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회화, 그래픽디자인의 이미지 구성과 데포르마시옹 2

윤영범 | 커뮤니케이션북스 | 2015년 08월 26일 | EPUB

이용가능환경 : Windows/Android/iOS 구매 후, PC, 스마트폰, 태블릿PC에서 파일 용량 제한없이 다운로드 및 열람이 가능합니다.

구매

전자책 정가 7,000원

판매가 7,000원

도서소개

예술가들은 새로운 데포르마시옹을 중심으로 시각적 표현의 영역을 확장해 왔다. 이 책 [사진, 회화, 그래픽디자인의 이미지구성과 데포르마시옹]은 그들이 시각예술 영역에서 보여 준 성찰과 표현을 사조에 따라 조망한다. 특히 디지털 시대의 회화와 사진을 중심으로 새로운 방식으로 전개되는 재현의 의미와 이미지 차용과 합성을 기반으로 하는 현대 예술가들의 표현기법을 분석하여 디지털 매체의 미학과 특성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저자소개

저자 윤영범은 2002년부터 경남정보대학교(구 경남공대) 방송영상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샌프란시스코 AAC(Academy of Art College)에서 Motion Picture and Video 전공으로 MFA를, 건국대학교에서 디자인조형 전공으로 예술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제35회 대한민국 현대미술대전에 디지털회화 작품 《나비》와 《장밋빛 인생》을 출품해 특선으로 입상했다. 시각예술에 대해 연구하면서 영상 작업과 회화 작업을 통한 예술적 이상을 추구하고 있다.

목차소개

02 시각적 재현의 텍스트: 미메시스와 알레고리 알레고리와 미적 관념 현대예술에 나타나는 알레고리의 특성과 방법론 테크네와 뮤지케 고대의 미적 관념: 칼로스(kallos) 중세 시대의 미적 관념: 성스러운 빛(lumens) 전통적 미적 개념의 변화 미학의 정립: 미적 범주로서의 숭고, 미, 골계 실재의 재현과 미메시스: 모방과 반영 예술론의 형성과 변화 미메시스 개념의 형성 중세 시대 예술의 미메시스 유럽 회화의 아버지 ‘조토 디 본도네’ 마사초와 다빈치의 시각적 재현과 원근법 선과 색채의 대립: 조형 요소에 대한 끝없는 논쟁 사진: 새로운 차원의 재현과 예술적 미메시스 순수사진의 내재적 형상과 조형적 특성

회원리뷰 (0)

현재 회원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주세요!