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놀이

도서정보 : 민은아 | 2019-12-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책소개

오빠가 아닌데
오빠를 사랑한 여자 다해.
양아들 주제에
감히 양부모의 딸을 욕망한 남자 다율.
파양 후 언제든 어떤 여자라도 가질 수 있게 되었지만
다율의 중심은 오직 다해에게만 반응하고…….
갑자기 무언가가 질 안으로 들어가는 소리가 들렸다. 그녀의 음부를 질척이던 혀가 결국 질 안을 벌리는 데 성공을 하고 말았다.
그는 감격스러워 입술로 하모니카를 불 듯 좌우로 입술을 움직였다.
“으으으으응.”
힘들게 성공할 때의 쾌감은 엄청났다.
그는 손가락과 혀를 동시에 사용해 그녀의 질을 본격적으로 뚫기 시작했다.
믿을 수 없을 만큼 그의 손가락을 꽉 움켜쥐고 놓아주지 않았다.
그는 그녀의 안에 갇혀 버린 신세가 된 손가락을 꿈틀꿈틀 움직여 보았다.
그녀의 질 안을 주무르고 손가락을 세워 내벽을 긁어 냈다.
그의 입술과 혀가 핥는 대로, 빠는 대로 그녀의 속살은 이리저리 쓸려 다니며 벌어졌다 닫혔다를 반복했다.
풀잎에 맺힌 이슬의 싱그러움을 받아먹는 느낌이 이럴까?
그녀가 내뿜는 애액은 그의 입술에 윤활제를 발라 주어 힘차게 가동을 시켰다.
“흑, 으으으,”
그녀의 음부는 지독한 경련을 시작했다.
달달달 떨고 있었다.
그 떨림이 그에게 또 다른 쾌감과 승부욕을 불러일으켰다.
그녀의 음부는 그가 빨고 물어서 빨갛게 부어올랐지만 그의 눈에는 승리의 꽃처럼 보였다.
어서 들어오라고, 어서 안아 달라고 재촉하며 손짓을 하고 있었다.
“널 가질 거야. 완벽하게.”
“화, 황다율 씨.”
“너는 내가 원하는 대답을 하지 않는 나쁜 애야. 이 기회에 알려 주지. 내가 누구인지 똑똑하게 기억해. 나는 네가 사랑했던 오빠라고.”

구매가격 : 3,000 원

야근 중에 (무삭제, 19금 버전)

도서정보 : 다감증 | 2019-12-06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H씬다수 #타이트스커트 #누드 #코트 #노출증 #사무실책상 #의자 #NTR #쓰리썸 #구강
늦은 밤까지 사무실에서 야근을 하는 나를 위해서, 남편이 초밥을 들고 찾아온다. 기쁨에 겨운 나는 맛있게 초밥을 먹고 일에 열중하려 하는데, 남편은 지친 내 어깨를 주물러준다. 그의 손길에 자극을 느끼는 나. 그리고 그런 나의 묘한 느낌을 알아차린 남편이 기묘한 제안을 한다. 알몸으로 코트 하나만 걸치고, 아래층에서 경비를 서고 있는 보안 요원에게 캔커피를 하나 주고 오라는 제안이다.

<그녀의 프로필>
노출을 즐기는 그녀
알몸 위에
코트 하나만 걸치고
남자 앞에 서는 것을 즐기다.

구매가격 : 1,000 원

당신을 완벽히 버리는 법(전 2권/완결)

도서정보 : 이른꽃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제가 연희씨에게 여지를 줬나요?”

정훈은 딱하다는 듯 혀를 내찼다.

“내가 애인 행세를 하면 연희 씨는 웃어요. 쉽잖아.”

짝사랑하던 민정훈 팀장과의 관계를 사랑이라 믿었다.
진심을 드러내면 끝임을 알기에 마음을 깊숙이 숨겼으나
처절한 사랑에도 기어이 찾아온 균열.

“정연희, 오늘이 마지막이야. 돌아서면 정말 끝이야.”
“죄송한데, 팀장님. 끝은 이미 예전에 났어요.”

그녀는, 이제 그를 완벽히 버릴 준비가 됐다.

구매가격 : 6,120 원

당신을 완벽히 버리는 법 1권

도서정보 : 이른꽃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제가 연희씨에게 여지를 줬나요?”

정훈은 딱하다는 듯 혀를 내찼다.

“내가 애인 행세를 하면 연희 씨는 웃어요. 쉽잖아.”

짝사랑하던 민정훈 팀장과의 관계를 사랑이라 믿었다.
진심을 드러내면 끝임을 알기에 마음을 깊숙이 숨겼으나
처절한 사랑에도 기어이 찾아온 균열.

“정연희, 오늘이 마지막이야. 돌아서면 정말 끝이야.”
“죄송한데, 팀장님. 끝은 이미 예전에 났어요.”

그녀는, 이제 그를 완벽히 버릴 준비가 됐다.

구매가격 : 3,400 원

당신을 완벽히 버리는 법 2권

도서정보 : 이른꽃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제가 연희씨에게 여지를 줬나요?”

정훈은 딱하다는 듯 혀를 내찼다.

“내가 애인 행세를 하면 연희 씨는 웃어요. 쉽잖아.”

짝사랑하던 민정훈 팀장과의 관계를 사랑이라 믿었다.
진심을 드러내면 끝임을 알기에 마음을 깊숙이 숨겼으나
처절한 사랑에도 기어이 찾아온 균열.

“정연희, 오늘이 마지막이야. 돌아서면 정말 끝이야.”
“죄송한데, 팀장님. 끝은 이미 예전에 났어요.”

그녀는, 이제 그를 완벽히 버릴 준비가 됐다.

구매가격 : 3,400 원

주신의 제물

도서정보 : 김애정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신과 인간이 혼례라.”
“네.”
“그게 제물이지 신부라 할 수 있나?”
“신부라는 이름의 제물이죠.”

바보도 아닌데 그걸 모를 수가 있을까. 다만 제게 주어진 운명이 그게 전부였을 뿐, 다른 건 생각할 수 없는 삶이었을 뿐.
‘악신’이라 불리는 신이 이런 느낌인 줄 전에는 미처 몰랐듯이 말이다.

“제법 의연하구나. 울고불고할 줄 알았더니 그러지도 않고. 적어도 다시 기절시킬 필요는 없겠다.”

제 손으로 잡아왔는데도 그 존재는 홀연하게 느껴졌다. 인간을 하나 잡아 오자 했을 때는 이런 망설임을 느끼지 않았는데, 막상 눈앞에 두고 ‘설영’이라는 이름을 듣고, 천천히 눈을 깜빡이는 걸 보고 있자니… 가슴이 묘하게 흔들렸다.

“…너는, 신에게 시집가는 일에 의문을 가져 본 적 없느냐.”
“태어나길 주신의 신부로 태어났습니다. 무엇보다 가장 먼저 배운 것도 그것이고요. 그냥 그래야 하는 줄로 알고 살았습니다.”
“세뇌다, 세뇌. 그게 바로.”
“그런가요.”
“나는 말이다. 널….”

구매가격 : 3,200 원

[합본]집착의 끝(전2권)

도서정보 : 송희륜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직선적이고 거침없는 한림그룹 사장, 류교준.
그는 가질 수 없는 여자, 서민혜에게 집착하며
교묘하게 그녀를 흔들기 시작하는데…….

“나하고 만나. 남자 대 여자로, 연인 사이로.”
“그럴 수 없어요.”
“있어. 우리는 죽어도 의붓남매 같은 거 안 될 테니까.”

구매가격 : 3,900 원

집착의 끝

도서정보 : 송희륜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직선적이고 거침없는 한림그룹 사장, 류교준.
그는 가질 수 없는 여자, 서민혜에게 집착하며
교묘하게 그녀를 흔들기 시작하는데…….

“나하고 만나. 남자 대 여자로, 연인 사이로.”
“그럴 수 없어요.”
“있어. 우리는 죽어도 의붓남매 같은 거 안 될 테니까.”

구매가격 : 3,600 원

집착의 끝 외전

도서정보 : 송희륜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직선적이고 거침없는 한림그룹 사장, 류교준.
그는 가질 수 없는 여자, 서민혜에게 집착하며
교묘하게 그녀를 흔들기 시작하는데…….

“나하고 만나. 남자 대 여자로, 연인 사이로.”
“그럴 수 없어요.”
“있어. 우리는 죽어도 의붓남매 같은 거 안 될 테니까.”

구매가격 : 300 원

그 밤의 사정(외전 증보판)

도서정보 : 김애정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20년간 바라만 보던 첫사랑을 덮쳐 버렸다.

그녀는 지금 자신이 침대 위라는 사실을 인지하기 무섭게 두 눈을 번쩍 떴다.

‘했어. 확실히, 했어. 빼도 박도 못 하게 했어.’
숙취와 함께 밀려오는 기억의 더미에 차동희는 확신했다.

안 되겠다. 여기서 도망쳐야겠다.
그러면 은근슬쩍 없던 일이 될 수 있을지도 모르니까.

“……동희?”
도망을 위해 몸을 일으키자마자, 그와 눈이 마주쳤다.
그녀가 오랜 기간 짝사랑해 온, 새벽 내내 거사를 치른 상대 태경욱과.

구매가격 : 2,5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