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군주의 꽃 2권

도서정보 : 서진효 | 2020-07-1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제 존재가 폐하께 부담이 되지 않기를 바랄 뿐입니다.”
왕의 정부이자 우직하고 강직한 호위 기사, 루이스 오넬.
그 추운 겨울날, 왕의 손을 잡았을 때부터 결심했다.
왕을 위해서 살기로…….

“난 내 발아래에서 머리를 드는 자들은 용납해도, 내 머리 위에서 노는 자들은 용납하지 않는다.”
아란노아스의 왕인 교활하고 야비한 남자, 카힐 로저드.
강력한 왕권을 손에 쥐기 위한 그의 무자비한 행보에 수많은 이들의 목숨이 쓰러진다.

“후궁 이상을 넘보지 않는 한 편안한 삶을 보장하겠다.”
“잔인하십니다.”

루이스를 그저 소유물이라 생각한 카힐.
그의 태도에 그녀는 마음의 혼란을 겪게 되고,
결국 왕궁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허튼 생각은 하지 마라, 루이스. 나는 너를 버릴 생각이 없다. 너는 죽어서도 나와 함께 묻힐 것이다.”

혼란한 시대를 살아가는 두 사람의 엇갈린 사랑.
그들의 선택과 결단은 어디로 향할 것인가.

구매가격 : 3,900 원

검은 군주의 꽃 3권 (완결)

도서정보 : 서진효 | 2020-07-1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제 존재가 폐하께 부담이 되지 않기를 바랄 뿐입니다.”
왕의 정부이자 우직하고 강직한 호위 기사, 루이스 오넬.
그 추운 겨울날, 왕의 손을 잡았을 때부터 결심했다.
왕을 위해서 살기로…….

“난 내 발아래에서 머리를 드는 자들은 용납해도, 내 머리 위에서 노는 자들은 용납하지 않는다.”
아란노아스의 왕인 교활하고 야비한 남자, 카힐 로저드.
강력한 왕권을 손에 쥐기 위한 그의 무자비한 행보에 수많은 이들의 목숨이 쓰러진다.

“후궁 이상을 넘보지 않는 한 편안한 삶을 보장하겠다.”
“잔인하십니다.”

루이스를 그저 소유물이라 생각한 카힐.
그의 태도에 그녀는 마음의 혼란을 겪게 되고,
결국 왕궁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허튼 생각은 하지 마라, 루이스. 나는 너를 버릴 생각이 없다. 너는 죽어서도 나와 함께 묻힐 것이다.”

혼란한 시대를 살아가는 두 사람의 엇갈린 사랑.
그들의 선택과 결단은 어디로 향할 것인가.

구매가격 : 3,900 원

엔젤릭 레이디 3권

도서정보 : 수수 | 2020-07-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안젤라는 나의 친구였다.

가족보다 소중하게 생각했던 그녀에게 무엇이든 해 주고 싶었고, 시골 출신의 하급 귀족이던 안젤라를 결국에는 수도 사교계의 꽃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그녀는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나와 나의 가문을 팔아넘겼다.

“…꼭 이렇게까지 해야 했어?”
“나는 네가 불행하길 원했으니까. 네 인생을 전부 뺏고 싶었어.”

하지만 단두대 아래서 죽었다고 생각했을 때, 나는 놀랍게도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
.

“아, 안녕하세요. 저는 안젤라 비토라고 해요…….”
“네가 안젤라구나! 만나서 반가워. 다들 널 기다리고 있었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다시 만난 그녀의 두 손을 맞잡았다.

구매가격 : 3,900 원

엔젤릭 레이디 4권

도서정보 : 수수 | 2020-07-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안젤라는 나의 친구였다.

가족보다 소중하게 생각했던 그녀에게 무엇이든 해 주고 싶었고, 시골 출신의 하급 귀족이던 안젤라를 결국에는 수도 사교계의 꽃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그녀는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나와 나의 가문을 팔아넘겼다.

“…꼭 이렇게까지 해야 했어?”
“나는 네가 불행하길 원했으니까. 네 인생을 전부 뺏고 싶었어.”

하지만 단두대 아래서 죽었다고 생각했을 때, 나는 놀랍게도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
.

“아, 안녕하세요. 저는 안젤라 비토라고 해요…….”
“네가 안젤라구나! 만나서 반가워. 다들 널 기다리고 있었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다시 만난 그녀의 두 손을 맞잡았다.

구매가격 : 3,900 원

엔젤릭 레이디 5권(완결)

도서정보 : 수수 | 2020-07-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안젤라는 나의 친구였다.

가족보다 소중하게 생각했던 그녀에게 무엇이든 해 주고 싶었고, 시골 출신의 하급 귀족이던 안젤라를 결국에는 수도 사교계의 꽃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그녀는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나와 나의 가문을 팔아넘겼다.

“…꼭 이렇게까지 해야 했어?”
“나는 네가 불행하길 원했으니까. 네 인생을 전부 뺏고 싶었어.”

하지만 단두대 아래서 죽었다고 생각했을 때, 나는 놀랍게도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
.

“아, 안녕하세요. 저는 안젤라 비토라고 해요…….”
“네가 안젤라구나! 만나서 반가워. 다들 널 기다리고 있었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다시 만난 그녀의 두 손을 맞잡았다.

구매가격 : 3,900 원

[세트]엔젤릭 레이디(전 5권/완결)

도서정보 : 수수 | 2020-07-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안젤라는 나의 친구였다.

가족보다 소중하게 생각했던 그녀에게 무엇이든 해 주고 싶었고, 시골 출신의 하급 귀족이던 안젤라를 결국에는 수도 사교계의 꽃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그녀는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나와 나의 가문을 팔아넘겼다.

“…꼭 이렇게까지 해야 했어?”
“나는 네가 불행하길 원했으니까. 네 인생을 전부 뺏고 싶었어.”

하지만 단두대 아래서 죽었다고 생각했을 때, 나는 놀랍게도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
.

“아, 안녕하세요. 저는 안젤라 비토라고 해요…….”
“네가 안젤라구나! 만나서 반가워. 다들 널 기다리고 있었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다시 만난 그녀의 두 손을 맞잡았다.

구매가격 : 17,550 원

엔젤릭 레이디 1권

도서정보 : 수수 | 2020-07-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안젤라는 나의 친구였다.

가족보다 소중하게 생각했던 그녀에게 무엇이든 해 주고 싶었고, 시골 출신의 하급 귀족이던 안젤라를 결국에는 수도 사교계의 꽃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그녀는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나와 나의 가문을 팔아넘겼다.

“…꼭 이렇게까지 해야 했어?”
“나는 네가 불행하길 원했으니까. 네 인생을 전부 뺏고 싶었어.”

하지만 단두대 아래서 죽었다고 생각했을 때, 나는 놀랍게도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
.

“아, 안녕하세요. 저는 안젤라 비토라고 해요…….”
“네가 안젤라구나! 만나서 반가워. 다들 널 기다리고 있었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다시 만난 그녀의 두 손을 맞잡았다.

구매가격 : 3,900 원

엔젤릭 레이디 2권

도서정보 : 수수 | 2020-07-09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안젤라는 나의 친구였다.

가족보다 소중하게 생각했던 그녀에게 무엇이든 해 주고 싶었고, 시골 출신의 하급 귀족이던 안젤라를 결국에는 수도 사교계의 꽃으로 만들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배신이었다.

그녀는 황태자비가 되기 위해 나와 나의 가문을 팔아넘겼다.

“…꼭 이렇게까지 해야 했어?”
“나는 네가 불행하길 원했으니까. 네 인생을 전부 뺏고 싶었어.”

하지만 단두대 아래서 죽었다고 생각했을 때, 나는 놀랍게도 과거로 돌아와 있었다.

.
.

“아, 안녕하세요. 저는 안젤라 비토라고 해요…….”
“네가 안젤라구나! 만나서 반가워. 다들 널 기다리고 있었어.”

환한 미소를 지으며 다시 만난 그녀의 두 손을 맞잡았다.

구매가격 : 3,900 원

제비꽃 설탕 절임 1

도서정보 : 유서안 | 2020-07-07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저와 교제하지 않으시겠습니까?”
“자네와? 왜?”
“제 입으로 이런 말 하긴 좀 그렇지만, 어리고 잘생긴데다가 돈 많고
대위님께 헌신적이기까지 하니 어디 가서 빠지는 애인감은 아니지 않나요?”
“그건 나도 알아.”
“그럼 사귀시죠.”
“아니, 난 왜 내가, 를 물은 게 아니라 왜 자네가, 를 물은 걸세.
자네는 매력적인 애인감이겠지만 난 아닐 텐데?”
“이유요? 간단하지 않습니까.”

남자는 환하게 웃었다. 후광이 비치는 것같이 아름다운 얼굴이었다.

“제가 대위님을 사랑하게 되었으니까요.”

신분, 재력, 능력, 까칠하지만 제 사람에게는 다정한 성격마저 백마 탄 왕자님 그대로인 에드워드 델 크뤼거.
하지만 그가 매료된 상대는 말에 탈 생각이 없는 맨발의 사생아.

구매가격 : 2,300 원

제비꽃 설탕 절임 2

도서정보 : 유서안 | 2020-07-07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저와 교제하지 않으시겠습니까?”
“자네와? 왜?”
“제 입으로 이런 말 하긴 좀 그렇지만, 어리고 잘생긴데다가 돈 많고
대위님께 헌신적이기까지 하니 어디 가서 빠지는 애인감은 아니지 않나요?”
“그건 나도 알아.”
“그럼 사귀시죠.”
“아니, 난 왜 내가, 를 물은 게 아니라 왜 자네가, 를 물은 걸세.
자네는 매력적인 애인감이겠지만 난 아닐 텐데?”
“이유요? 간단하지 않습니까.”

남자는 환하게 웃었다. 후광이 비치는 것같이 아름다운 얼굴이었다.

“제가 대위님을 사랑하게 되었으니까요.”

신분, 재력, 능력, 까칠하지만 제 사람에게는 다정한 성격마저 백마 탄 왕자님 그대로인 에드워드 델 크뤼거.
하지만 그가 매료된 상대는 말에 탈 생각이 없는 맨발의 사생아.

구매가격 : 3,5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