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웬가의 소년들: 아이작 편

도서정보 : 한여름 | 2019-11-05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서양풍, 판타지물, 학원물, 첫사랑, 까칠공, 츤데레공, 집착공, 짝사랑공, 미남공, 귀족공, 안하무인공, 미인수, 무심수, 단정수, 평민수, 벙어리수, 가난수, 모범생수, 성실수, 성장물, 3인칭시점, 동갑내기

귀족 학교 팡셰트에는 잘생긴 얼굴, 그만큼이나 못된 성질로 유명한 신입생이 있다.
배우보다 더 매끈한 외모와 총명한 머리, 좋은 집안을 무기 삼아 제멋대로 살아오던
아이작 오웬 앞에 어딜 봐도 자신과는 정반대인 벙어리 소년이 나타난다.

“오늘 나 봤다고 어디 가서 말하면 죽는다.”
“…….”
“아, 어차피 넌 말을 못하지.”

생전 관심도, 엮일 일도 없던 타입과 자꾸 마주치는 게 거슬리고 짜증 나는 아이작과
도대체 무슨 생각을 하는지 모를 벙어리 소년 헤타.
설상가상 아이작은 특유의 오만함으로 헤타에게 몇 번이나 말실수를 하게 되는데…….

“내가 미쳤냐. 저딴 말라깽이 책상물림을 좋아하게.”
“그럼 왜 자꾸 쟤만 봐?”
“아, 안 좋아한다고! 내가 머리에 칼 맞았냐!”

평생 남에게 저자세로 나가 본 적 없던 아이작은 대체 언제쯤
자신이 ‘먼저’ 헤타에게 빠졌다는 걸 인정하게 될지?
이 모든 걸 말없이 지켜보는 헤타는 과연 무슨 생각일까?

전혀 다른 세계에서 살아온 두 소년의 풋풋한 첫사랑 이야기.

구매가격 : 1,500 원

[합본]초련(初戀)(전3권)

도서정보 : 춘향단 | 2019-11-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시대물, 동양풍, 왕족, 금단의관계, 다정공, 헌신공, 순정공, 짝사랑공, 집착공, 동생공, 미인수, 순진수, 단정수, 무심수, 병약수, 형님수, 사건물, 3인칭시점

“궁금하지 않으십니까?
소제가 언제부터 형님께 연심을 품고 있었는지 말입니다.”

‘부모를 잡아먹을 악귀’라는 액을 업고 태어난 기소운.
그는 어린 나이에 친아비에게 버려져 별궁에 유폐된 채 살아간다.
언젠가 부모가 저를 찾을 날만 고대하며 죽은 듯 살아가던 소운은
한 번도 보지 못했던 아우, 기정윤과 우연찮게 마주한다.

“뭐? 그럼 그 사람이 내 형님이란 말이냐?
하지만, 하지만 형님은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죽었다고…….”

한편 정윤은 대면한 이가 존재하는 줄도 몰랐던 제 형이라는 사실에
날마다 아버지의 눈을 피해 소운의 별궁으로 찾아간다.
점점 우애를 느끼는 소운과 달리 정윤은 남몰래 형님을 향한 연정을 키워 나가던 중,
부친에게 그와 내통해 왔다는 사실을 들키게 된다.

결국 소운이 아비로 인해 궁 밖 멀리로 내쳐졌음에도
정윤은 그를 찾기 위해 온갖 노력을 기울이는데…….

눈물로 젖어 드는 자수에 얼굴을 묻은 소운은 그대로 울음을 삼켰다.
정윤아, 정윤아……. 네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느냐. 내가 사라진 건 알게 되었을까.
이리 헤어질 줄 알았다면, 이리 허무하게 이별할 줄 알았다면
형님- 하는 그 부름에 한 번이라도 더 자상하게 대답해 주는 것인데.

“정윤아…….”
사무치게 그리운 이름을 소리 내어 불러 보았지만,
이젠 들을 수 없는 대답이 그저 기억 속에서 들려올 뿐이었다.

구매가격 : 9,600 원

초련(初戀) 1권

도서정보 : 춘향단 | 2019-11-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시대물, 동양풍, 왕족, 금단의관계, 다정공, 헌신공, 순정공, 짝사랑공, 집착공, 동생공, 미인수, 순진수, 단정수, 무심수, 병약수, 형님수, 사건물, 3인칭시점

“궁금하지 않으십니까?
소제가 언제부터 형님께 연심을 품고 있었는지 말입니다.”

‘부모를 잡아먹을 악귀’라는 액을 업고 태어난 기소운.
그는 어린 나이에 친아비에게 버려져 별궁에 유폐된 채 살아간다.
언젠가 부모가 저를 찾을 날만 고대하며 죽은 듯 살아가던 소운은
한 번도 보지 못했던 아우, 기정윤과 우연찮게 마주한다.

“뭐? 그럼 그 사람이 내 형님이란 말이냐?
하지만, 하지만 형님은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죽었다고…….”

한편 정윤은 대면한 이가 존재하는 줄도 몰랐던 제 형이라는 사실에
날마다 아버지의 눈을 피해 소운의 별궁으로 찾아간다.
점점 우애를 느끼는 소운과 달리 정윤은 남몰래 형님을 향한 연정을 키워 나가던 중,
부친에게 그와 내통해 왔다는 사실을 들키게 된다.

결국 소운이 아비로 인해 궁 밖 멀리로 내쳐졌음에도
정윤은 그를 찾기 위해 온갖 노력을 기울이는데…….

눈물로 젖어 드는 자수에 얼굴을 묻은 소운은 그대로 울음을 삼켰다.
정윤아, 정윤아……. 네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느냐. 내가 사라진 건 알게 되었을까.
이리 헤어질 줄 알았다면, 이리 허무하게 이별할 줄 알았다면
형님- 하는 그 부름에 한 번이라도 더 자상하게 대답해 주는 것인데.

“정윤아…….”
사무치게 그리운 이름을 소리 내어 불러 보았지만,
이젠 들을 수 없는 대답이 그저 기억 속에서 들려올 뿐이었다.

구매가격 : 3,200 원

초련(初戀) 2권

도서정보 : 춘향단 | 2019-11-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시대물, 동양풍, 왕족, 금단의관계, 다정공, 헌신공, 순정공, 짝사랑공, 집착공, 동생공, 미인수, 순진수, 단정수, 무심수, 병약수, 형님수, 사건물, 3인칭시점

“궁금하지 않으십니까?
소제가 언제부터 형님께 연심을 품고 있었는지 말입니다.”

‘부모를 잡아먹을 악귀’라는 액을 업고 태어난 기소운.
그는 어린 나이에 친아비에게 버려져 별궁에 유폐된 채 살아간다.
언젠가 부모가 저를 찾을 날만 고대하며 죽은 듯 살아가던 소운은
한 번도 보지 못했던 아우, 기정윤과 우연찮게 마주한다.

“뭐? 그럼 그 사람이 내 형님이란 말이냐?
하지만, 하지만 형님은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죽었다고…….”

한편 정윤은 대면한 이가 존재하는 줄도 몰랐던 제 형이라는 사실에
날마다 아버지의 눈을 피해 소운의 별궁으로 찾아간다.
점점 우애를 느끼는 소운과 달리 정윤은 남몰래 형님을 향한 연정을 키워 나가던 중,
부친에게 그와 내통해 왔다는 사실을 들키게 된다.

결국 소운이 아비로 인해 궁 밖 멀리로 내쳐졌음에도
정윤은 그를 찾기 위해 온갖 노력을 기울이는데…….

눈물로 젖어 드는 자수에 얼굴을 묻은 소운은 그대로 울음을 삼켰다.
정윤아, 정윤아……. 네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느냐. 내가 사라진 건 알게 되었을까.
이리 헤어질 줄 알았다면, 이리 허무하게 이별할 줄 알았다면
형님- 하는 그 부름에 한 번이라도 더 자상하게 대답해 주는 것인데.

“정윤아…….”
사무치게 그리운 이름을 소리 내어 불러 보았지만,
이젠 들을 수 없는 대답이 그저 기억 속에서 들려올 뿐이었다.

구매가격 : 3,200 원

초련(初戀) 3권(완결)

도서정보 : 춘향단 | 2019-11-0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키워드: 시대물, 동양풍, 왕족, 금단의관계, 다정공, 헌신공, 순정공, 짝사랑공, 집착공, 동생공, 미인수, 순진수, 단정수, 무심수, 병약수, 형님수, 사건물, 3인칭시점

“궁금하지 않으십니까?
소제가 언제부터 형님께 연심을 품고 있었는지 말입니다.”

‘부모를 잡아먹을 악귀’라는 액을 업고 태어난 기소운.
그는 어린 나이에 친아비에게 버려져 별궁에 유폐된 채 살아간다.
언젠가 부모가 저를 찾을 날만 고대하며 죽은 듯 살아가던 소운은
한 번도 보지 못했던 아우, 기정윤과 우연찮게 마주한다.

“뭐? 그럼 그 사람이 내 형님이란 말이냐?
하지만, 하지만 형님은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죽었다고…….”

한편 정윤은 대면한 이가 존재하는 줄도 몰랐던 제 형이라는 사실에
날마다 아버지의 눈을 피해 소운의 별궁으로 찾아간다.
점점 우애를 느끼는 소운과 달리 정윤은 남몰래 형님을 향한 연정을 키워 나가던 중,
부친에게 그와 내통해 왔다는 사실을 들키게 된다.

결국 소운이 아비로 인해 궁 밖 멀리로 내쳐졌음에도
정윤은 그를 찾기 위해 온갖 노력을 기울이는데…….

눈물로 젖어 드는 자수에 얼굴을 묻은 소운은 그대로 울음을 삼켰다.
정윤아, 정윤아……. 네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느냐. 내가 사라진 건 알게 되었을까.
이리 헤어질 줄 알았다면, 이리 허무하게 이별할 줄 알았다면
형님- 하는 그 부름에 한 번이라도 더 자상하게 대답해 주는 것인데.

“정윤아…….”
사무치게 그리운 이름을 소리 내어 불러 보았지만,
이젠 들을 수 없는 대답이 그저 기억 속에서 들려올 뿐이었다.

구매가격 : 3,200 원

31세기 오메가이즘의 이해

도서정보 : 바스티안 | 2019-11-0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남자만 남은 31세기의 지구는 오메가, 베타, 알파로 종족이 있다. 임신이 가능한 오메가 종족은 남성임에도 사회적으로 차별을 받는다. 오메가이자 인권운동가인 외젠은 한 대학에서 인권 강의를 하던 도중 알파 학생인 자크와 논쟁을 하게 된다. 그 후 자크를 비롯한 알파 학생들은 외젠을 성폭행한다. 외젠은 그들을 고소하고, 그 과정에서 가해자들뿐만 아니라 오메가를 차별하는 세상과도 함께 싸운다.

키워드 : 오메가버스/ 언해피엔딩

구매가격 : 3,500 원

빛의 요람(전3권/완결)

도서정보 : 세람 | 2019-11-0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슬란은 8년 만에 영지로 돌아온 날, 정체불명의 어린아이를 주워 보살피게 된다.
그렇게 평화로운 날을 보내던 중 아슬란은 모종의 일로 쓰러지고,
13년이 지나서야 눈을 뜬다.

“당신이 쓰러진 지 13년이나 지났습니다, 아슬란.”

아슬란을 깨운 건 그가 보살폈던 고아 출신의 어린아이, 사하르.
아슬란이 지켜 주던 어린 소년은 어느덧 제국의 실질적인 지배자가 되어 있었다.
그러나 어째서인지 사하르는 어린 시절과 달리 아슬란을 몹시 차갑게 대하는데…….

Copyrightⓒ2019 세람 & M Blue
Illustration Copyrightⓒ2019 사박
All rights reserved

구매가격 : 10,600 원

빛의 요람 1권

도서정보 : 세람 | 2019-11-0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슬란은 8년 만에 영지로 돌아온 날, 정체불명의 어린아이를 주워 보살피게 된다.
그렇게 평화로운 날을 보내던 중 아슬란은 모종의 일로 쓰러지고,
13년이 지나서야 눈을 뜬다.

“당신이 쓰러진 지 13년이나 지났습니다, 아슬란.”

아슬란을 깨운 건 그가 보살폈던 고아 출신의 어린아이, 사하르.
아슬란이 지켜 주던 어린 소년은 어느덧 제국의 실질적인 지배자가 되어 있었다.
그러나 어째서인지 사하르는 어린 시절과 달리 아슬란을 몹시 차갑게 대하는데…….

Copyrightⓒ2019 세람 & M Blue
Illustration Copyrightⓒ2019 사박
All rights reserved

구매가격 : 3,000 원

빛의 요람 2권

도서정보 : 세람 | 2019-11-0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슬란은 8년 만에 영지로 돌아온 날, 정체불명의 어린아이를 주워 보살피게 된다.
그렇게 평화로운 날을 보내던 중 아슬란은 모종의 일로 쓰러지고,
13년이 지나서야 눈을 뜬다.

“당신이 쓰러진 지 13년이나 지났습니다, 아슬란.”

아슬란을 깨운 건 그가 보살폈던 고아 출신의 어린아이, 사하르.
아슬란이 지켜 주던 어린 소년은 어느덧 제국의 실질적인 지배자가 되어 있었다.
그러나 어째서인지 사하르는 어린 시절과 달리 아슬란을 몹시 차갑게 대하는데…….

Copyrightⓒ2019 세람 & M Blue
Illustration Copyrightⓒ2019 사박
All rights reserved

구매가격 : 3,800 원

빛의 요람 3권

도서정보 : 세람 | 2019-11-0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슬란은 8년 만에 영지로 돌아온 날, 정체불명의 어린아이를 주워 보살피게 된다.
그렇게 평화로운 날을 보내던 중 아슬란은 모종의 일로 쓰러지고,
13년이 지나서야 눈을 뜬다.

“당신이 쓰러진 지 13년이나 지났습니다, 아슬란.”

아슬란을 깨운 건 그가 보살폈던 고아 출신의 어린아이, 사하르.
아슬란이 지켜 주던 어린 소년은 어느덧 제국의 실질적인 지배자가 되어 있었다.
그러나 어째서인지 사하르는 어린 시절과 달리 아슬란을 몹시 차갑게 대하는데…….

Copyrightⓒ2019 세람 & M Blue
Illustration Copyrightⓒ2019 사박
All rights reserved

구매가격 : 3,8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