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련한 밤

도서정보 : 정은우 | 2019-12-0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어젯밤 일은 당연히 없던 걸로 하는 거겠죠?”
“한 번 더 하자. 한 번 더 하고 싶어.”

처음이었다.
서로를 위해 만들어진 것처럼 몸이 맞는 상대를 발견한 것은.
그저 사장과 비서였던 두 사람의 관계가 그날 밤, 완전히 바뀌었다.

“전 사장님이랑 다시 잘 마음 없습니다.”
“왜. 내 테크닉 별로였어? 아닐 텐데.”
“전 같은 실수 두 번 반복하는 바보 같은 사람 아닙니다.”

야무진 일 처리에 이름답지 않게 까칠한 여자, 송가련.
천진난만한 질문에 튀어나오려는 욕을 겨우 되삼켰다.
제가 모시는 상사는 또라이에, 바람둥이에, 사이코였다.

뭐든 제 맘대로 해야 직성이 풀리는 남자, 차강우.
이번에도 잡은 먹이를 놓칠 생각은 없었다.
몽글거리는 마음속 이상 증세가 무엇인지 알아야 했으니까.

“그럼 나 좋아한다던 그건 뭔데.”

무심한 한마디에 가늘게 떨리던 심장이 멈췄다.
애틋한 그 밤의 기억을 탐하고 싶은 눈동자가 부딪쳐 왔다.

“개 같은 새끼는 개 같은 짓만 골라서 하는 거 알잖아.”

구매가격 : 3,800 원

세렌디피티.2(완결)

도서정보 : 고수인 | 2019-11-2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에 사는 수민이에게 인연인지 우연인지 약속한 것처럼 나타나 심기를 건드리는 연예인급 외모의 소유자인 재벌 2세 꽃미남 윤재와 보호본능 외모와 해맑은 미소로 대한민국 여심을 저격한 남자 모델 겸 배우 해준 이 두 남자는 우연히 만난 수민이에게 첫눈에 반해 자신의 여자로 만들기 위해 계속 들이댄다. 세렌디피티 같은 만남 속에 수민이의 선택은?

구매가격 : 3,500 원

[합본]그래, 나 너 좋아(전2권)

도서정보 : 문수진 | 2019-11-2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나 다 알아요. 선배, 나 좋아하잖아.”
“맞아, 나 너 좋아해.”

욕심을 누르고, 열망을 참아 보고, 손길을 거두던
이한의 서재에서 들었던 첫 번째 고백.

“공해주. 내가 너 좋다고 했잖아.”

떠날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에 달려온 그가
다급하게 내뱉어 버린 두 번째 고백.

“어떻게 알았어?”
“뭘요?”
“내가 너 좋아하는 거.”

나는 하루에 한 걸음, 너는 하루에 열 걸음
속절없이 다가오던 말랑한 봄날의 너.

“선배 귀가 자꾸 빨개져서요.”

느리기만 한 내 한 걸음이
부지런한 너의 열 걸음에 수줍게 답하기를.

그래, 나 너 좋아

구매가격 : 6,000 원

그래, 나 너 좋아 1권

도서정보 : 문수진 | 2019-11-2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나 다 알아요. 선배, 나 좋아하잖아.”
“맞아, 나 너 좋아해.”

욕심을 누르고, 열망을 참아 보고, 손길을 거두던
이한의 서재에서 들었던 첫 번째 고백.

“공해주. 내가 너 좋다고 했잖아.”

떠날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에 달려온 그가
다급하게 내뱉어 버린 두 번째 고백.

“어떻게 알았어?”
“뭘요?”
“내가 너 좋아하는 거.”

나는 하루에 한 걸음, 너는 하루에 열 걸음
속절없이 다가오던 말랑한 봄날의 너.

“선배 귀가 자꾸 빨개져서요.”

느리기만 한 내 한 걸음이
부지런한 너의 열 걸음에 수줍게 답하기를.

그래, 나 너 좋아

구매가격 : 3,000 원

그래, 나 너 좋아 2권(완결)

도서정보 : 문수진 | 2019-11-22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나 다 알아요. 선배, 나 좋아하잖아.”
“맞아, 나 너 좋아해.”

욕심을 누르고, 열망을 참아 보고, 손길을 거두던
이한의 서재에서 들었던 첫 번째 고백.

“공해주. 내가 너 좋다고 했잖아.”

떠날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에 달려온 그가
다급하게 내뱉어 버린 두 번째 고백.

“어떻게 알았어?”
“뭘요?”
“내가 너 좋아하는 거.”

나는 하루에 한 걸음, 너는 하루에 열 걸음
속절없이 다가오던 말랑한 봄날의 너.

“선배 귀가 자꾸 빨개져서요.”

느리기만 한 내 한 걸음이
부지런한 너의 열 걸음에 수줍게 답하기를.

그래, 나 너 좋아

구매가격 : 3,000 원

[합본]오피스 스캔들(전2권)

도서정보 : 탐나(TAMNA) | 2019-11-1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전 직원 기피 대상 본부장. 에이스 다정에게도 예외는 아니었다.

인연보단 악연, 동료보단 원수, 전우애보단 전투력으로 다져진
무시가 인사보다 더 반가운 관계.
그와 나는, 분명 남보다도 못한 상사와 부하 직원이었다.

그날 밤, 그 악몽 같은 사건이 벌어지기 전까지는.

“그때 송다정 씨가 갚겠다던 빚 말인데. 그거, 지금 갚죠.”
“지금요? 저 지금은 현금이 없는데.”
“돈 말고.”

설마. 몸으로 때우란 소린가.
이상해. 이상해도 너무 이상했다.

“내가. 더는 참지 못할 것 같아서. 놓치고 싶지 않아서.”
웃음기 없던 그의 얼굴에 감돌고 있는 희미한 미소도.
“곁에 둬야 살 것 같아서. 안심이 될 것 같아서.”
차갑다 못해 살벌했던 짙은 눈동자에 스친 간절함도.
“그래서 고백했어.”
전부, 낯선 것들이다.

“다시 말할게. 동료 말고, 여자로서.”
꿈일까.
“좋아해.”
꿈이 아니라면, 본부장이 드디어 미친 게 분명하다.

구매가격 : 8,000 원

오피스 스캔들 1권

도서정보 : 탐나(TAMNA) | 2019-11-1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전 직원 기피 대상 본부장. 에이스 다정에게도 예외는 아니었다.

인연보단 악연, 동료보단 원수, 전우애보단 전투력으로 다져진
무시가 인사보다 더 반가운 관계.
그와 나는, 분명 남보다도 못한 상사와 부하 직원이었다.

그날 밤, 그 악몽 같은 사건이 벌어지기 전까지는.

“그때 송다정 씨가 갚겠다던 빚 말인데. 그거, 지금 갚죠.”
“지금요? 저 지금은 현금이 없는데.”
“돈 말고.”

설마. 몸으로 때우란 소린가.
이상해. 이상해도 너무 이상했다.

“내가. 더는 참지 못할 것 같아서. 놓치고 싶지 않아서.”
웃음기 없던 그의 얼굴에 감돌고 있는 희미한 미소도.
“곁에 둬야 살 것 같아서. 안심이 될 것 같아서.”
차갑다 못해 살벌했던 짙은 눈동자에 스친 간절함도.
“그래서 고백했어.”
전부, 낯선 것들이다.

“다시 말할게. 동료 말고, 여자로서.”
꿈일까.
“좋아해.”
꿈이 아니라면, 본부장이 드디어 미친 게 분명하다.

구매가격 : 4,000 원

오피스 스캔들 2권(완결)

도서정보 : 탐나(TAMNA) | 2019-11-11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전 직원 기피 대상 본부장. 에이스 다정에게도 예외는 아니었다.

인연보단 악연, 동료보단 원수, 전우애보단 전투력으로 다져진
무시가 인사보다 더 반가운 관계.
그와 나는, 분명 남보다도 못한 상사와 부하 직원이었다.

그날 밤, 그 악몽 같은 사건이 벌어지기 전까지는.

“그때 송다정 씨가 갚겠다던 빚 말인데. 그거, 지금 갚죠.”
“지금요? 저 지금은 현금이 없는데.”
“돈 말고.”

설마. 몸으로 때우란 소린가.
이상해. 이상해도 너무 이상했다.

“내가. 더는 참지 못할 것 같아서. 놓치고 싶지 않아서.”
웃음기 없던 그의 얼굴에 감돌고 있는 희미한 미소도.
“곁에 둬야 살 것 같아서. 안심이 될 것 같아서.”
차갑다 못해 살벌했던 짙은 눈동자에 스친 간절함도.
“그래서 고백했어.”
전부, 낯선 것들이다.

“다시 말할게. 동료 말고, 여자로서.”
꿈일까.
“좋아해.”
꿈이 아니라면, 본부장이 드디어 미친 게 분명하다.

구매가격 : 4,000 원

[합본]술의 향기(전2권)

도서정보 : 박수진 | 2019-11-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행정 고시에 갓 패스한 시크한 도시남, 김호.
그는 지역 축제를 기획하라는 미션을 받고
소곡주를 만드는 시골 양조장에 일꾼으로 투입된다.

“저는 도와드리러 온 건데 어쩐지 방해꾼 대하듯 하시네요.”
“외부에서 누가 오면 자꾸 경계하게 돼요.”

그곳에서 만난 양조장 대표 최명지는
나이답지 않은 당찬 모습으로 자꾸만 그의 시선을 붙들고.
사랑에 서툰 두 남녀는 ‘전통주 축제 공동 기획’이라는 미명하에
함께하는 시간을 점차 늘려 가는데.

“명지 씨, 저 남자는 누구죠?”
“천세주류의 심태윤이요.
소개팅했던 남자인데 대기업의 힘으로 우리 소곡주를 홍보해 주겠다고 하네요.”
“진짜, 미치겠네.”

알 듯 말 듯 한 감정선을 오가던 두 남녀 사이에 나타난 훼방꾼 심태윤은
집요하게 김호의 신경을 자극하며 명지의 곁을 맴돈다.

옥토버페스트를 보러 독일행 비행기에 함께 오르게 된 세 사람.
김호는 독일이라는 낯선 땅에서 명지의 마음을 얻을 수 있을까?

구매가격 : 6,000 원

술의 향기 1권

도서정보 : 박수진 | 2019-11-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행정 고시에 갓 패스한 시크한 도시남, 김호.
그는 지역 축제를 기획하라는 미션을 받고
소곡주를 만드는 시골 양조장에 일꾼으로 투입된다.

“저는 도와드리러 온 건데 어쩐지 방해꾼 대하듯 하시네요.”
“외부에서 누가 오면 자꾸 경계하게 돼요.”

그곳에서 만난 양조장 대표 최명지는
나이답지 않은 당찬 모습으로 자꾸만 그의 시선을 붙들고.
사랑에 서툰 두 남녀는 ‘전통주 축제 공동 기획’이라는 미명하에
함께하는 시간을 점차 늘려 가는데.

“명지 씨, 저 남자는 누구죠?”
“천세주류의 심태윤이요.
소개팅했던 남자인데 대기업의 힘으로 우리 소곡주를 홍보해 주겠다고 하네요.”
“진짜, 미치겠네.”

알 듯 말 듯 한 감정선을 오가던 두 남녀 사이에 나타난 훼방꾼 심태윤은
집요하게 김호의 신경을 자극하며 명지의 곁을 맴돈다.

옥토버페스트를 보러 독일행 비행기에 함께 오르게 된 세 사람.
김호는 독일이라는 낯선 땅에서 명지의 마음을 얻을 수 있을까?

구매가격 : 3,0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