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한 날엔 니체

도서정보 : 발타자르 토마스 | 2018-11-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고통에 직면하라!

너의 운명을 사랑하라!”

어디 한 번, 배운 대로 살아보자

머리에서 몸으로, 지성에서 행동으로!

살아가면서, 아니 살아가는 것이 가장 고통스러울 때가 언제인지 자문해보자. 직업적 안정과 성취가 주는 사회적 권력도, 사랑하는 연인이 서로 바치는 충성도, 무엇 하나 영원한 것이 있는가? 예나 지금이나 모든 게 덧없다고 느껴질 때 우리는 인간으로서 가장 고통스러워한다. 학창 시절 국어 시간만 떠올려보아도 웬만한 문학작품의 주제는 ‘인생무상’ 아니던가. 무의미, 덧없음, 허무함, ‘재는 재로 티끌은 티끌로(ASHES TO ASHES, DUST TO DUST)’ 등 다양하게 표현되며 인간을 지배하는 이 무상함의 정서는 동서고금 만고불변의 진리이자 세상에 씌워진 굴레다.

독일계 프랑스인 철학 연구자 발타자르 토마스는 니체의 허무주의를 재조명하며 고통스러운 우리의 일상을 진단한다. 사색하고 숙고하는 ‘학문’을 넘어서 철학을 우리의 삶에 적용해 행동으로 촉발되는 도화선을 마련해준다. 물론 철학적 이론과 실천을 구분하는 것이 그리 간단한 일은 아니다. 저자는 우리의 사소한 행동과 습관을 바꾸는 데 집중하며 그것이야말로 이론을 진정으로 이해하는 것이라고 역설한다. 그러기 위해 저자는 단계적으로 차근차근 논지를 전개해나가며 니체의 사상을 우리의 행동으로 이끈다. 이 책은 니체를 이해하기 위한 책이자 새로운 시각으로 삶을 긍정하기 위한 책이다.

구매가격 : 11,200 원

무기력한 날엔 아리스토텔레스

도서정보 : 다미앵 클레르제-귀르노 | 2018-11-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즐거움은 우리의 행동 속에 있다!”

어디 한 번, 배운 대로 살아보자

머리에서 몸으로, 지성에서 행동으로!

개인의 잠재력과 내면의 자산은 누구에게나 있다. 그래서 우리는 자아를 실현하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기도 하고 그 방향으로 열심히 행동하기도 한다. 하지만 그런 우리의 행동은 자주 미완성의 느낌을 남긴다. 어떻게 하면 내 삶에서 가장 나다우면서도 내가 자랑스러워할 만한 의미 있는 무언가를 만들어내며 그 과정 속에서 즐거움을 얻을 수 있을까? 프랑스의 철학 교사 다미앵 클레르제-귀르노는 고대 그리스의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의 실천철학을 재조명하며 헛된 욕망과 무기력에 빠진 우리의 일상을 진단한다.

사색하고 숙고하는 ‘학문’을 넘어서 철학을 일상에 적용해 행동으로 촉발되는 도화선을 마련해주는 이 책은 우리가 진정한 행복과 즐거움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저자는 ‘즐겁게 행동하기’와 ‘즐거움을 느끼며 행동하기’를 섬세하게 구분하며 행동에 즐거움을 느슨하게 가져다 얹는 대신 행동 속에 즐거움이 일치되게끔 유도한다. 아리스토텔레스의 철학은 금욕적인 삶을 촉구하는 스토아주의가 처방하는 쓰디쓴 약과는 다르다. 아리스토텔레스는 우리 안의 무언가를 자유롭게 풀어내게 하며 그로부터 일어나는 행동의 기쁨을 느끼는 법을 가르쳐준다. 우리가 이미 행하고 있는 것들에 만족하며 불확실성을 받아들여 ‘지금 여기’에서 즉흥성의 감각을 발휘하는 법을 배워보자.

구매가격 : 11,200 원

비참한 날엔 스피노자

도서정보 : 발자르 토마스 | 2018-11-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슬픔을 기쁨으로 바꾸려면?

고독에서 평화를 찾으려면?”

어디 한 번, 배운 대로 살아보자

머리에서 몸으로, 지성에서 행동으로!

《비참한 날엔 스피노자》는 사색하고 숙고하는 ‘학문’을 넘어서 우리 삶에 철학을 적용해 행동으로 촉발하기 위해 기획된 책이다. 저자는 우리의 사소한 행동과 습관을 바꾸는 데 집중하며 그것이야말로 이론을 진정으로 이해하는 것이라고 역설한다. 그래서 저자는 단계적으로 차근히 논지를 전개하며 스피노자의 사상을 우리의 행동으로 이끈다. 이 책은 스피노자를 이해하기 위한 책이자 새로운 시각으로 삶을 긍정하기 위한 책이다.

생각을 바꾸지 않고서는 삶을 바꿀 수 없으며, 자기만의 이론을 점검하지 않고서는 행동을 바꿀 수 없다. 이 책을 통해 먼저 문제의식을 설정하고 해결해야 할 증상을 진단한 후 철학자의 인식 틀을 적극적으로 참조해 우리 생활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비참한 날엔 스피노자》는 낯설고 어렵다고 생각한 스피노자의 철학, 특히 그의 저서 《에티카》를 통해 정서와 자유의지를 재조명하며 철학과 삶이 동떨어져 있지 않다는 것을 입증한다.

구매가격 : 11,200 원

괴로운 날엔 쇼펜하우어

도서정보 : 셀린 벨로크 | 2018-11-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괴로운날엔쇼펜하우어

구매가격 : 11,200 원

절망한 날엔 키에르케고르

도서정보 : 다미앵 클레르제-귀르노 | 2018-10-26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진정한 존재의 의미를 찾고 싶다면?
상처받은 자존감을 회복하고 싶다면?”
키에르케고르가 들려주는, 절망에서 벗어나 온전한 자신이 되는 법

절망은 ‘질병’으로 보아야 하는 것인가?
절망을 느끼는 마음은 ‘실존적인 고민을 표현하는 것’이다!

《절망한 날엔 키에르케고르》는 사색하고 숙고하는 ‘학문’을 넘어서 우리 삶에 철학을 적용해 행동으로 촉발하기 위해 기획된 책이다. 저자는 우리의 사소한 행동과 습관을 바꾸는 것에 집중하며, 그것이야말로 이론을 진정으로 이해하는 것이라고 이야기한다. 그래서 저자는 단계적으로 차근차근 논의를 이어나가며, 수많은 철학자들에게 ‘실존’이라는 화두를 제시하고 ‘실존적’으로 사고하는 것을 고민하게 한 덴마크 출신의 철학자 쇠렌 키에르케고르의 사상을 쉽게 정리하며 우리의 행동과 습관을 바꿀 것을 독려한다. 현재 상황에 절망하거나 자존감을 회복하고 싶은 사람에게 자신의 깊은 내면과 마주하는 방법, 절망을 극복하고 열정적으로 사는 삶의 방법을 실천적 관점으로 이야기한다. 한마디로, 이 책은 키에르케고르를 이해하기 위한 책이자 새로운 눈으로 삶을 바라보고 긍정하기 위한 책이다. 생각을 바꾸지 않고서는 삶을 바꿀 수 없으며, 자기만의 이론을 점검하지 않고서는 행동을 바꿀 수 없다. 이 책을 통해 먼저 문제의식을 설정하고, 해결해야 할 증상을 진단한 후에 철학자의 인식의 틀을 적극적으로 참조해 우리 생활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절망한 날엔 키에르케고르》는 낯설고 어렵다고 생각한 키에르케고르의 철학을 재조명하며 철학과 우리의 삶이 동떨어져 있지 않다는 것을 증명한다.

“우리는 여전히 절망을 골칫거리로 취급하며 자기방어를 하고 있다!”
키에르케고르를 통해 바라본, 절망에서 벗어나 온전한 자신이 되는 법

키에르케고르 철학은 쉽지 않다. 키에르케고르 철학이 어렵다고 느낀 이유는 그의 주요 저서이자 이 책에서 주로 다루고 있는 《죽음에 이르는 병》의 내용이 매우 추상적일 뿐만 아니라 다소 낯선 철학적 방법을 따라 논의를 이끌기 때문이다. 또 키에르케고르의 논의가 종교적 색채를 너무 드러내고 있기 때문은 아닐까 하는 물음이 들 수도 있다. 신의 존재와 복음에 대한 개성 넘친 주장이 그 대표적인 예라고 할 수 있다.
《절망한 날엔 키에르케고르》는 키에르케고르의 실존주의 철학을 완벽히 이해해야겠다는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여주며 일상생활에 그 철학을 잘 적용해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그 철학은 우리가 생각하고, 행동하고, 느끼는 방식을 바꾸는 데 매우 효과적인 도구가 될 수 있다.
키에르케고르 철학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저서와 해설서가 다양하게 출간되고 있지만, 초심자가 키에르케고르를 쉽게 접할 수 있는 것은 아닌 상황에서 《절망한 날엔 키에르케고르》는 그의 철학적 이론뿐만 아니라 오늘날의 개인주의 사회가 필연적으로 마주하게 될 위협이 무엇인지에 대해 정확하게 설명하고 있다. 하나를 예로 들자면, 키에르케고르 철학의 핵심을 이해하는 데 방해가 될 수도 있는, 그가 주로 사용하는 어려운 용어들은 등장하지 않는다.
《절망한 날엔 키에르케고르》는 네 단계로 진행된다. 1부에서는 그 어느 때보다 절망으로 아파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진단하며 ‘절망’의 여러 문제를 세밀하게 다룬다. 2부에서는 실존 문제를 깊이 고민하는 심리로서의 절망을 통해 개인으로서의 자신을 어떻게 받아들일 수 있는지, 강렬한 삶이 왜 ‘열정적인 삶’인지 등을 이야기한다. 3부에서는 자신의 삶을 관객으로 바라보지 않고 이상을 추구하며 윤리적으로 사는 삶의 모습과 그 의미를 들여다본다. 끝으로 4부에서는 종교적 삶과 죄책감을 바라보는 관점을 설명하며 그의 철학을 보다 더 심층적으로 이해하도록 이끈다. 그 어느 때보다 개인의 자유를 누리고 있는 이 시대에 현대인들은 왜 이렇게 절망하고 있을까. 절망은 부정적이기만 한 감정일까. 우리는 절망을 어떻게 이해할 수 있을까. 어떻게 해야 진정한 존재의 의미를 찾을 수 있을까? 이러한 물음에 대한 해답과 함께, 우리 실존의 문제들을 잘 해석해 절망을 극복하고 온전한 자신으로 살아가는 삶의 방법을 이 책을 읽는 가운데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절망이 특별히 문제가 있는 감정은 아니다. 절망은 자연스러운 감정이며 어느 정도의 통찰력이기도 하다.”

구매가격 : 11,200 원

The Conquest of Happiness (영어로 읽는 세계문학 382)

도서정보 : 버트런드 러셀 | 2018-05-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행복의 정복> 영문판.
1930년에 출간된 버트런드 러셀의 심리철학 에세이.
행복(幸福)은 저절로 얻어지는 것이 아니며, 자신의 내면에만 몰입하는 사람은 공허하고 불행해지기 쉬우므로, 삶에 대한 열정(熱情)과 관심을 외부로 돌려서 세상과 소통하고 교류하여 행복을 쟁취(爭取)하라고 말한다.

구매가격 : 3,500 원

The New Organon (영어로 읽는 세계문학 383)

도서정보 : 프랜시스 베이컨 | 2018-05-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신기관(新機關)> 영문판.
1620년에 출간된 프랜시스 베이컨의 철학서.
부제는 “자연의 해석과 인간의 자연 지배에 관한 잠언True Directions Concerning the Interpretation of Nature”이며, 전2권으로 구성되어 있다. 제1권은 인간의 정신을 사로잡고 있는 편견들, 즉 네 가지 우상(偶像)을 파괴하고 자신이 내세우는 새로운 방법론으로 귀납법(歸納法)을 제시한다. 제2권은 제1권에서 지적했던 네 가지의 우상에서 해방된 인간 지성(知性)이 과학적 발견을 위해 나아가야 할 길을 상세히 제시한다.

구매가격 : 5,000 원

The Advancement of Learning (영어로 읽는 세계문학 373)

도서정보 : 프랜시스 베이컨 | 2018-04-1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학문의 진보> 영문판.
1605년에 출간된 프랜시스 베이컨의 철학서.
원제 Of the Proficience and Advancement of Learning, Divine and Human.
지식의 진보(進步)가 사회의 완성을 주도한다는 베이컨 사상의 핵심을 담고 있는 근대철학의 고전이다.

구매가격 : 4,000 원

The Philosophy of Spinoza (영어로 읽는 세계문학 347)

도서정보 : 바뤼흐 스피노자 | 2018-02-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스피노자의 철학> 영문판.
1924년에 출간된 스피노자의 철학서.

구매가격 : 5,500 원

The Ethics (영어로 읽는 세계문학 348)

도서정보 : 바뤼흐 스피노자 | 2018-02-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에티카 (윤리학)> 영문판.
1677년에 출간된 스피노자의 철학서.
원제 <기하학적 순서로 증명된 윤리학 Ethica in Ordine Geometrico Demonstrata>.
신(神)과 세계(世界)와의 관계를 신즉자연(神卽自然)이라는 범신론(汎神論)적 체계로 설명함으로써 신의 내적 필연에 의해 일체의 사물이 생긴다고 하는 결정론을 취하였다. 인식으로써 정념(情念)을 극복하고 일체가 바로 신 그 자체임을 직관하는 것, 즉 ‘신에 대한 지적(知的) 사랑’을 최고의 선(善)으로 인정하였다.

구매가격 : 4,0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