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종 드 아티스트(체험판)

도서정보 : 정상필 | 2010-10-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누군가의 집을 방문한다는 것은 그의 삶 속으로 들어가는 것이다’

고흐의 다락방, 로댕의 아틀리에, 프루스트의 산책로, 보들레르의 카페, 위고의 침실, 모네의 정원, 발자크의 서재 등 『메종 드 아티스트』에는 시인, 화가, 조각가 등 다양한 예술가들이 살았고, 사랑했던 공간들에 대한 정보가 담겨있다. 프루스트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에 등장하는 정원을 실제로 걸어보고, 르누아르가 「뱃놀이 하는 사람들의 점심」을 그린 센느 강변의 푸르네즈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한 뒤, 고흐가 죽기 전까지 머물렀던 마을 오베르에서 광기 어린 화가의 인생을 직접 만나본다.

파리 곳곳에 녹아 있는 예술가들이 사랑한 풍경을 보여주면서, 저자는 파리에 살았던 예술가들의 삶이, 여전히 살아 숨 쉬고 있는 공간을 독자에게 소개한다. 그리고 작가의 삶을 기억하고 있는 장소로 떠나는 이야말로 그들에 대한 가장 친밀하고 보편적인 이해의 시작이라고 말한다. 파리를 예술의 도시로 만든 이들의 ‘지금도 계속되고 있는 삶’으로 들어가는 여행은, 그래서 흥미롭고 아름답다. 열여덟 명의 예술가들이 몸담았던 집의 대문을 두드리는 순간, 그들의 작품을 더더욱 가까이서 바라보게 된다.

구매가격 : 0 원

[책속의책] 메종 드 아티스트

도서정보 : 정상필 | 2010-10-08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누군가의 집을 방문한다는 것은 그의 삶 속으로 들어가는 것이다’

고흐의 다락방, 로댕의 아틀리에, 프루스트의 산책로, 보들레르의 카페, 위고의 침실, 모네의 정원, 발자크의 서재 등 『메종 드 아티스트』에는 시인, 화가, 조각가 등 다양한 예술가들이 살았고, 사랑했던 공간들에 대한 정보가 담겨있다. 프루스트의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에 등장하는 정원을 실제로 걸어보고, 르누아르가 「뱃놀이 하는 사람들의 점심」을 그린 센느 강변의 푸르네즈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한 뒤, 고흐가 죽기 전까지 머물렀던 마을 오베르에서 광기 어린 화가의 인생을 직접 만나본다.

파리 곳곳에 녹아 있는 예술가들이 사랑한 풍경을 보여주면서, 저자는 파리에 살았던 예술가들의 삶이, 여전히 살아 숨 쉬고 있는 공간을 독자에게 소개한다. 그리고 작가의 삶을 기억하고 있는 장소로 떠나는 이야말로 그들에 대한 가장 친밀하고 보편적인 이해의 시작이라고 말한다. 파리를 예술의 도시로 만든 이들의 ‘지금도 계속되고 있는 삶’으로 들어가는 여행은, 그래서 흥미롭고 아름답다. 열여덟 명의 예술가들이 몸담았던 집의 대문을 두드리는 순간, 그들의 작품을 더더욱 가까이서 바라보게 된다.

구매가격 : 0 원

인형의 집 (생각나무 테이크아웃 클래식 7)

도서정보 : 헨릭 입센 | 2010-09-24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노르웨이를 대표하는 역사상 가장 중요한 극작가 중의 한 사람이며, 근대 시민극 및 현대의 현실주의극을 세우는 데 공헌한 사람이 헨리크 입센이다. ‘현대극의 아버지’라는 별칭으로 유명하다. 근대극의 역사에서 입센의 사상적, 극작 기법적 영향은 절대적인 것이었다. 입센의 출세작이 된 『인형의 집』은 1879년에 코펜하겐 왕립극장에서 초연되어 작가의 이름을 세계적으로 떨치게 한 작품이다. 이 작품이 세상에 나오자 주인공 ‘노라’는 신여성의 대명사가 되었고, 여성해방 운동이 각처에서 불타오르기 시작했다. 입센의 가장 뛰어난 대표작임은 물론 세계 근대극의 대표작이다. 한국에서는 1925년 조선배우학교에서 맨 처음 공연되었다. 입센의 육필원고는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지정되기도 하였다. 『인형의 집』에 이어 발표된 『유령』 역시 입센 희곡의 특징을 잘 보여주는 대표적이다. 여기서의 유령은 인간의 노력으로 떼어낼 수 없는 존재를 상징한다. 입센은 이 작품을 통해 잘못된 사회 관습 역시 인간에게 들러붙어 고통을 주는 존재임을 잘 보여 주었다. 하지만 당시로서는 사회적 금기였던 성병과 간통, 자유로운 남녀관계, 근친상간 및 안락사 등이 다루어지면서 발표되자마자 세간의 강력한 반발을 사게 된다. 하지만 오늘날에 와서 『유령』은 근대 희곡의 가장 완벽한 작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구매가격 : 5,300 원

유아미술교육학

도서정보 : 서울교육대학교미술교육연구회 | 2010-09-15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유아미술 교육의 이론과 실제를 전반적으로 살펴본 책. 어린이 미술의 특성과 발달에 대해 살펴보고, 유아미술교육학의 목적에서 내용, 방법, 재료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하게 서술했다. 또한 유아미술교육의 실제 활동을 평면과 입체, 조형놀이로 나누어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했다.

구매가격 : 16,800 원

클래식을 좋아하세요?(체험판)

도서정보 : 김순배 | 2010-08-3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클래식을 좋아하세요?』는 피아니스트 김순배가 들려주는 클래식 이야기이다. 일반적 클래식 해설서처럼 연대순으로 음악가를 줄 세우지 않고, 계보로 음악들을 무리 짓지 않고 자연스러운 음악 이야기를 들려준다. 음악 애호가들에게는 감상의 깊이를 더하고, 일반인들에게는 이론적 이해와 함께 음악을 사랑도록 만드는 입문서라 할 수 있다.

바흐는 어떻게 모진 고통과 시련 속에서 축복을 노래했을까? 향수와 동경의 음악가 쇼팽의 화려한 선율 속 진정한 아름다움은 무엇일까? 삶의 고뇌와 고독에 사무쳤던 브람스, 평범한 일상 속 용암 같은 파토스를 간직한 베토벤의 삶과 음악을 추적하며, 세월의 비평 속에서도 살아남은 클래식을 딱딱한 틀에서 벗어나 자연스럽고 아름답게 들려준다.
말할 수 없는 슬픔을 위로하고, 눈에 보이지 않는 행복을 축하하는 클래식의 세계로의 초대! 바흐는 어떻게 모진 고통과 시련 속에서 축복을 노래했을까? 향수와 동경의 음악가 쇼팽의 화려한 선율 속 진정한 아름다움은 무엇일까? 삶의 고뇌와 고독에 사무쳤던 브람스, 평범한 일상 속 용암 같은 파토스를 간직한 베토벤의 삶과 음악을 추적하며, 그리그의 지극한 사랑과 리스트의 온전히 홀로 있는 시간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이렇듯 책은 세월의 비평 속에서도 살아남은 감동의 클래식을 통해, 말할 수 없는 슬픔을 위로하고 눈에 보이지 않는 삶의 작은 기쁨들을 축하한다. 골리아드의 노래에서 바흐까지, 그리고 베토벤에서 메시앙까지 음악을 사랑하는 피아니스트의 아주 특별한 클래식 이야기! 지은이 피아니스트 김순배는 "예술가들은 항상 '이곳'에 살면서 '그곳'을 꿈꾸는 존재들인지도 모르겠습니다"라고 이야기한다. 음악이란 "지금 '이곳'에는 없는 그 무엇들로 가득할 '그곳'을 향하는 우리들의 영원한 나그네 됨을 직감하는 예술이라는 것이다. 책은 이렇듯 일반적 클래식 해설서와는 달리, 개인적이고 내밀하다. 연대순으로 음악가를 줄 세우지 않고, 계보로 음악들을 무리 짓지 않는다. 음악 애호가들에게는 감상의 깊이를 더하고, 일반인들에게는 이론적 이해와 더불어, 음악을 사랑하게 하는 입문서로 손색이 없다. 아카펠라처럼 평화롭게 심포니처럼 강렬하게 마음 깊은 곳으로 떠나는 클래식 여행! 책은 이렇듯 음악의 역사를 종횡하며, 우리 인간의 꿈과 현실 사이의 갈등, 인생사의 희노애락(喜怒哀樂), 더 깊게는 존재의 모순 자체와 연관하여 깊이 있게 설명한다. 그리고 지은이가 "성찰과 자책과 회한의 와중에 위로와 초월의 순간을 궁극적으로 선사하는 음악의 신묘함에 대한 재확인이 결국 이 책의 주제일 것입니다"라고 밝혔듯, 음악과 함께 우리 삶의 고뇌와 행복에 대해 사색하는 시간을 선사한다. 피아니스트 김순배의 피아졸라 사계 연주 CD 부록으로 피아니스트 김순배가 직접 연주한 곡들을 담았다.

구매가격 : 0 원

음악지도

도서정보 : 하지양 | 2010-08-30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아동 음악 교육을 위한 방법들을 소개하는 책. 현대 음악 교육의 중요한 세 인물의 교수법을 들여다보고, 이를 바탕으로 우리 실정에 맞는 음악 교육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달크로즈의 유리드믹스 교육법, 오르프의 슐베르크 교육법, 코다이의 교수법으로 나누어 살펴본다. 올바르게 교육받아야 할 아동들의 음악을 가르치게 될 예비 교사들을 위한 책이다.

구매가격 : 9,000 원

클래식을 좋아하세요?

도서정보 : 김순배 | 2010-08-3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클래식을 좋아하세요?』는 피아니스트 김순배가 들려주는 클래식 이야기이다. 일반적 클래식 해설서처럼 연대순으로 음악가를 줄 세우지 않고, 계보로 음악들을 무리 짓지 않고 자연스러운 음악 이야기를 들려준다. 음악 애호가들에게는 감상의 깊이를 더하고, 일반인들에게는 이론적 이해와 함께 음악을 사랑도록 만드는 입문서라 할 수 있다.

바흐는 어떻게 모진 고통과 시련 속에서 축복을 노래했을까? 향수와 동경의 음악가 쇼팽의 화려한 선율 속 진정한 아름다움은 무엇일까? 삶의 고뇌와 고독에 사무쳤던 브람스, 평범한 일상 속 용암 같은 파토스를 간직한 베토벤의 삶과 음악을 추적하며, 세월의 비평 속에서도 살아남은 클래식을 딱딱한 틀에서 벗어나 자연스럽고 아름답게 들려준다.
말할 수 없는 슬픔을 위로하고, 눈에 보이지 않는 행복을 축하하는 클래식의 세계로의 초대! 바흐는 어떻게 모진 고통과 시련 속에서 축복을 노래했을까? 향수와 동경의 음악가 쇼팽의 화려한 선율 속 진정한 아름다움은 무엇일까? 삶의 고뇌와 고독에 사무쳤던 브람스, 평범한 일상 속 용암 같은 파토스를 간직한 베토벤의 삶과 음악을 추적하며, 그리그의 지극한 사랑과 리스트의 온전히 홀로 있는 시간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이렇듯 책은 세월의 비평 속에서도 살아남은 감동의 클래식을 통해, 말할 수 없는 슬픔을 위로하고 눈에 보이지 않는 삶의 작은 기쁨들을 축하한다. 골리아드의 노래에서 바흐까지, 그리고 베토벤에서 메시앙까지 음악을 사랑하는 피아니스트의 아주 특별한 클래식 이야기! 지은이 피아니스트 김순배는 "예술가들은 항상 '이곳'에 살면서 '그곳'을 꿈꾸는 존재들인지도 모르겠습니다"라고 이야기한다. 음악이란 "지금 '이곳'에는 없는 그 무엇들로 가득할 '그곳'을 향하는 우리들의 영원한 나그네 됨을 직감하는 예술이라는 것이다. 책은 이렇듯 일반적 클래식 해설서와는 달리, 개인적이고 내밀하다. 연대순으로 음악가를 줄 세우지 않고, 계보로 음악들을 무리 짓지 않는다. 음악 애호가들에게는 감상의 깊이를 더하고, 일반인들에게는 이론적 이해와 더불어, 음악을 사랑하게 하는 입문서로 손색이 없다. 아카펠라처럼 평화롭게 심포니처럼 강렬하게 마음 깊은 곳으로 떠나는 클래식 여행! 책은 이렇듯 음악의 역사를 종횡하며, 우리 인간의 꿈과 현실 사이의 갈등, 인생사의 희노애락(喜怒哀樂), 더 깊게는 존재의 모순 자체와 연관하여 깊이 있게 설명한다. 그리고 지은이가 "성찰과 자책과 회한의 와중에 위로와 초월의 순간을 궁극적으로 선사하는 음악의 신묘함에 대한 재확인이 결국 이 책의 주제일 것입니다"라고 밝혔듯, 음악과 함께 우리 삶의 고뇌와 행복에 대해 사색하는 시간을 선사한다. 피아니스트 김순배의 피아졸라 사계 연주 CD 부록으로 피아니스트 김순배가 직접 연주한 곡들을 담았다.

구매가격 : 10,500 원

실내디자인 14제

도서정보 : 김영숙, 전병권, 배경임 | 2010-08-25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구매가격 : 10,800 원

패션 스케치 & 도식화

도서정보 : 김상 | 2010-08-20 | PDF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의상학 전공서. 이 책은 인체 투시도와 인체 그리기, 착장과 도식화 기법, 재료 및 표현기법, 무늬와 질감 등으로 구성했다.

구매가격 : 12,000 원

다이렉트 시네마

도서정보 : 데이브 손더스 | 2010-08-10 | EPUB파일

지원기기 : PC / Android / iOS

관찰적 다큐멘터리와 1960년대의 정치『다이렉트 시네마』. 이 책은 1960년대 미국의 독창적인 '반응적 관찰주의' 운동에 관한 첫 번째 종합적 연구서다. 미국의 문화적 표현의 역사에서 중추적 시대로 입증되었언 기간에 로버트 드루, D.A.펜베이커, 프레드릭 와이즈먼 같은 선각자들은 이동 카메라와 동시 음향 사운드를 이용, 격동기의 은폐된 측면을 노출했다. 존F. 케네디의 대선 캠페인 <예비선거>(1960)의 막푸 화면에서부터 전설적 우드스탁 페스티벌의 서사적 취재인 <우드스탁>(1970)을 거쳐, 와이즈먼의 '리얼리티 픽션들'의 짓밟히고 빼앗긴 사람들에 이르기까지, '벽에 앉은 파리'란 개념의 다큐멘터리를 함께 창시한 영화 제작자들의 방법론과 업적을 정리했다.

구매가격 : 20,000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