난 작가, 장미셸 게나시아의
성공적인 문단 진입을 공표하는 작품!

문학동네는 프랑스를 비롯한 유럽 등지에서 널리 명성을 쌓아가고 있는 무서운 신예 작가 장미셸 게나시아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이번에 출간된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은 그의 첫 소설로, 게나시아가 "내 인생의 소설"을 쓰겠다고 마음먹은 후 십오 년 동안 구상하고 육 년에 걸쳐 집필한 그야말로 야심작이다. 렉스프레스를 비롯한 유수 언론사들은 "우리는 이 작가의 이름을 반드시 기억해야 한다"고 극찬한 바 있다. 국내 최고의 프랑스 문학 번역가 이세욱이 게나시아의 흡인력 넘치는 문장을 맛깔스러운 한국어로 옮겼다.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은 역사의 큰 사건들과 정교하게 겹쳐지는 청소년기를 보내며 차츰 성숙해가는 소년 미셸의 삶을 그린 소설이다.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이라는 이름의 비밀스러운 클럽에서는 장폴 사르트르와 조제프 케셀이 체스를 두고 있을 뿐만 아니라 동유럽과 소련 출신 망명객들이 두고두고 잊지 못할 설전을 벌이기도 한다. 클럽의 멤버들은 시대의 격랑에 휩쓸려 고국을 떠나야만 했던 가슴 아픈 사연을 지니고 있다. 비교적 유복한 집안에서 태어나 평화로운 나날을 보내던 미셸에게도 외부세계의 역풍이 개인의 삶을 송두리째 뒤흔들어놓을 수 있음을 깨우쳐주는 일들이 일어나게 된다. 이 작품은 인간성에 대한 회의와 비관에 빠지기 쉬운 시대에 낙천주의자가 된다는 것은 어떤 의미인가 하는 중요한 화두를 던지며, 비극적 사건들이 끊이지 않는 우리들의 현재를 되돌아보게 한다.

구매가격 : 9,800 원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 2

도서정보 : 장미셸 게나시아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혜성처럼 나타난 작가, 장미셸 게나시아의
성공적인 문단 진입을 공표하는 작품!

문학동네는 프랑스를 비롯한 유럽 등지에서 널리 명성을 쌓아가고 있는 무서운 신예 작가 장미셸 게나시아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이번에 출간된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은 그의 첫 소설로, 게나시아가 "내 인생의 소설"을 쓰겠다고 마음먹은 후 십오 년 동안 구상하고 육 년에 걸쳐 집필한 그야말로 야심작이다. 렉스프레스를 비롯한 유수 언론사들은 "우리는 이 작가의 이름을 반드시 기억해야 한다"고 극찬한 바 있다. 국내 최고의 프랑스 문학 번역가 이세욱이 게나시아의 흡인력 넘치는 문장을 맛깔스러운 한국어로 옮겼다.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은 역사의 큰 사건들과 정교하게 겹쳐지는 청소년기를 보내며 차츰 성숙해가는 소년 미셸의 삶을 그린 소설이다. "구제불능 낙천주의자 클럽"이라는 이름의 비밀스러운 클럽에서는 장폴 사르트르와 조제프 케셀이 체스를 두고 있을 뿐만 아니라 동유럽과 소련 출신 망명객들이 두고두고 잊지 못할 설전을 벌이기도 한다. 클럽의 멤버들은 시대의 격랑에 휩쓸려 고국을 떠나야만 했던 가슴 아픈 사연을 지니고 있다. 비교적 유복한 집안에서 태어나 평화로운 나날을 보내던 미셸에게도 외부세계의 역풍이 개인의 삶을 송두리째 뒤흔들어놓을 수 있음을 깨우쳐주는 일들이 일어나게 된다. 이 작품은 인간성에 대한 회의와 비관에 빠지기 쉬운 시대에 낙천주의자가 된다는 것은 어떤 의미인가 하는 중요한 화두를 던지며, 비극적 사건들이 끊이지 않는 우리들의 현재를 되돌아보게 한다.

구매가격 : 9,800 원

1974

도서정보 : 데이비드 피스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그랜타』지 선정 최고의 젊은 영국 소설가 데이비드 피스
그가 선보이는 새로운 범죄소설 ‘요크셔 누아르’

<요크셔 포스트>의 에드워드 던퍼드는 쥐잡이꾼 기사로 호평을 받고 최고의 범죄 전문 기자가 되겠다는 야심을 품고 있지만 번번이 선배 스타 기자 잭 화이트헤드에게 밀린다. 실종되었던 초등학생 클레어가 잔인하게 살해된 채 발견되면서 수사대가 꾸려지고 기자들도 기삿거리를 찾아 분주히 움직이지만 별다른 진척이 없는 가운데, 에디는 과거의 살인사건들과의 연관성에 주목해 홀로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한다. 조사를 거듭할수록 폭력과 협박으로 점철된 악몽 같은 현실과 맞닥뜨리고, 부패한 자들의 사악한 공모관계가 서서히 드러난다…… 잔인한 광채가 번득이는 비열한 거리의 스릴러.

구매가격 : 10,500 원

1977

도서정보 : 데이비드 피스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그랜타』지 선정 최고의 젊은 영국 소설가 데이비드 피스
그가 선보이는 새로운 범죄소설 ‘요크셔 누아르’

1977년 리즈, 여왕의 즉위 이십오 주년 기념식을 앞두고 떠들썩한 가운데 시 외곽 공원에서 여성의 시신이 발견된다. 거리의 여자를 노린 유사 범행이 벌써 세번째. 범인은 ‘요크셔 리퍼’라는 이름으로 헤드라인을 장식하고, 수사대는 사건 해결의 압박감에 짓눌려 잔인한 폭력과 불법도 서슴지 않는다. 부패경찰이면서 일말의 양심에 갈등하는 밥 프레이저 경사, 과거의 영광을 뒤로한 채 전처의 죽음에 사로잡혀 망가진 화이트헤드 기자는 각자의 이유로 사건을 파고든다. 그리고…… 지옥으로부터 리퍼의 편지가 날아든다. 궁극의 암흑을 펼쳐놓은 데이비드 피스의 독창적 스릴러 요크셔 누아르 두번째 이야기.

구매가격 : 10,500 원

관목들 (문학동네시인선 143)

도서정보 : 곽은영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당신이 전해준 소식은 우리의 낭만이었습니다”
?아름다운 사건을 만드는 곳, ‘모리스 호텔’을 통과한 이야기들

2006년 동아일보 신춘문예를 통해 등단해 『검은 고양이 흰 개』 『불한당들의 모험』을 펴낸 곽은영 시인의 세 번째 시집을 선보인다. 42편의 시가 담긴 이번 시집은 ‘모리스 호텔’이라는 특별한 공간을 중심으로, 그곳을 다녀간 사람들, 통과한 시간과 계절들을 관조하듯 지켜보는 화자, 즉 모리스 호텔의 호스트인 ‘나’의 시선을 따라 이어진다.
총 31편의 ‘모리스 호텔’ 연작 사이사이 자리잡은 시는 「긴 겨울」 「봄」 「여름」 「늦여름」 「초가을」 「가을」 「늦가을」 「겨울」 「이른봄」 「짧은 봄」 「초여름」으로, 이 시집이 사계를 한 번 순환한 뒤 다시 봄과 여름을 맞이하는 동안 모리스 호텔이 만들어내는 이야기를 품고 있음을 짐작할 수 있다. 자연스레 계절감이 뒤따르고, 그 계절감에 따라 기억은 물론 맛과 냄새 같은 감각까지 새로이 환기되며 모리스 호텔을 풍성하게 채운다. “지질학적 시간 앞에서는 누구나 겸손해진다/ 지질학적 시간도 사소한 시간이 쌓여 이룩”(「초가을」)되는 것이다.

구매가격 : 7,000 원

세로토닌

도서정보 : 미셸 우엘벡 / 문학동네 / 2020년 08월 12일 / EPUB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일, 성취, 사랑, 섹스, 음식… 당신의 세로토닌은 안녕한가요?

우리 시대 최고의 논쟁적 작가 미셸 우엘벡 최신작

★ 프랑스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 1위 ★ 프랑스 출간 일주일 만에 32만 부 판매 ★
★ 예리한 시선으로 포착해낸 현대인의 우울의 메커니즘 ★
★ 프랑스 ‘노란 조끼 운동’을 예견한 소설 ★

구매가격 : 10,9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