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본]성녀에게 바치는 델피니움(전2권)

도서정보 : 히루 | 2019-10-16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비스타리아의 성녀 아르모니아.
신의 대리자로 불리는 아름다운 천사.
왕의 제안으로 제파스 가문의 후계자 아인즈와 맺어진 그녀는
모두의 축복을 받으며 성녀직을 사퇴하고
인간의 자리로 내려오게 된다.

“어떤가요? 성녀가 아닌 지금도 모두의 사랑을
받을 수 있다니 정말 멋진 일이 아닙니까?”

그러나 그녀를 기다리고 있었던 건
아름다운 미래가 아닌 추잡하고 끔찍한 수치.
무력하게 수많은 남자의 품에 내던져진 그녀는
고통과 수치심을 견디지 못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고 만다.
모든 것을 끝내면 고통에서 해방될 수 있을 거라고 믿으며.

‘내가 지금 꿈을 꾸고 있나?’

그런데 어째서 그녀는 3년 전 봄의 세례식에 눈을 뜨는가?


* 위 도서는 강압적인 행위에 대한 묘사가 있으니 주의 바랍니다.

구매가격 : 7,400 원

성녀에게 바치는 델피니움 1권

도서정보 : 히루 | 2019-10-16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비스타리아의 성녀 아르모니아.
신의 대리자로 불리는 아름다운 천사.
왕의 제안으로 제파스 가문의 후계자 아인즈와 맺어진 그녀는
모두의 축복을 받으며 성녀직을 사퇴하고
인간의 자리로 내려오게 된다.

“어떤가요? 성녀가 아닌 지금도 모두의 사랑을
받을 수 있다니 정말 멋진 일이 아닙니까?”

그러나 그녀를 기다리고 있었던 건
아름다운 미래가 아닌 추잡하고 끔찍한 수치.
무력하게 수많은 남자의 품에 내던져진 그녀는
고통과 수치심을 견디지 못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고 만다.
모든 것을 끝내면 고통에서 해방될 수 있을 거라고 믿으며.

‘내가 지금 꿈을 꾸고 있나?’

그런데 어째서 그녀는 3년 전 봄의 세례식에 눈을 뜨는가?


* 위 도서는 강압적인 행위에 대한 묘사가 있으니 주의 바랍니다.

구매가격 : 3,700 원

성녀에게 바치는 델피니움 2권(완결)

도서정보 : 히루 | 2019-10-16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비스타리아의 성녀 아르모니아.
신의 대리자로 불리는 아름다운 천사.
왕의 제안으로 제파스 가문의 후계자 아인즈와 맺어진 그녀는
모두의 축복을 받으며 성녀직을 사퇴하고
인간의 자리로 내려오게 된다.

“어떤가요? 성녀가 아닌 지금도 모두의 사랑을
받을 수 있다니 정말 멋진 일이 아닙니까?”

그러나 그녀를 기다리고 있었던 건
아름다운 미래가 아닌 추잡하고 끔찍한 수치.
무력하게 수많은 남자의 품에 내던져진 그녀는
고통과 수치심을 견디지 못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고 만다.
모든 것을 끝내면 고통에서 해방될 수 있을 거라고 믿으며.

‘내가 지금 꿈을 꾸고 있나?’

그런데 어째서 그녀는 3년 전 봄의 세례식에 눈을 뜨는가?


* 위 도서는 강압적인 행위에 대한 묘사가 있으니 주의 바랍니다.

구매가격 : 3,700 원

다음은 남동생을 - 삼남매

도서정보 : 님도르신 | 2019-10-1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현대물 #금단의관계 #남매 #소유욕/독점욕/질투 #하드코어
#순정남 #직진남 #집착남 #짝사랑남 #직진녀 #계략녀 #유혹녀 #집착녀
* 이 작품에는 남매 간의 성애 요소가 직접적으로 묘사되어 있습니다.
혼자 사는 오빠, 지호의 집을 불쑥 찾아온 여동생, 지안. 그리고 자신이 오빠에게 가져온 집착적 욕망을 솔직하게 드러낸다. 그렇게 어색한 듯 좋은 듯 둘이 있는 집에, 막내 남동생 지우가 나타난다. 그리고 그 역시 오랜 시간 지안에게 품어왔던 집착과 욕망을 드러낸다.
'삼남매' 연작 중 두 번째 작품이다. 여동생과 남동생이 큰오빠의 집에서 함께 모이게 되고, 어린 시절부터 이어진 집착은 그 자리에서도 탐닉을 불러온다.
시간과 비용은 줄이고, 재미는 높여서 스낵처럼 즐기는 로맨스 - 한뼘 로맨스 컬렉션.

구매가격 : 1,000 원

옆집 동생의 하극상

도서정보 : 백목란 | 2019-10-1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항상 더럽게 끝나는 연애의 뒤에는 옆집 동생이 있었다.

이번 연애도 장렬한 이별로 장식한 연애운 제로, 은효.
하필이면 옆집 동생 승현에게 딱 걸리고 말았다.
어리고 순한 승현이 상처받을까 그저 미안하고 걱정되는 그녀.

이번에도 이상한 놈이 꾀어 소중한 누나를 더럽힐 뻔했다.
별것 아닌 놈들을 처리하는 건 일도 아니지만, 딱 거기까지.
움직이지 않는 관계에 승현은 금방이라도 폭발할 지경.

“뭐야, 진짜 처음이야?”
“…왜, 그러면 안 돼?”
“누나, 미안. 나 못 참을 것 같아.”

뜨겁게 젖어 저를 받아들이는 은효를 정신없이 탐한 밤,
승현은 다시는 그녀를 놓아주지 않겠다고 결심했다.

“미안해. 안 좋아할 테니까 나 버리지 마.”
“누나가 왜 널 버려. 사귈까? 그러면 믿을래?”

그때 알았어야 했다.
자신을 갖기 위해서라면 무슨 짓이든 할 수 있는 남자임을.
순한 개가 아니라 이빨을 감춘 음흉한 늑대 새끼라는 것을.

--------------------------------------------

“좋아? 질질 흐른다. 누나.”
“하, 하지 마. 승현아. 그런, 그런 데에 입을.”
“흐르니까 내가 핥아 줄게.”
“아윽, 아, 아응. 스, 승현아.”
말랑거리는 혀가 다시 갈라진 살점을 핥으며 옆으로 벌린 뒤 그 안에 숨겨진 어두운 길을 헤쳐 파고들었다. 도저히 신음을 참을 수가 없었다. 온몸이 전류에 감전된 듯 저릿거렸다. 은효는 저도 모르게 승현의 몸을 두 다리로 감고 조였다.
“맛있어. 누나도 알아? 혀를 넣으면 안에서 조여.”
신음을 참기 위해 은효가 입술을 깨물자 승현이 웃으며 속삭였다.
“신음, 더 내 줘.”

구매가격 : 2,900 원

사랑의 매 1권

도서정보 : 정이채 | 2019-10-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예법 교사 구함 ※
업계 최고 대우. 숙식 무료 제공.
한 달 버틸 시 봉급 두 배 인상.
.
.
.
나 에밀리 리네델, 꽃다운 나이 열일곱에 죽었다.
환생은 했는데……
스물여섯 제인 세렝티는 하필 빚쟁이 몰락 귀족.

먹고 살려면 일자리를 구해야 한다.
고귀한 영애로 자란 내게 예법 교사 노릇쯤이야.

그런데 원수는 외나무다리에서 만난다던가?
내가 가르칠 학생은 바로……

“클라이픈 공작가의 유일한 후계자이신 새뮤얼 공자님이십니다!”

전생에 내 목을 뎅겅 썰어 버린 남자,
우리 리네델 공작가를 멸문한 희대의 원수!

그리고 현재는……
성질 나쁜 꼬맹이?

세상에, 난 리네델 공작가가 몰살당하기 5년 전으로 돌아왔다.
그럼 내가 새뮤얼을 잘만 키우면 참극을 막을 수 있다는 뜻?

“자, 제인 선생님이라고 불러 보렴. 제인 선생님.”
“꼴값 떠네. 죽어라, 노처녀.”

으음, 예법 교사 노릇은 매우 힘든 일이었구나.
과연 내가 이 망나니를 길들일 수 있을까?

구매가격 : 3,600 원

사랑의 매 2권

도서정보 : 정이채 | 2019-10-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예법 교사 구함 ※
업계 최고 대우. 숙식 무료 제공.
한 달 버틸 시 봉급 두 배 인상.
.
.
.
나 에밀리 리네델, 꽃다운 나이 열일곱에 죽었다.
환생은 했는데……
스물여섯 제인 세렝티는 하필 빚쟁이 몰락 귀족.

먹고 살려면 일자리를 구해야 한다.
고귀한 영애로 자란 내게 예법 교사 노릇쯤이야.

그런데 원수는 외나무다리에서 만난다던가?
내가 가르칠 학생은 바로……

“클라이픈 공작가의 유일한 후계자이신 새뮤얼 공자님이십니다!”

전생에 내 목을 뎅겅 썰어 버린 남자,
우리 리네델 공작가를 멸문한 희대의 원수!

그리고 현재는……
성질 나쁜 꼬맹이?

세상에, 난 리네델 공작가가 몰살당하기 5년 전으로 돌아왔다.
그럼 내가 새뮤얼을 잘만 키우면 참극을 막을 수 있다는 뜻?

“자, 제인 선생님이라고 불러 보렴. 제인 선생님.”
“꼴값 떠네. 죽어라, 노처녀.”

으음, 예법 교사 노릇은 매우 힘든 일이었구나.
과연 내가 이 망나니를 길들일 수 있을까?

구매가격 : 3,600 원

사랑의 매 3권(완결)

도서정보 : 정이채 | 2019-10-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예법 교사 구함 ※
업계 최고 대우. 숙식 무료 제공.
한 달 버틸 시 봉급 두 배 인상.
.
.
.
나 에밀리 리네델, 꽃다운 나이 열일곱에 죽었다.
환생은 했는데……
스물여섯 제인 세렝티는 하필 빚쟁이 몰락 귀족.

먹고 살려면 일자리를 구해야 한다.
고귀한 영애로 자란 내게 예법 교사 노릇쯤이야.

그런데 원수는 외나무다리에서 만난다던가?
내가 가르칠 학생은 바로……

“클라이픈 공작가의 유일한 후계자이신 새뮤얼 공자님이십니다!”

전생에 내 목을 뎅겅 썰어 버린 남자,
우리 리네델 공작가를 멸문한 희대의 원수!

그리고 현재는……
성질 나쁜 꼬맹이?

세상에, 난 리네델 공작가가 몰살당하기 5년 전으로 돌아왔다.
그럼 내가 새뮤얼을 잘만 키우면 참극을 막을 수 있다는 뜻?

“자, 제인 선생님이라고 불러 보렴. 제인 선생님.”
“꼴값 떠네. 죽어라, 노처녀.”

으음, 예법 교사 노릇은 매우 힘든 일이었구나.
과연 내가 이 망나니를 길들일 수 있을까?

구매가격 : 3,600 원

[합본]사랑의 매(전3권)

도서정보 : 정이채 | 2019-10-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 예법 교사 구함 ※
업계 최고 대우. 숙식 무료 제공.
한 달 버틸 시 봉급 두 배 인상.
.
.
.
나 에밀리 리네델, 꽃다운 나이 열일곱에 죽었다.
환생은 했는데……
스물여섯 제인 세렝티는 하필 빚쟁이 몰락 귀족.

먹고 살려면 일자리를 구해야 한다.
고귀한 영애로 자란 내게 예법 교사 노릇쯤이야.

그런데 원수는 외나무다리에서 만난다던가?
내가 가르칠 학생은 바로……

“클라이픈 공작가의 유일한 후계자이신 새뮤얼 공자님이십니다!”

전생에 내 목을 뎅겅 썰어 버린 남자,
우리 리네델 공작가를 멸문한 희대의 원수!

그리고 현재는……
성질 나쁜 꼬맹이?

세상에, 난 리네델 공작가가 몰살당하기 5년 전으로 돌아왔다.
그럼 내가 새뮤얼을 잘만 키우면 참극을 막을 수 있다는 뜻?

“자, 제인 선생님이라고 불러 보렴. 제인 선생님.”
“꼴값 떠네. 죽어라, 노처녀.”

으음, 예법 교사 노릇은 매우 힘든 일이었구나.
과연 내가 이 망나니를 길들일 수 있을까?

구매가격 : 10,800 원

결혼을 잡아요(19세)

도서정보 : 민은아 | 2019-10-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책소개

똑같은 성과 이름을 가진 남자와 여자가 같은 공간에서 만나고 사랑에 빠질 확률이 과연 얼마나 있을까?

기억의 한 페이지 속, 그와 그녀는 순수하고 깨끗했다.
하지만 성인이 되어 만난 그들의 사랑은 뜨겁고 찌릿하고, 음란하리만큼 열정적이었다.

“황서원, 너무 뜨거워.”
“움직여 봐. 황서원은 할 수 있다.”
“이름 들먹거리지 마. 이건 다르다고.”
“난 너 아니면 안 돼. 내 몸을 다른 여자 안에 넣고 싶지 않아.”

발췌글


남자 서원은 그녀의 몸을 덜렁 안아 들었다.
그리고 욕실을 나와 침대에 눕히고 보란 듯이 그녀의 몸 위로 올라갔다. 그의 짙은 눈빛에 즐거움이 비쳤다.
물기가 흐르는 그녀의 몸은 더 촉촉해 보였다. 젖은 머리카락 때문인지 그녀는 더 맑고 청순해 보였다.
이제 그녀의 모든 것을 먹을 수 있었다.

“이제부터 나한테 맡겨.”

그는 그녀의 두 다리를 자신의 어깨에 올려놓았다.
더없이 섹시해진 그녀의 샘에서 무언가가 뿜어 나오고 있었다.

“너도 흐르고 있어.”

그는 손가락으로 애액을 집어 입 속으로 쏙 집어넣었다.
그녀 말대로 맛이 있었다.
몇 번이고 맛을 보았지만 이곳은 영원히 마르지 않는 샘이었다.
그는 툭 불거져 나온 그녀의 치골 주변을 혀로 뱅글뱅글 돌렸고 곧이어 치골을 핥던 그의 혀가 그녀의 다리 사이로 빨려 들어갔다.
검은 숲이 그의 코를 간질거렸다.
그는 두 손으로 그녀의 검은 숲을 헤치고 또 헤쳐 은밀한 내음을 풍기고 있는 곳을 향해 입술을 쑥 하고 내밀었다.
그의 입술이 그녀의 샘을 파고들려고 하자 그녀의 몸이 꿈틀거렸다.
그의 혀와 그녀의 은밀한 곳이 부딪치는 감촉을 느끼는 것도 잠시 그녀의 작은 살점에 그의 붉고 긴 혀가 감겼다.

“으으으응.”

그녀의 얼굴이 금방이라도 울 것 같은 아이처럼 찡그러졌다.
그의 혀는 강렬한 욕구를 분출하는 제2의 그였다.
그녀의 발가락과 손가락이 저절로 오므라들었다.
그는 그녀의 샘이 마르지 않도록 계속 혀와 입술로 괴롭혔다. 매끄럽게 밀려들어간 그의 혀는 그녀의 여린 점막을 애무를 했고 그녀의 질 벽이 빠르게 수축 운동을 하는 것이 느껴졌다. 그는 그녀보다 훨씬 고급 진 기술을 선보였다.

할짝, 할짝.
촉촉촉. 쭉쭉쭉.

연약한 그녀의 질 점막을 두툼한 혀가 거칠게 쓸었다.
소름이 끼칠 만큼 음탕했지만 그녀에게는 사랑의 절정을 선물하기 위한 그의 노력이었다.
그의 뾰족한 혀가 그녀의 은밀한 곳으로 더 깊게 파고들어 눈물처럼 투명한 애액을 기어코 받아먹었다.
그녀는 머릿속이 어지러울 만큼의 엄청난 희열이 찾아왔다.
그의 혀는 항상 그녀에게 새로움을 선사했다.

구매가격 : 3,2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